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놀면’ 광희, 진입장벽 높던 싹쓰리 프로젝트서 살아남기[TV와치]
2020-06-29 10:21:13
 


[뉴스엔 이민지 기자]


유재석, 이효리, 비가 혼성 프로젝트 그룹 싹쓰리를 결성했다. MBC '놀면 뭐하니?' 혼성 댄스그룹 결성 프로젝트에 이효리, 비가 합류하며 막강한 혼성그룹 싹쓰리가 탄생했다. 국민MC 유재석과 시대의 아이콘 이효리, 월드스타 비의 만남은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유재석, 이효리, 비의 만남이 '천하무적'이라는 반응을 얻은 가운데 너무 막강한 조합이기에 진입장벽도 높았다. 세 사람은 젊은 피, 래퍼, 고음이 가능한 가수 등 새로운 멤버 영입에 열린 모습을 보이고 의견을 나눴지만 시청자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본의 아니게 누가 들어와도 시청자들을 만족시키기 어려워진 상황이 됐다.

이런 가운데 광희는 이 세 사람 사이에 자연스럽게 녹아든 거의 유일한 사람이다. 첫 등장부터 MBC '무한도전' 시절 한풀이와 유재석 도발을 오가며 짠함과 반전의 마라맛 토크로 존재감을 드러낸 광희는 어느새 이효리의 임시보호 아들 포지션을 차지하며 싹쓰리의 '수발놈'으로 자리잡았다.

이효리는 싹싹하면서도 어딘지 모르게 짠한 광희를 귀여워 했고 광희는 이효리를 살뜰히 챙기며 별명값을 톡톡히 했다. 공항에서 순박한 이효리를 만나 "못 알아봤다"고 솔직히 말하는가 하면 이효리와 코드쿤스트가 준비한 곡에 파격적인 가이드 랩을 얹어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이효리의 예쁨을 가득 받으며 매니저 포지션으로 싹쓰리 프로젝트에 입성한 그는 톱스타들 사이에서 마냥 주눅들어 있지 않아 더 큰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자신에게 연락이 없다고 투덜대는 비에게 "바쁠까봐 그랬다"면서도 "절척거리는 스타일"이라고 지적하는 식이다.

진입장벽이 높아 보이던 싹쓰리 프로젝트에서 살아남은 셈이다. 광희는 짠함과 마라맛 사이에서 절묘하게 선을 지키는 영리한 행보 덕에 싹쓰리의 메이크오버, 듀스 '여름 안에서' 커버곡도 함께 하게 됐다. 메이크 오버에서는 이효리 전담 사진작가로, '여름 안에서' 녹음실에서는 자체 오토튠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하며 존재감을 보였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캡처)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34억’ 소유진♥백종원 고급 빌라, 복층 바+운동장 거실+업소용 주방…럭셔리 그 자체

배윤정 “남자들, 여댄서와 엉큼한 잠자리 로망 있다,실제는…”(애로부부) [결정적장면]

민효린♥태양 러브하우스 이랬다, 100억↑ 한남동 한강뷰 고급빌라

‘애로부부’ 폐경+남편 23살 연하 상간녀에 좌절…카드에 2천만원까지(종합)

‘53세 치과의사’ 이수진 “쌍꺼풀 재수술‥가슴은 100% 만족한다고”

이용식, 평창동 100평 집 공개‥미모의 아내-딸까지(1호가)[결정적장면]

서정희, 직접 꾸민 딸 서동주 집 공개 “믿고 맡기는 엄마 손”[SNS★컷]

‘치과의사♥’전혜빈, 결혼 3년차 으리으리한 신혼집+럭셔리 독서 의자

한예슬 ‘조명 180만원+의자 70만원’ 럭셔리 초고가 인테리어 자택 공개

‘살림남2’ 양준혁, 19세 연하 아내와 신혼집 공개‥소파에 밀착[결정적장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