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PD수첩’ 검사와 검찰 출입기자들이 폭로한 충격적인 카르텔[오늘TV]
2019-12-03 13:44:33
 


[뉴스엔 이민지 기자]

검찰과 언론의 카르텔은 어디까지일까.

12월 3일 방송되는 MBC ‘PD수첩'에서는 검찰 출입 기자들과 현직 검사가 밝히는 폐쇄적인 기자단 운영 방식 그리고 검찰과 기자단의 공생관계에 대해 추적한다.

민주시민언론연합에서 ‘검찰 기자가 작성한 검찰개혁에 대한 기사 507개’를 분석한 결과, 법무부의 개혁안에 대한 기사는 절반가량이 비판 기사인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검찰이 발표한 개혁안을 비판하는 기사는 11.5%에 불과했다. 법무부의 개혁안에 어떤 문제가 있기에 압도적으로 비판 기사가 많았던 것일까? 기사에서 주로 언급된 비판 사유는 ‘검찰 수사권 축소’. 기사를 살펴보면 대부분의 법조 기자들은 제대로 된 검찰개혁에 대한 우려보다는 검찰 수사권 축소에 대한 우려가 큰 것으로 보인다.
# 검찰과 기자단의 ‘검은 공생’

취재 결과는 충격적이었다. 검찰과 기자들은 서로의 필요에 의해, 상황에 따라 때론 갑이 되고, 때론 을이 되기도 하며 공생관계를 이어가고 있었다. 현직 검찰 출입 기자인 제보자 A를 통해 확보한 통화 녹취에는 검찰과 기자의 은밀한 대화가 고스란히 담겨있었다. 무소불위의 권력집단으로 불리는 검찰에게 왜 언론의 힘이 필요할까?

검사 B씨는 "우리 검찰은 언론플레이가 반이란 말이에요. 특수부 검사들은 언론에 (수사정보를) 흘려서 결국 여론을 만들어서 결재를 받아내요. 여론을 몰아가서 우리한테 유리하게 결론을 이끌어 내려고 하기도 하고..."라고 말했다.

현직 검사를 통해 들은 이야기는 더욱 적나라했다. 검찰은 명예와 권력, 수사 국면 전환을 위해 언론을 활용한다는 것. 그렇게 기자들에게 ‘신세를 진’ 검사들은 은혜를 갚기 위해 은밀하게 수사정보를 알려준다. 검찰을 통해 개인적으로 확보한 정보를 바탕으로 기자들은 ‘단독’ 기사들을 쏟아내고, 그들은 ‘악어와 악어새’의 관계를 이어가게 된다.

# ‘내로남불’ 검찰 기자단의 폐쇄적인 운영 방식

문제는 그뿐만이 아니었다. 폐쇄적인 검찰 출입 기자단의 운영 방식은 ‘검언 카르텔’을 더욱 굳건하게 만들었다. 정부기관이 아닌 기자들이 직접 검찰 출입에 제한을 두고, 자체적인 규칙을 지키지 않을 경우 기자단 내부에서 ‘기자실 출입 정지’ 등의 징계를 내린다는 것. 검찰 출입 기자단이 아니면 공식적인 자리에서 질문조차 할 수 없다.

언론사 법조팀장 A씨는 "기자단이 구성한, 마이크를 들고 있는 분들. 그분들만 피의자한테 질문할 수가 있죠. 기자단이 아닌 사람들은 뒤에서 보는 거죠. 질문할 수 없죠. 찍히니까"라고 밝혔다.

기자단에서 정한 엄격한 규칙에 맞추더라도 기존 기자단의 투표를 통과하지 못하면 기자실에 출입할 수 없다. 실제 2014년 이후 검찰 출입 기자단에 가입한 매체는 단 한군데도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기자들이 오히려 다른 매체의 알 권리를 침해하고 있는 아이러니한 상황.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는 "이렇게 한다는 것은 언론의 자유가 보장된 민주국가에선 일어날 수 없는 일인데 한국에선 그게 계속 진행되고 있는 거예요. 그리고 그걸 문제 제기하지 않는다는 거죠"라고 지적했다.

현직 검사와 검찰 출입 기자들이 폭로한 ‘검언유착’의 실태와 폐쇄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검찰 출입 기자단의 진실을 추적한 ‘PD수첩-검찰 기자단’은 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사진=MBC)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안보현 “자취 17년차, 1800만원→200만원 줄인 셀프 인테리어” 집 공개
임상아, 입 벌어지는 럭셔리 뉴욕 집 공개…소호 거리 한눈에
서동주 “마스크 쓰면 쓴다고 때리고 안쓰면 안썼다고 때리고” 美 인종차...
조여정, 거북이와 스노클링 ‘탄탄한 수영복 자태 부럽다, 멋져요’
최악의 톱스타? 똥눈 주제에→왕따→스위트룸, 오스카 받으면 전세기 띄우...
임영웅, 30바늘 꿰맨 얼굴 흉터 고백 “표정 짓기가 쉽지 않다”
미스터트롯, 코로나 시국에 임영웅 母 미용실 마스크없이 밀집 떼창 논란
‘승리 군입대 동행’ 의혹, 유혜원 열애설 발단은 강아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현빈-손예진 사...

기생충 금의환...

권상우 잘생김...

99억의여자 종...

서동주 “마스크 쓰면 쓴다고 때리고 안쓰면 안썼다고 때리고” 美 인종차별 분노

임상아, 입 벌어지는 럭셔리 뉴욕 집 공개…소호 거리 한눈에[결정적장면]

안보현 “자취 17년차, 1800만원→200만원 줄인 셀프 인테리어” 집 공개

임영웅, 30바늘 꿰맨 얼굴 흉터 고백 “표정 짓기가 쉽지 않다”

조여정, 거북이와 스노클링 ‘탄탄한 수영복 자태 부럽다, 멋져요’[SNS★컷]

황보미 前아나운서, 수영복 입고 터질듯한 볼륨감 자랑 ‘S라인 끝판왕’[SNS★컷]

임창정 24년전 ‘전원일기’ 출연 포착, 불량소년 포스(해피타임)

미스터트롯, 코로나 시국에 임영웅 母 미용실 마스크없이 밀집 떼창 논란[TV와치]

한고은 남편 신영수 “김요한-장대현, BTS 만큼 성공했으면”

최악의 톱스타? 똥눈 주제에→왕따→스위트룸, 오스카 받으면 전세기 띄우라 할…[여의도 휴지통] (3월)

기생충 다음은 페닌슐라? 강동원 ‘반도’에 쏠리는 기대[무비와치]

‘슈돌’ 둘러싼 대본 논란, 5세 윌리엄이 이런 말을?[이슈와치]

‘트래블러’ 강하늘X안재홍X옹성우, 이런 케미 맛집 또 없습니다[TV와치]

“같은 살인인데” ‘더게임’ 시청자 토론 유발한 선악 모호성[TV와치]

‘미스터’ 김호중, 성악에 트롯-퍼포먼스까지 진정한 ‘매력부자’ [스타와치]

“홍보 다 했는데” 코로나 직격타 맞은 3월 기대작들[무비와치]

방탄소년단X트와이스X봉준호, 日 혐한 벽 깬 ★[스타와치]

‘골목식당’ 노력하는 사장님에게 백종원이 있다[TV와치]

“감독님 써주시는 대로” 김민희, 홍상수 월드에 푹 빠지다[무비와치]

‘김사부2’ 풀리지않아 감사한 떡밥이 시즌3 기대케 합니다[TV와치]

‘미스터트롯’ 서혜진 국장 ..

이렇게 폭발적인 화제성을 가진 프로그램이 또 나올 수 있을까. 뜨거운 인기만큼 말..

‘사풀인풀’ 이태선 “다사다난했던 ..

‘킹덤’ 김성규 “죄책감 있는 영신, ..

‘미스터트롯’ 서혜진 국장 “김성주 ..

“남녀 모두 괴로운 것” 이선희·공민..

‘이태원 클라쓰’ 류경수 “클럽신,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