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뉴스룸’ 전도연 “‘생일’ 세월호 아픔 들춰내려 만든 영화 아냐”(종합)
2019-04-15 21:22:21


[뉴스엔 박수인 기자]

배우 전도연이 영화 '생일'의 의미를 짚었다.

4월 15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는 영화 '생일' 출연 배우 전도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생일'은 세월호 유가족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 이날 전도연은 "이 자리도 그렇고 인터뷰도 그렇고 굉장히 조심스럽고 어렵기는 했다. '생일'이 하고자 하는 이야기가 쉬운 이야기가 아니기 때문에 더 신중할 수밖에 없었다"고 운을 뗐다.
'생일' 출연을 고사했었다는 전도연은 "너무 큰 슬픔을 대면할 자신이 없었고 '밀양'에서 아이를 잃은 엄마 역을 했기 때문에 고사를 했었다. 표면적으로는 거절을 했다고 하지만 대본을 읽고서는 마음에서 놓지 못했기 때문에 두 번을 고사하고서도 마음을 바꿔서 출연 결정을 하게 되지 않았나 한다. 이제는 오히려 이 작품을 하게 돼서 다행이고 감사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출연 이유를 설명했다.

전도연은 "촬영 완료 후 후련하기도 잊고 싶기도 했다"며 "'생일'을 개봉한다고 했을 때 작품을 미리 한 번 봤었다. 다시 촬영했던 기억과 선택했던 이유를 떠올렸다"고 전했다.

'생일'을 보기 두려워하는 이들에 대한 마음도 이해했다. 전도연은 "세월호 아픔이 너무 컸기 때문에 두려워하지 않았나 한다. 저 역시도 그랬다. 또 다시 아파질까봐 그런 것 같다. 이 작품이 상처를 들춰내서 다시 아프자고 만들었다면 참여하지 않았을 거다. '생일'은 앞으로 살아가야 할 사람들의 이야기여서 선택했다"며 "그래서 많은 분들이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촬영 당시도 떠올렸다. 전도연은 "감독님께서 직접 시나리오를 썼는데 그 감정을 강요했다면 출연하지 않았을 것이다. 오히려 담담하게 그려냈다"며 통곡신에 대해서는 "감독님은 누군가 손잡아주기를 바라는 모습을 그리고 싶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세월호 유가족을 만난 경험도 털어놨다. 전도연은 "그분들을 만나기가 두려웠던 것 같다. 시나리오를 읽고 아픔과 슬픔이 너무 컸기 때문에 감당하지 못할 것 같았다. 순남이 담담하게 그려냈기 때문에 감정적으로 너무 빠질까봐 한 발자국 물러나 있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18년만 호흡을 맞춘 설경구에 대해서는 "서로가 서로에게 의지가 됐다. 뿐만 아니라 모든 스태프, 배우들이 서로를 의지하고 기다려주면서 촬영했다"고 말했다.

'생일' 수호 동생 김보민 양에 대해서는 "아이 감정이 너무 순수하지 않나. 그걸 담아내기 위해서 대본을 읽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했다더라. 매 순간순간의 감정을 담아냈다"고 덧붙였다.

전도연이 출연한 '생일'은 지난 3일 개봉했다


. (사진=JTBC '뉴스룸' 캡처)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청순 여배우 G, 청춘스타들과 염문 지긋지긋…중견 H와 밀회
셀럽 E, 유명 야구선수 여친인 후배 폭행 후 성형 왜? 뒷말 무성
킴 카다시안, 육덕 몸매로 더 아찔한 끈 수영복 자태
호날두♥조지나, 바다 뷰 야외욕조 키스 훔쳤다
“월 한도 6억원” 패리스 힐튼, 세계 10대 VVIP 블랙카드 공개
‘최연소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헉 소리나는 섹시 비키니 몸매
‘그것이 알고 싶다’ 사라진 손목, 잘려진 손톱 - 영동 여고생 살인사건
“저 몸매로 살고파” 한혜진, CG급 비키니 앞태+뒤태 감탄만

      SNS 계정으로 로그인             

유쾌한 출근길 ...

수지는 존재 자...

언제나 자연스...

눈빛연아 화려...

킴 카다시안, 육덕 몸매로 더 아찔한 끈 수영복 자태[파파라치컷]

청순 여배우 G, 청춘스타들과 염문 지긋지긋…중견 H와 밀회 [여의도 휴지통]

“월 한도 6억원” 패리스 힐튼, 세계 10대 VVIP 블랙카드 공개(우리집에 왜왔니)

‘최연소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헉 소리나는 섹시 비키니 몸매[SNS★컷]

“저 몸매로 살고파” 한혜진, CG급 비키니 앞태+뒤태 감탄만(종합)

셀럽 E, 유명 야구선수 여친인 후배 폭행 후 성형 왜? 뒷말 무성 [여의도 휴지통]

‘그것이 알고 싶다’ 사라진 손목, 잘려진 손톱 - 영동 여고생 살인사건

류승범, 믿을 수 없는 근황 ‘긴 생머리+넓은 이마?’[SNS★컷]

호날두♥조지나, 바다 뷰 야외욕조 키스 훔쳤다 [SNS★컷]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신예은 ‘에이틴→사이코메트리 그녀석’ 합격점 받은 성장기[스타와치]

‘어린의뢰인’ 미스캐스팅? 이동휘도 관객 울릴 수 있다[무비와치]

박유천, 소속사-변호사-팬들도 등 돌렸다 ‘자초한 손절’[이슈와치]

“웹툰작가 팬이라” ‘런닝맨’ 또 표절 논란, 비겁한 변명입니다[TV와치]

‘전참시’ 박성광-임송 하차, 일반인 출연자의 명과 암[TV와치]

“협의중” 아이오아이 2년만 재결합설, 여론 엇갈리는 이유[뮤직와치]

김은숙 작가, 복귀설만으로도 들썩이는 이유[이슈와치]

전현무 우려 현실로 ‘당나귀 귀’ 시청률 꼴찌 어쩌나[TV와치]

‘궁민남편’ 상승세 탔는데 폐지, 이대로 보내긴 아쉬운 케미[TV와치]

코믹한 ‘열혈사제’→무거운 ‘녹두꽃’…SBS 금토극 두번째 실험[TV와치]

‘비스트’ 전혜진 “이성민? ..

"반년동안 함께 라면 끓여 먹던 기억이…." 학교 운동부 시절을 회상할 때 흔히 등..

‘기생충’ PD 촬영 후일담 넷 “이선..

‘예비 아빠’ 유재명 “이상한 일의 ..

‘기생충’ 제작자 곽신애 “봉테일? ..

‘25년 동행’ 톰 왓슨-마스터카드 “..

‘롱리브더킹’ 감독 “표준근로시간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