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구가의서’ 윤세아, 최진혁 구하려 자살시도 “사랑해요”
2013-06-17 23:04:22
 

‘구가의 서’ 윤세아가 모든 것을 되돌리기 위해 자살시도했다.

6월 17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극본 강은경/연출 신우철 김정현) 21회에서 구월령(최진혁 분)은 윤서화(이연희/윤세아 분)를 알아봤다.

구월령은 윤서화의 목을 졸랐지만 윤서화가 눈물을 흘리자 그녀를 기억해냈다. 구월령이 멈칫하는 사이 조관웅(이성재 분)이 총을 쏘자 구월령은 윤서화를 끌어안고 대신 총에 맞았다.

조관웅의 총에 맞은 구월령은 원래 모습을 찾았다. 구월령은 “서화...”라며 윤서화를 기억해냈고 구월령과 윤서화는 서로를 끌어안고 애틋한 포옹을 나눴다. 윤서화는 “돌아가자. 우리가 있던 달빛정원으로”라고 말했다. 강풍과 함께 구월령과 윤서화가 사라졌다. 윤서화는 구월령과 함께 달빛정원으로 갔다.

구월령은 “겨우 당신 이름만 기억하고 있다. 날이 밝는 대로 인간들이 사는 곳으로 돌아가라. 위험하다”고 말했다. 이에 윤서화는 “그 때는 내가 너무 어렸다. 당신에게 상처주고 아프게 해서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윤서화는 “평생 소중히 간직해왔다. 언젠가 당신을 만나게 된다면 원래대로 돌려놓겠다고. 당신의 영생에 나는 바람 한줄기에 불과했지만 기억해 달라. 내겐 당신이 전부였다”며 과거 소정법사(김희원 분)가 준 칼을 뽑아 제 가슴을 찔렀다.

윤서화는 “사랑해요. 월령. 그리고 미안해요. 내 사랑이 이것뿐이어서”라며 눈을 감았다. 구월령은 폭풍눈물을 흘렸다. (사진=MBC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34억’ 소유진♥백종원 고급 빌라, 복층 바+운동장 거실+업소용 주방…럭셔리 그 자체

배윤정 “남자들, 여댄서와 엉큼한 잠자리 로망 있다,실제는…”(애로부부) [결정적장면]

민효린♥태양 러브하우스 이랬다, 100억↑ 한남동 한강뷰 고급빌라

‘애로부부’ 폐경+남편 23살 연하 상간녀에 좌절…카드에 2천만원까지(종합)

‘53세 치과의사’ 이수진 “쌍꺼풀 재수술‥가슴은 100% 만족한다고”

‘정글의 법칙’ 김태균 “야구 현역보다 정글이 더 고통, 이대호 덕 봤다”

이용식, 평창동 100평 집 공개‥미모의 아내-딸까지(1호가)[결정적장면]

서정희, 직접 꾸민 딸 서동주 집 공개 “믿고 맡기는 엄마 손”[SNS★컷]

‘치과의사♥’전혜빈, 결혼 3년차 으리으리한 신혼집+럭셔리 독서 의자

김원효♥심진화, 마당 딸린 럭셔리 집 공개…호텔 같은 침실까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