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2018 ML, 사이영상은 누구에게 향할까
2018-06-14 03:47:24


[뉴스엔 안형준 기자]

올시즌 사이영상은 누구에게 돌아갈까.

2018시즌 메이저리그는 시즌 중반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뉴욕 양키스와 보스턴 레드삭스의 고공행진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타석에서 마이크 트라웃(LAA)과 무키 베츠(BOS)가 펼치는 경쟁도 뜨겁다. 내셔널리그에서도 역시 치열한 순위 싸움이 벌어지고 있고 프레디 프리먼(ATL)이 맹타를 휘두르고 있다.
그렇다면 리그 최고의 투수는 누구일까.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6월 14일(한국시간) 소속 기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사이영상 모의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이하 성적은 13일 기준이다.

총 32명이 투표에 참여했고 1위표 5점, 2위표 3점, 3위표 1점을 부여하는 BBWAA(전미야구기자협회)와 동일한 투표 방식으로 진행됐다. 1위표를 싹쓸이할 경우 얻을 수 있는 최고 점수는 160점이다.

양 리그 모두 압도적인 결과가 나왔고 아메리칸리그의 결과가 조금 더 압도적이었다. 현 시점에서의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예상 수상자는 이견의 여지가 없는 저스틴 벌랜더(HOU)였다.

MLB.com 소속 기자 32명은 모두 벌랜더에게 1위표를 던졌다. 총점 160점. 만장일치였다. 벌랜더는 올시즌 14경기에 선발등판해 93.1이닝을 투구하며 8승 2패, 평균자책점 1.45를 기록 중이다. 볼넷 20개를 허용하는 동안 탈삼진 113개를 기록했다. 피안타율은 0.157, WHIP(이닝 당 출루허용율)는 0.76이다.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피안타율 1위, WHIP 1위고 탈삼진 아메리칸리그 3위, 이닝 2위, 다승 3위의 엄청난 성적이다. 벌랜더가 이 성적을 계속 유지할 경우 생애 2번째 사이영상 수상은 당연하다.

2위는 59점를 획득한 코리 클루버(CLE)였다. 클루버는 올시즌 14경기에 선발등판해 99.2이닝을 투구했고 10승 2패, 평균자책점 1.99, 10볼넷 103탈삼진, 피안타율 0.201, WHIP 0.83의 엄청난 성적을 기록 중이다. 사이영상 1순위 후보로 손꼽혀도 손색이 없지만 벌랜더의 성적이 워낙 뛰어난 탓에 2위가 됐다.

3위는 13경기에서 87.2이닝을 투구하며 7승 1패, 평균자책점 2.16, 23볼넷 124탈삼진, 피안타율 0.169, WHIP 0.84를 기록 중인 게릿 콜(HOU)이었다. 아메리칸리그 탈삼진 1위인 콜 역시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지만 쟁쟁한 경쟁자가 많다. 콜은 총점 49점을 획득했다. 4-5위는 루이스 세베리노(NYY)와 트레버 바우어(CLE)였다.

내셔널리그 1위는 단연 맥스 슈어저였다. 비록 만장일치에는 실패했지만 슈어저는 150점을 획득했다. 올시즌 14경기에 선발등판해 94.2이닝을 투구하며 10승 2패, 평균자책점 2.00, 22볼넷 142탈삼진, 피안타율 0.171, WHIP 0.85를 기록 중인 슈어저는 다승, 탈삼진, 이닝, WHIP 등에서 내셔널리그 1위를 달리고 있다. 탈삼진은 메이저리그 전체 1위다.

만약 슈어저가 사이영상을 또 수상한다면 슈어저는 3년 연속 사이영상을 차지하게 되고 통산 4차례 사이영상을 거머쥐는 역대 5번째 투수가 된다. 메이저리그에서 4회 이상 사이영상을 수상한 투수는 로저 클레멘스(7회), 랜디 존슨(5회), 스티브 칼튼, 그렉 매덕스(이상 4회) 뿐이다. 3년 연속 사이영상을 거머쥔 투수는 존슨과 매덕스 뿐이었다.

2위는 88점을 얻은 뉴욕 메츠의 제이콥 디그롬이었다. 디그롬은 13경기에서 80.1이닝을 투구하며 4승 1패를 거두며 이닝과 다승 부문에서 썩 좋지 못한 기록을 내고 있다. 하지만 평균자책점이 1.57로 내셔널리그 전체 1위(ML 2위)다. 볼넷 23개를 내주는 동안 삼진 106개를 잡아냈고 피안타율 0.201, WHIP 1.01의 기록도 충분히 좋다. 디그롬이 승률 0.444의 메츠 소속이 아니었다면 더 많은 승리를 기록했을 것이다(특히 디그롬은 최근 10차례 등판에서 62.1이닝을 투구하며 평균자책점 0.87, 83탈삼진 피안타율 0.198의 엄청난 호투를 펼쳤다. 7이닝 1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된 14일 등판을 포함한 시즌 평균자책점은 1.55다).

3위는 어느덧 빅리그 에이스급 투수로 훌쩍 성장한 애런 놀라(PHI)였다. 놀라는 총 28점을 획득해 슈어저는 물론 디그롬과의 격차도 컸다. 하지만 14경기에서 91이닝을 투구하며 8승 2패, 평균자책점 2.27, 22볼넷 90탈삼진, 피안타율 0.197, WHIP 0.93을 기록한 성적은 충분히 뛰어났다.

한편 내셔널리그에서는 조시 헤이더(MIL)와 마일스 미콜라스(STL)가 4,5위를 기록했다.(자료사진=왼쪽부터 저스틴 벌랜더 맥스



슈어저)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전소미 떠난 JYP 차기 걸그룹, 신류진 주목 받는 이유
이시영, 백종원♥소유진 집밥에 감탄 “왜 살이 안 쪄요?”
연장 끝 우승 박성현, 자동차 경주장 피니시 라인에 키스 포착
전소미, JYP 결별발표 하루 전 SNS “어두운 밤이 밝은 별 만들어”
현미, 동생 둘 만날 수 있을까? ‘MBC스페셜’ 이산가족 상봉 특집 방송
슈퍼맨 박주호, 이건 CF아냐? 스위스인 아내+혼혈딸 공개
김지우, 딸 얼굴에 상처낸 레이먼킴에 일침 “당분간 술 금지”
제시카, 와이키키 해변 빛낸 아찔한 비키니 몸매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이시영, 백종원♥소유진 집밥에 감탄 “왜 살이 안 쪄요?”

1m 버디 놓치고 우승도 놓친 살라스 “박성현은 힘든 경쟁자”

전소미 떠난 JYP 차기 걸그룹, 신류진 주목 받는 이유[뮤직와치]

‘끝까지 사랑’ 이영아, 강은탁 따귀 때리고 키스 ‘눈물’

연장 끝 우승 박성현, 자동차 경주장 피니시 라인에 키스 포착 [포토엔]

정세운, ‘불후의 명곡’ 첫 출연…경연무대 오른다(공식)

SBS 오늘(20일) 남북 이산가족 상봉현장 공개, KBS도 특보

‘미라’ 장필순 “유기견으로 친해진 이효리, 이사가 섭섭”

5m 버디 성공한 박성현…막판 두홀에서 자멸한 살라스

세계랭킹 1위 탈환하는 박성현 “가능한 길게 유지하고파”

잘나가던 ‘공작’ 스스로 발목잡은 ‘목격자’ 이성민[무비와치]

“시청률 2%대” 연기돌 내세운 ‘하우스헬퍼’ ‘시간’ 왜 참패했나[TV와치]

슈퍼주니어-D&E 무시못할 14년연륜, 청량 힙합도 해낼줄이야[뮤직와치]

‘러브캐처’ 연애 예능이 이럴 일인가, 제작진의 뒤통수[TV와치]

‘친애하는 판사님께’ 박병은의 흑화, 무서운데 기대된다[TV와치]

‘물괴’ 김명민도 극찬한 혜리, 우려를 기대로 바꿀까[스타와치]

하정우, 반박불가 최연소 1억배우의 가치[스타와치]

이효리♥이상순, 30억 출연료 거절하고 ‘문재인 대통령 구두’ 모델된 사연

‘인랑’ 90만 못 넘고 차트아웃, 그래도 빛난 다작배우 강동원[스타와치]

‘라타타 넘었다’ 2연속 1위 꿰찬 (여자)아이들, 신인상은 떼놓은 당상[뮤직와치]

‘목격자’ 김상호, 고구마 형..

※스포일러가 포함돼 있습니다. 영화 '목격자'(감독 조규장)가 올여름 ..

슈주 동해X은혁 “멤버 한명씩 군대갈..

‘이별’ 채시라 “김민식PD 팬심 고백..

의진 “더유닛→유앤비→빅플로 컴백, ..

“하던대로만 해도 잘 먹고 잘 사는데..

‘신과함께2’ 하정우 “과거신, 얼굴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