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트와이스-블랙핑크-에이핑크, 음원차트 女 삼국시대[뮤직와치]
2018-07-11 17:38:49


[뉴스엔 이민지 기자]

대형 걸그룹 세 팀이 음원차트를 접수했다. 트와이스와 블랙핑크, 에이핑크가 차트 상위권을 휩쓸며 걸파워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견고한 팬덤과 대중성을 겸비한 세 걸그룹은 각기 다른 콘셉트와 매력으로 음악팬들을 사로잡았다.

7월 11일 오후 5시30분 현재 국내 최대 음원차트 멜론 실시간 차트 1,2,3위는 트와이스 '댄스 더 나잇 어웨이(Dance The Night Away)', 블랙핑크 '뚜두뚜두', 에이핑크 '1도 없어'이다. 엠넷과 올레뮤직 역시 마찬가지. 벅스에서도 트와이스가 1위, 블랙핑크와 에이핑크가 3,4위에 올라있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 제공)
▲ (사진=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 제공)
JYP엔터테인먼트 간판 그룹 트와이스는 '댄스 더 나잇 어웨이'로 9연속 홈런에 성공했다. 데뷔곡 '우아하게'부터 전작 '왓 이즈 러브?'까지 모든 활동곡을 히트 시키며 대한민국 대표 걸그룹으로 우뚝 선 트와이스는 '댄스 더 나잇 어웨이'로 전 온라인 음원차트를 올킬하며 저력을 보여줬다. 특히 트와이스는 첫 여름 컴백으로 서머퀸 자리까지 노리고 있다.

트와이스는 특별한 행복을 품고 살아가는 아홉 멤버들의 청춘을 표현한 업템포 팝곡 '댄스 더 나잇 어웨이'를 통해 트와이스 특유의 밝고 건강한 에너제를 발산했다. 여기에 무더위까지 날려버릴 시원하고 청량한 매력을 더해 팬들을 사로잡았다.

YG엔터테인먼트 보석함에서 1년만에 세상에 나온 블랙핑크는 공백기가 무색한 음원파워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지난 6월 15일 발매된 '뚜두뚜두'는 한달여가 지난 지금까지도 음원차트 상위권에서 내려올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뮤직비디오 유튜브 조회수는 연일 신기록을 갈아치우며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중.

블랙핑크는 YG 특유의 걸크러쉬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뚜두뚜두'는 첫 소절부터 마지막 마디까지 세련됨과 강렬함이 돋보이는 힙합 트랙으로 시크하고 당당한 여성의 표상을 보여주며 블랙핑크의 정체성을 담아냈다. 블랙핑크는 큰 사랑에 힘입어 '포에버 영'으로 후속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에이핑크의 변신도 제대로 통했다. 에이핑크의 신곡 '1도 없어'는 상위권으로 차트에 진입한 이후 꾸준히 상승세를 보이더니 최상위권까지 노리고 있다. '노노노', 'LUV', '미스터츄' 등 발표하는 곡마다 큰 사랑을 받은 에이핑크는 '1도 없어' 역시 최상위권에 올려놓았다.

특히 에이핑크는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콘셉트로 '요정돌'로 불렸던 것과 전혀 다른 콘셉트로 컴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1도 없어'는 한 남자를 사랑했을 당시의 느낌과 감정이 남아있지 않은 여자의 심정을 담은 노래로 멤버들의 성숙하고 치명적인 모습이 돋보인다. 변화한 콘셉트에도 성공을 거두며 데뷔 8년차의 위상을 입증했다.

세 걸그룹이 차트를 점령한 가운데 여자친구, 마마무 등 또다른 음원강자 걸그룹들이 컴백을 예고했고 현아와 후이, 이든의 유닛 트리플H, 대형 보이그룹 세븐틴 등도 컴백을 앞두고 있어 음원차트



전쟁이 한동안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킴 카다시안, 해변서 뽐낸 독보적 비키니 자태
김종진 “암투병 전태관, 조용히 떠나겠단 약속 지키는 중”
‘아내의 맛’ 문정원, 남편 이휘재 무관심에 눈물
윤정희, 극비 결혼 이어 뒤늦게 알려진 출산 소식
‘42kg→51kg’ 배그린, 여자 김종국다운 수영복 화보
‘동상이몽2’ 한고은 “남편 신영수 만나기 전 죽는게 가장 쉬웠다” 눈물
신지, 이하늘 결혼 축하 “예전 일, 확대 재생산 말아달라”
‘미스터션샤인’ 데이비드 맥기니스 죽나? 마지막 촬영 인증샷 공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방탄소년단 컴백 콘서트, 더 안전하게 본다 “공항수준 보안시스템 운영”[뮤직와치]

김종진 “암투병 전태관, 조용히 떠나겠단 약속 지키는 중”[결정적장면]

‘아내의 맛’ 문정원, 남편 이휘재 무관심에 눈물[어제TV]

윤정희, 극비 결혼 이어 뒤늦게 알려진 출산 소식

킴 카다시안, 해변서 뽐낸 독보적 비키니 자태[파파라치컷]

‘손흥민 골’ 한국 대 키르기스스탄, 최고 시청률 29%까지

英언론 “손흥민, 골로 군면제 희망 보여줘”

‘42kg→51kg’ 배그린, 여자 김종국다운 수영복 화보[포토엔]

손흥민 대포알 골, 한국 후반 18분 만에 1-0 리드(2보)

‘사람이좋다’ 김종진♥이승신, 재혼이라 다행이다[어제TV]

잘나가던 ‘공작’ 스스로 발목잡은 ‘목격자’ 이성민[무비와치]

“시청률 2%대” 연기돌 내세운 ‘하우스헬퍼’ ‘시간’ 왜 참패했나[TV와치]

슈퍼주니어-D&E 무시못할 14년연륜, 청량 힙합도 해낼줄이야[뮤직와치]

‘러브캐처’ 연애 예능이 이럴 일인가, 제작진의 뒤통수[TV와치]

‘친애하는 판사님께’ 박병은의 흑화, 무서운데 기대된다[TV와치]

‘물괴’ 김명민도 극찬한 혜리, 우려를 기대로 바꿀까[스타와치]

하정우, 반박불가 최연소 1억배우의 가치[스타와치]

이효리♥이상순, 30억 출연료 거절하고 ‘문재인 대통령 구두’ 모델된 사연

‘인랑’ 90만 못 넘고 차트아웃, 그래도 빛난 다작배우 강동원[스타와치]

‘라타타 넘었다’ 2연속 1위 꿰찬 (여자)아이들, 신인상은 떼놓은 당상[뮤직와치]

‘목격자’ 곽시양 “짝사랑남..

이런 무자비한 얼굴이 있을 줄은 몰랐다. 마냥 가슴 따뜻한 미소만 짓는 훈남일 줄 ..

슈주 동해X은혁 “멤버 한명씩 군대갈..

‘이별’ 채시라 “김민식PD 팬심 고백..

이정재 ‘염라스틴’ 탄생하기까지 얼..

‘목격자’ 김상호, 고구마 형사일 수..

의진 “더유닛→유앤비→빅플로 컴백,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