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썸바이벌’ 김기범, 김시경에 호감 “진짜 연애하고 싶어”
2019-09-11 23:56:47
 


[뉴스엔 최승혜 기자]

김기범이 대학생 김시경에게 호감을 드러냈다.

9월 11일 방송된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에서는 연예계 대표 솔로남 권혁수, 천둥, 이진호, 김기범이 썸남으로 출연했다.

이날 썸남 썸녀들은 자기소개 시간 이후 가장 좋아하는 추석음식을 선택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진호와 김기범은 오색꼬치전을 선택했다. 썸녀 중에선 문혜진, 김시경이 오색꼬치전을 골랐다.
이진호는 “형(김기범)이 제빵과를 나왔다”며 은근히 김기범을 김시경과 엮으려고 했다. 앞서 김기범은 제작진에게 “빵순이 김시경 님이 오셨으면 좋겠다”고 속마음을 밝히기도 했다.

김기범은 썸녀들의 질문에 “2년간 거의 외출한 적이 없다"며 “저는 진짜 연애하고 싶어서 나왔다”라고 강조했다.

이후 김기범은 속마음 고백 시간에 김시경이 가장 마음에 들었다고 밝혔다.(사진


= KBS 2TV '썸바이벌 1+1’ 캡처)

뉴스엔 최승혜 csh120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홍진영 집 공개, 널찍한 거실+노래방 기계까지
기안84 서초구 새집, 깔끔한 화이트 인테리어 ‘매매가 11억’
스폰서도 아니고, 수십억도 아니고 3억에 고소 위기 “껌값 아냐?” 억울하...
박은영 아나, KBS 퇴사 후 근황 “킹크랩 폭풍 흡입”
루나, 충격적 비키니 뒤태 공개 ‘수영복 터질 듯한 힙라인’
김재중, 호텔급 럭셔리 집 공개..운동장처럼 널찍한 거실
조세휘, 아찔+섹시 비키니 자태‥“아빠가 싫어할텐데”
황보미, 아나운서 단아함 지운 수영복 몸매 ‘청순 글래머’

      SNS 계정으로 로그인             

현빈-손예진 사...

기생충 금의환...

권상우 잘생김...

99억의여자 종...

기안84 서초구 새집, 깔끔한 화이트 인테리어 ‘매매가 11억’[결정적장면]

홍진영 집 공개, 널찍한 거실+노래방 기계까지[결정적장면]

루나, 충격적 비키니 뒤태 공개 ‘수영복 터질 듯한 힙라인’[SNS★컷]

설현, 비키니 입고 깜찍 브이..눈이 다 시원해져[SNS★컷]

스폰서도 아니고, 수십억도 아니고 3억에 고소 위기 “껌값 아냐?” 억울하다니 [여의도 휴지통]

박은영 아나, KBS 퇴사 후 근황 “킹크랩 폭풍 흡입”[SNS★컷]

황보미, 아나운서 단아함 지운 수영복 몸매 ‘청순 글래머’[SNS★컷]

김재중, 호텔급 럭셔리 집 공개..운동장처럼 널찍한 거실[결정적장면]

박세리 박물관급 레전드 집 공개, BAR에 테라스까지 “미드 보는 줄”

“여전한 탄력 몸매” 엄정화, 믿기지 않는 비키니 자태[SNS★컷]

‘韓최초 시상→공연’ 그래미 뚫은 방탄소년단, 2년연속 초청의 의미[뮤직와치]

‘사랑의 불시착’ 북한 미화? 이쯤되면 탈북 장려 드라마[TV와치]

가세연, 김건모 아내 장지연까지…브레이크 없는 폭주[이슈와치]

음주운전 3번 길-극비 결혼 개리, 예능으로 복귀하는 리쌍[TV와치]

‘미스터트롯’ 인데 ‘스타킹’ 보는줄, 화려한 볼거리 “트롯은 어디?” [이슈와치]

공효진 “옛날 드라마 소환 그만” 팬 공개 저격→무례한 태도 도마에(종합)

박은영 아나 “KBS에 사의 표명, 곧 절차 밟을 예정”(종합)

‘99억의 여자’ 돈가방 대신 배우들만 챙긴 용두사미 드라마[TV보고서]

“우린 팬이자 소비자” 달라진 팬클럽, 첸과 양준일 엑스원 [이슈와치]

도전하는 유재석→장점 극대화 강호동, 국민MC 2막도 기대해[TV와치]

‘지푸라기라도’ 전도연 “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전도연마저 웃겼다. 절찬 상영중인 ..

‘스토브리그’ 박은빈 “차기 운영팀..

‘미스터트롯’ 노지훈 “♥이은혜 덕..

‘미스터트롯’ 노지훈 “시장서 인기 ..

김정현 “‘시간’ 중도하차 후 자존감..

‘정직한 후보’ 김무열 “날아다닌 라..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