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그것이 알고 싶다’ 친족 성폭력, 아버지를 고소한 그녀들
2019-11-30 09:10:44
 


[뉴스엔 이민지 기자]

살고자 아버지를 고소한 여성들이 있다.

11월 30일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친족 성폭력에 사건에 대해서 알아본다.

지난 4일, 미국에서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다. 친아버지를 고소하기 위해 곧 한국으로 귀국할 예정이라는 한동주(가명) 씨(36)였다. 유년 시절의 기억 때문에 성년이 돼서도 우울증과 공황장애에 시달리고 있다는 그녀. 과연 그녀에겐 무슨 일이 있었을까?
금주, 은주, 동주 세 자매의 집. 자매들에게 집은 가장 두렵고 끔찍한 곳이었다. 오랜 세월 지속한 아버지의 폭력 때문이었는데... 제작진에게 걸려온 동주(가명)씨의 제보는 친아버지의 행동이라기엔 믿기 어려운 이야기였다. 평소에도 수차례 쇠파이프와 호스로 자매들을 때렸던 아버지. 아이들이 기절하면 찬물을 끼얹고 다시 매질을 반복했다. 하지만 더 끔찍했던 일은 모두가 잠든 밤에 이뤄졌다. 몰래 딸들의 방을 찾아가 속옷을 들치고 차마 입에 담기 힘든 행동을 자행했던 것.

참다못해 고등학생이던 셋째 동주(가명) 씨가 직접 경찰서를 찾아간 적도 있다. 하지만 법무부 공무원이라는 아버지의 직업을 들은 후엔 그녀를 외면했다는 경찰. 그녀의 아버지는 어떤 사람이었을까?

제작진은 아버지의 폭력을 목격했던 주변 사람들을 찾아보기로 했다. 이웃들이 기억하는 세 자매의 아버지는 평범한 사람이었다. 딸들이 어긋날까 봐 노심초사하던 인상 좋았던 사람. 반면 세 자매의 학창 시절 동창들은 모두 한결같은 증언을 들려줬다. 온몸에 멍이 가득했던 자매들과 친구들까지 구둣발로 밟고 때리던 아버지의 모습이다. 제작진은 확인을 위해 직접 세 자매의 아버지를 만나보았다.

아버지는 “돈 떨어지면 꼭 그러는 거예요. 아니 엎드려 놓고 이 정도 마사지한 거뿐이 없는데 무슨 걔들이 고소를 한 대? 안 한 대요? 그 얘기만 알려주세요“라고 말했다.

세 자매에게 족쇄와 수갑을 채우고 방에 감금시켰다는 아버지. 말을 듣지 않으면 머리를 빡빡 밀어버리고 발가벗긴 채 구타했다는 그는 바로 교도관이었다. 세 자매 또한 재소자를 다루듯 했던 걸까. 딸들이 전하는 끔찍한 기억을 그는 어떻게 기억하고 있을까? 그에게 가족은 어떤 의미였을까?

취재를 시작한 제작진에게 친족 성폭력 피해 경험을 알리는 제보 전화가 걸려왔다. 하지만 선뜻 이야기하기를 주저한 탓에 우리는 조심스레 여러 번의 설득 끝에 그들을 직접 만날 수 있었다. 9살 딸을 강간했던 친부가 있는 한국을 벗어나 일본에서 살고 있다는 제보자. 친부의 성폭력을 피해 3층 집에서 뛰어내려 장애 판정을 받았다는 제보자였다. 이들의 고민은 친족 성폭력의 공소시효가 지나 더는 과거의 죄를 물을 수 없다는 것이었다. 그렇다면 세 자매도 더 이상의 방법이 없는 걸까?

13세 미만의 아동과 장애인에 대한 성범죄의 공소시효는 2013년에 폐지됐다. 하지만 이미 공소시효가 지난 사건에 대해서는 적용이 어렵다. 세 사건 모두 2013년보다 훨씬 전에 공소시효가 완료된 상태. 이에 전문가들은 친족 성폭력 사건의 경우 성인이 돼서 트라우마가 발생한 시점, 즉 피해를 본 시점부터 시효를 계산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다.

친족 성폭력 범죄의 공소시효 폐지를 위해 청원 글을 올리기로 하는 동주(가명) 씨. 과연 그녀의 외침은 응답받을 수 있을까?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암수 범죄라 불리는 친족 성폭력 문제에 대해 조명한다. 평생 들키고 싶지 않았던 악몽 같은 기억, 이제 용기 내어 세상에 알리려는 그들의


목소리를 함께 경청해본다. (사진=SBS)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안보현 “자취 17년차, 1800만원→200만원 줄인 셀프 인테리어” 집 공개
임상아, 입 벌어지는 럭셔리 뉴욕 집 공개…소호 거리 한눈에
서동주 “마스크 쓰면 쓴다고 때리고 안쓰면 안썼다고 때리고” 美 인종차...
조여정, 거북이와 스노클링 ‘탄탄한 수영복 자태 부럽다, 멋져요’
최악의 톱스타? 똥눈 주제에→왕따→스위트룸, 오스카 받으면 전세기 띄우...
임영웅, 30바늘 꿰맨 얼굴 흉터 고백 “표정 짓기가 쉽지 않다”
미스터트롯, 코로나 시국에 임영웅 母 미용실 마스크없이 밀집 떼창 논란
‘승리 군입대 동행’ 의혹, 유혜원 열애설 발단은 강아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현빈-손예진 사...

기생충 금의환...

권상우 잘생김...

99억의여자 종...

서동주 “마스크 쓰면 쓴다고 때리고 안쓰면 안썼다고 때리고” 美 인종차별 분노

임상아, 입 벌어지는 럭셔리 뉴욕 집 공개…소호 거리 한눈에[결정적장면]

안보현 “자취 17년차, 1800만원→200만원 줄인 셀프 인테리어” 집 공개

임영웅, 30바늘 꿰맨 얼굴 흉터 고백 “표정 짓기가 쉽지 않다”

조여정, 거북이와 스노클링 ‘탄탄한 수영복 자태 부럽다, 멋져요’[SNS★컷]

미스터트롯, 코로나 시국에 임영웅 母 미용실 마스크없이 밀집 떼창 논란[TV와치]

임창정 24년전 ‘전원일기’ 출연 포착, 불량소년 포스(해피타임)

황보미 前아나운서, 수영복 입고 터질듯한 볼륨감 자랑 ‘S라인 끝판왕’[SNS★컷]

최악의 톱스타? 똥눈 주제에→왕따→스위트룸, 오스카 받으면 전세기 띄우라 할…[여의도 휴지통] (3월)

한고은 남편 신영수 “김요한-장대현, BTS 만큼 성공했으면”

기생충 다음은 페닌슐라? 강동원 ‘반도’에 쏠리는 기대[무비와치]

‘슈돌’ 둘러싼 대본 논란, 5세 윌리엄이 이런 말을?[이슈와치]

‘트래블러’ 강하늘X안재홍X옹성우, 이런 케미 맛집 또 없습니다[TV와치]

“같은 살인인데” ‘더게임’ 시청자 토론 유발한 선악 모호성[TV와치]

‘미스터’ 김호중, 성악에 트롯-퍼포먼스까지 진정한 ‘매력부자’ [스타와치]

“홍보 다 했는데” 코로나 직격타 맞은 3월 기대작들[무비와치]

방탄소년단X트와이스X봉준호, 日 혐한 벽 깬 ★[스타와치]

‘골목식당’ 노력하는 사장님에게 백종원이 있다[TV와치]

“감독님 써주시는 대로” 김민희, 홍상수 월드에 푹 빠지다[무비와치]

‘김사부2’ 풀리지않아 감사한 떡밥이 시즌3 기대케 합니다[TV와치]

‘미스터트롯’ 서혜진 국장 ..

이렇게 폭발적인 화제성을 가진 프로그램이 또 나올 수 있을까. 뜨거운 인기만큼 말..

‘사풀인풀’ 이태선 “다사다난했던 ..

‘킹덤’ 김성규 “죄책감 있는 영신, ..

‘미스터트롯’ 서혜진 국장 “김성주 ..

“남녀 모두 괴로운 것” 이선희·공민..

‘이태원 클라쓰’ 류경수 “클럽신,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