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역사는 실수하지 않는다” 대기록 세운 김세영, 외신의 극찬
2018-07-10 08:55:01


[뉴스엔 주미희 기자]

LPGA 투어 공식 홈페이지를 비롯한 외신들과 골프 전문가들이 김세영을 극찬했다.

김세영(25 미래에셋자산운용)은 7월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오나이다의 손베리 크리크 앳 오나이다 골프장(파72/6,624야드)에서 끝난 2018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19번째 대회 '손베리 크리크 LPGA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한화 약 22억2,000만 원)에서 최종합계 31언더파 257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시즌 첫 우승이자 LPGA 통산 7승째를 거둔 김세영은 LPGA 투어 72홀 최다 언더파이자 최저타 신기록을 세웠다.

LPGA 투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역사는 실수를 하지 않는다"면서 김세영의 완벽한 경기력을 극찬했다.

LPGA는 "김세영은 시작부터 끝까지 압도적인 경기력을 펼쳤다. 24언더파를 쳐 애니카 소렌스탐과 LPGA 54홀 최저타 타이 기록을 세운 김세영은 이날 31언더파를 기록, 27언더파의 소렌스탐을 제치고 LPGA 역사를 썼다. 27언더파도 이미 김세영이 소렌스탐과 함께 갖고 있던 기록이었다"고 소개했다.

이어 "4일 동안 63-65-64-65타로 257타를 기록한 김세영은 LPGA 투어 최저타도 1타 경신했다. 2위 카를로타 시간다(스페인)에 9타 앞섰고 공동 3위 양희영, 안나 노르드크비스트(스웨덴), 엠마 탈리(미국)와 11타 차이가 났다"며 김세영의 압도적인 경기에 대해 설명했다.

LPGA는 "김세영 스코어카드의 결점은 2라운드 17번 홀 더블 보기 단 한 개였다. 김세영은 이번 대회에서 31개 버디(이 또한 LPGA 기록), 이글 1개를 기록했고, 4라운드 동안 그린 미스는 5번 밖에 없었다"고 전했다.

이 글을 기고한 저명한 칼럼니스트 론 시락은 "김세영은 항상 버디를 무더기로 만들어내는 폭발적인 선수였다"면서 "김세영이 LPGA 투어에 2015년에 데뷔한 이래 65타 이하의 타수를 적어낸 게 22번의 라운드에서였다.(올해 숍라이트 클래식 61타 포함) 손베리 크리크에서 LPGA 통산 7승을 기록한 김세영은 최근 4년 연속 한 해에 최소 1승씩을 기록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김세영이 이번 대회 4라운드 72홀에서 그린은 5번만 놓쳤고(그린 적중률 무려 93.1%), 티샷은 평균 275야드(최종 라운드에선 282야드)를 기록할 정도로 장타와 정확성을 모두 겸비했다고 덧붙였다.

LPGA는 "김세영 역사를 세우기 위해 경기했고 한 번도 아니고 세 번이나 역사를 썼다"고 전했다. 이제 김세영은 LPGA 투어 72홀 최다 언더파, 최저타, 최다 버디 기록 보유자가 됐다.

LPGA는 "김세영의 플레이를 타임 캡슐에 넣을 가치가 있다. 후에 어떤 선수가 역사를 달성하고자 할 때, 그때 쫓게 될 선수는 김세영이다"고 밝혔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채널'은 김세영의 경기가 끝나기도 전에 공식 트위터에 "이건 미친 짓이다. 김세영이 역사를 향해 행진하고 있다"고 적었고, 경기 후 "김세영이 LPGA 기록을 박살냈다"고 표현했다.

미국 '폭스스포츠'에 글을 기고하는 셰인 베이컨은 김세영이 대기록을 세운 직후 자신의 트위터에 "4라운드 동안 65-70-67-64타를 치는 걸 상상할 수 있나. 9타 차로 이기는 건 어떤가. 김세영은 이번 주 괴물이었다"고 생각을 밝혔다.

골프 교습가 존 킴 씨는 "김세영이 4라운드 동안 그린을 5번만 놓쳤는데 비디오 게임으로도 그렇게는 못 할 것"이라며 "분위기가 달랐다. 만약에 꿈에서 그렇게 쳤다고 해도 너무 터무니 없어서 아무한테도 말하지 못 할 것이다"며 김세영의 비현실적인 경기력에 혀를 내둘렀고, 또 다른 골프 교습가 마틴 홀은 "골프 코스와 상관없이 31언더파는 정말 인상적인 스코어"라고 적었다.

골프채널 코멘테이터 제리 폴츠는 "약 500개의 중계에 참여하면서, 수많은 선수들이 자신의 목표를 이루는 걸 보는 게 좋았다. 오늘도 여느 대회와 다를 게 없어 보였지만 김세영은 매우 달랐다. 김세영의 골프는 골프의 기본을 보는 것 같았다. 너무 인상적이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세영과 함께 종전 72홀 최다 언더파 기록을 갖고 있던 소렌스탐도 자신의 트위터에 "잘했다. 축하한다"며 김세영의 대기록을 축하했다.(사진=김세영


)



뉴스엔 주미희 jmh0208@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아이돌 B군, 약물에 의존하다 훅 가버렸답니다
싸가지없는 아이돌스타에 5만원권 돈다발 척척 안기는 사장님
안하무인 톱 여배우, 촬영장을 호스트바로 착각한건가
레이양 잠수 실력, 매끈한 S라인에 더 화들짝 ‘성난 엉덩이’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
이다해, 세븐이 반한 비키니 자태 ‘군살제로 몸매’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

      SNS 계정으로 로그인             

멋짐 폭발 박서...

늘 핫한 설리

청순한 여신 윤...

리얼 간지 소지...

안하무인 톱 여배우, 촬영장을 호스트바로 착각한건가 [여의도 휴지통]

아이돌 B군, 약물에 의존하다 훅 가버렸답니다 [여의도 휴지통]

이다해, 세븐이 반한 비키니 자태 ‘군살제로 몸매’[SNS★컷]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SNS★컷]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SNS★컷]

싸가지없는 아이돌스타에 5만원권 돈다발 척척 안기는 사장님[여의도 휴지통]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결정적장면]

레이양 잠수 실력, 매끈한 S라인에 더 화들짝 ‘성난 엉덩이’[SNS★컷]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SNS★컷]

‘하나뿐인 내편’ 제2의 ‘아버지가 이상해’? KBS 주말극이 이상해[TV와치]

MBC 土암흑기 끝낸 ‘선넘녀’, 무한도전 빈자리 채운 구세주[TV와치]

‘극한직업→열혈사제’ 스크린도, TV도 이하늬 세상[스타와치]

라이관린-이대휘 본격 시동, 워너원 ‘막내즈’의 2막[이슈와치]

‘오늘도 배우다’ MBN 올드-아류 이미지 지울까[TV와치]

용감한형제·산다라박 손잡은 박봄, 싸늘한 여론 뒤집을까[뮤직와치]

‘연애의맛’ 또 최고시청률, 필연부부 끌고 고주원♥김보미 밀고[TV와치]

최진혁 하차-2위 추락 ‘황후의 품격’ 연장이 독 됐나[TV와치]

YG의 ‘마이웨이’가 씁쓸한 이유 [이슈와치]

이젠 믿고 듣는다, 화사라는 브랜드[뮤직와치]

박성현 “내리막 퍼팅, 깃대 ..

[촌부리(태국)=뉴스엔 표명중 기자 / 주미희 기자] 태국에서 시즌 첫 경기를 치른 박..

블락비 피오 “예능 대세? 마냥 행복....

주지훈 “정우성·이정재, 술 마신 다..

정지훈, 딸 공개 않는 이유 “무서운 ..

몬스타엑스 “美 징글볼 투어 경험, 월..

‘사바하’ 감독 “‘사랑과 영혼’도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