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강민혁, 카카오M 드라마 ‘아직 낫서른’ 출연 확정 ‘제대 후 첫 작품’(공식)
2020-08-11 11:31:10
 


[뉴스엔 황혜진 기자]

밴드 씨엔블루 멤버이자 배우로 활약 중인 강민혁이 제대 후 첫 작품으로 카카오M 오리지널 디지털 드라마 ‘아직 낫서른’ 출연을 확정 지었다.

8월 11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드라마 ‘아직 낫서른’은 이제 막 서른 살이 된 여자들을 중심으로 그들의 일과 사랑을 그린 공감 로맨스다. 웹툰 ‘85년생’이 원작으로, 서른 살의 웹툰 작가 ‘서지원’이 중학생 시절 첫사랑 ‘이승유’를 출판사 담당자로 만나게 되면서 펼쳐지는 드라마다.

강민혁은 ‘아직 낫서른’에서 서지원(정인선 분)의 중학교 시절 첫사랑이자 마성의 매력남 이승유 역을 맡았다. 이승유는 서지원의 웹툰을 담당하는 출판사 기획 제작팀 대리로, 출중한 능력에 잘생긴 외모까지 갖춰 미소 하나면 누구나 사랑에 빠지게 하는 사랑 받는 것이 당연한 남자다.

특히 이번 작품은 강민혁의 첫 로맨틱 코미디 주연작으로 기대가 모이고 있다. 그간 강민혁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따뜻하고 깊은 감성의 매력부터 반항적인 카리스마까지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해내 호평을 얻었다. 또한 안정적인 연기력을 바탕으로 상대 배우와 완성도 높은 케미를 이끌어내며 주연으로 자리매김한 만큼, 강민혁이 첫 로코 주연으로 어떤 심쿵 매력을 발산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강민혁이 주연을 맡은 ‘아직 낫서른’은 각 20분 내외, 총 15화로 제작되며, 8월 중 촬영을 시작해 카카오톡 기반의 새로운 영상 플랫폼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