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그것이 알고 싶다’ 19년째 미스터리, 청주 미용강사 살인사건
2019-11-23 06:03:01
 


[뉴스엔 이민지 기자]

청주 미용강사 살인사건이 미세 사건으로 남아있다.

11월 23일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장기 미제 사건으로 남아있는 청주 미용강사 살인사건에 대해서 알아본다.

2000년 9월 9일, 충북 청주 우암동에서 한 여성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나체 상태로 신체 일부가 훼손된 채 덤프트럭 아래에 유기된 시신은 청주의 한 미용 상사에서 강사로 일했던 배진영(가명) 씨였다. 추석 명절을 앞둔 그날 밤, 그녀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제작진은 누구보다 배진영(가명) 씨 죽음의 미스터리를 밝히고 싶은 한 사람의 제보로 취재를 시작했다. 진영 씨의 친언니 배순영(가명) 씨. 그녀는 19년간 외면하고 싶었던 동생의 죽음을 이번 기회에 꼭 밝히고 싶다고 했다.

마지막 통화 후 6시간, 그녀는 집에서 3km 떨어진 한적한 도로에서 시신으로 발견되었다. 사건의 단서가 될 만한 단서는 피해자의 시신과 유류품, 그리고 마지막 발신 기록뿐. 언니 배순영(가명) 씨는 제작진과 함께 동생 핸드폰에 남겨진 연락처를 토대로 사건 당시 동생의 주변인들을 만나보았다.

전날 저녁 함께 회식했다는 직장동료들의 기억에 따르면, 배진영(가명) 씨는 취할 정도로 술을 먹다 회식 중간에 울면서 먼저 나갔다고 한다. 걱정되어 따라 나간 동료를 뿌리치고 홀로 거리로 나선 것이 그들이 기억하는 진영 씨의 마지막 모습이었다. 자정이 넘은 시각,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배진영 씨는 고향 친구 2명에게 전화를 걸었고, 한 명의 친구만이 그녀의 전화를 받았다.

‘나중에 전화하겠다’라는 말과 함께 다급하게 끊긴 통화를 끝으로 묘연해진 그녀의 행적. 그녀가 전화를 끊을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무엇이었을까?

우리는 배진영(가명) 씨 친구로부터 사건이 있기 전, 진영 씨 전 남자친구가 집 앞으로 찾아와 소란을 피운 사실을 확인했다. 교제가 끝난 뒤에도 미련이 남아 피해자와 갈등 관계였다는 그는 사건 당시 경찰 수사 대상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수소문 끝에 만난 전 남자친구는 사건 당일 집에서 잠을 잤다고 진술했지만, 아무도 확인해 줄 수 없어 당시 범인으로 몰려 억울했다고 진술했다. 그의 알리바이가 입증되진 않았지만, 사건 기록을 살펴본 범죄 심리학자들은 가까운 지인의 범행이라고 보기에 앞뒤가 맞지 않은 부분이 많다고 전했다.

2004년부터 2010년까지 청주 시민들을 공포로 몰아넣은 일명 택시연쇄살인마 안남기. 그의 범행 수법은 기묘하게 동생 배진영(가명) 씨의 죽음과 닮아있었다. 그가 벌인 사건의 시신유기 장소와 매우 가까운 곳에서 일어난 배진영(가명) 씨 살해사건. 이는 그저 우연의 일치인 걸까? 합리적 의심이 가능한 공통된 시그니처인 걸까?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장기 미제사건인 청주 미용강사 살인사건을 재조명하고, 택시 연쇄살인마 안남기 범행 수법과 유사성을 분석하면서 19년이 지나도 풀리지 않는 그녀의 죽음에


대해 다시 짚어보기로 한다.(사진=SBS)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박은지 하와이 해변 수영복 도발, 걸그룹 뺨친 매끈 각선미
설현, 비키니 입고 깜찍 브이..눈이 다 시원해져
채정안 ‘추위 난 몰라’ 볼륨감 뽐낸 비키니 자태
정정아 신혼집 공개, 24K 금 장식 오토바이까지 “돈 덩어리”
이필립♥박현선, 로열패밀리의 초호화 다이아 청혼→쏟아지는 관심
채정안, 감탄 부른 수영복 몸매 ‘극세사 각선미는 덤’
윤영미 아나 집 공개, 화려한 드레스룸→주황색 포인트 거실
방민아, 입 벌어지는 수영복 몸매..청순한데 섹시하네

      SNS 계정으로 로그인             

티파니 영, 화...

갓세븐 뱀뱀, ...

빅뱅 태양, 쇼...

닉쿤, 타고난 ...

99억의 여자, 전작 ‘동백꽃’ 다시 보고라도 좀 깨달았으면…[TV와치]

“끝까지 서로 응원할 것” 엑스원, 해체 후폭풍 속 뭉클한 작별인사[뮤직와치]

라끼남 찍고 ‘금요일 금요일 밤에’, 나영석 사단의 영리한 도전[TV보고서]

“이젠 무서워” 방탄소년단 슈가 토해낸 슈퍼스타 그림자 ‘Shadow’[들어보고서]

‘스토브리그’ 박은빈, ‘청춘시대’ 발랄함 벗고 걸크러시 입었다[TV와치]

정해인X이동욱 예능, 잘생김+신선함 외 다른 무기 필요해[TV와치]

“女배우 이간질” 고은아 폭로 후폭풍, 마녀사냥 우려도[이슈와치]

‘슛돌이’ 제2의 이강인 찾기? 김종국X양세찬 육아 케미만으로 충분[TV와치]

[단독]‘달라진 YG’ 차승원이어 손호준도 재계약 성공, 빅뱅도?

기만하면 어때…짜고치는 CJ·YG 조작 서바이벌 남긴 씁쓸함[TV와치]

배정남 “이성민에 혼나고 닭..

배정남이 친형처럼 살갑게 지내는 이성민에 대한 깊은 신뢰와 애정을 전했다. 영화..

이석훈 ‘웃는 남자’ 출연 제안에 “..

할시 “방탄소년단과의 작업, 인생 최..

홍수아 “성형 인정, 한국의 판빙빙은 ..

유준상 “아들 같은 배우들과 연기, 지..

‘남산의 부장들’ 이성민 “박정희 분..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