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신동일 “아내 김민정 위해 작가 공부, 주인공은 항상 아내”
2019-11-09 00:04:10
 


[뉴스엔 최승혜 기자]

신동일 김민정 부부가 잉꼬부부의 면모를 드러냈다.

11월 8일 방송된 MBN '모던 패밀리'에서는 류필립-미나 부부가 1세대 연상연하 커플인 김민정-신동일 부부와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동일은 아내 김민정을 위해 드라마 작가가 된 이야기를 전했다. 김민정은 “내가 22살에 데뷔하고 나서 큰 인기를 누렸다가 결혼을 했는데 1년만에 이혼했다. 그 이후 방송국에서 나를 써주지 않더라”고 말했다.
신동일은 “‘왜 이런 배우를 몰라볼까? 정극 연기도 되고 시트콤도 할 수 있는데, 내가 직접 쓰자’라는 생각에 2007년부터 작가 공부를 시작했다. 10년동안 공부했다”며 “드라마는 제작이 힘드니까 연극 대본을 쓰고 있다. 연극의 주인공은 항상 아내”라고 밝혔다.(사진


= MBN '모던 패밀리' 캡처)

뉴스엔 최승혜 csh120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홍진영 집 공개, 널찍한 거실+노래방 기계까지
기안84 서초구 새집, 깔끔한 화이트 인테리어 ‘매매가 11억’
스폰서도 아니고, 수십억도 아니고 3억에 고소 위기 “껌값 아냐?” 억울하...
박은영 아나, KBS 퇴사 후 근황 “킹크랩 폭풍 흡입”
루나, 충격적 비키니 뒤태 공개 ‘수영복 터질 듯한 힙라인’
김재중, 호텔급 럭셔리 집 공개..운동장처럼 널찍한 거실
조세휘, 아찔+섹시 비키니 자태‥“아빠가 싫어할텐데”
황보미, 아나운서 단아함 지운 수영복 몸매 ‘청순 글래머’

      SNS 계정으로 로그인             

현빈-손예진 사...

기생충 금의환...

권상우 잘생김...

99억의여자 종...

기안84 서초구 새집, 깔끔한 화이트 인테리어 ‘매매가 11억’[결정적장면]

홍진영 집 공개, 널찍한 거실+노래방 기계까지[결정적장면]

루나, 충격적 비키니 뒤태 공개 ‘수영복 터질 듯한 힙라인’[SNS★컷]

설현, 비키니 입고 깜찍 브이..눈이 다 시원해져[SNS★컷]

스폰서도 아니고, 수십억도 아니고 3억에 고소 위기 “껌값 아냐?” 억울하다니 [여의도 휴지통]

박은영 아나, KBS 퇴사 후 근황 “킹크랩 폭풍 흡입”[SNS★컷]

황보미, 아나운서 단아함 지운 수영복 몸매 ‘청순 글래머’[SNS★컷]

김재중, 호텔급 럭셔리 집 공개..운동장처럼 널찍한 거실[결정적장면]

박세리 박물관급 레전드 집 공개, BAR에 테라스까지 “미드 보는 줄”

“여전한 탄력 몸매” 엄정화, 믿기지 않는 비키니 자태[SNS★컷]

‘韓최초 시상→공연’ 그래미 뚫은 방탄소년단, 2년연속 초청의 의미[뮤직와치]

‘사랑의 불시착’ 북한 미화? 이쯤되면 탈북 장려 드라마[TV와치]

가세연, 김건모 아내 장지연까지…브레이크 없는 폭주[이슈와치]

음주운전 3번 길-극비 결혼 개리, 예능으로 복귀하는 리쌍[TV와치]

‘미스터트롯’ 인데 ‘스타킹’ 보는줄, 화려한 볼거리 “트롯은 어디?” [이슈와치]

공효진 “옛날 드라마 소환 그만” 팬 공개 저격→무례한 태도 도마에(종합)

박은영 아나 “KBS에 사의 표명, 곧 절차 밟을 예정”(종합)

‘99억의 여자’ 돈가방 대신 배우들만 챙긴 용두사미 드라마[TV보고서]

“우린 팬이자 소비자” 달라진 팬클럽, 첸과 양준일 엑스원 [이슈와치]

도전하는 유재석→장점 극대화 강호동, 국민MC 2막도 기대해[TV와치]

‘지푸라기라도’ 전도연 “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전도연마저 웃겼다. 절찬 상영중인 ..

‘스토브리그’ 박은빈 “차기 운영팀..

‘미스터트롯’ 노지훈 “♥이은혜 덕..

‘미스터트롯’ 노지훈 “시장서 인기 ..

김정현 “‘시간’ 중도하차 후 자존감..

‘정직한 후보’ 김무열 “날아다닌 라..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