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UCL 경쟁 무색했던 로마 더비, ‘소문난 잔치’다웠다 김재민 기자
김재민 기자 2018-04-16 05:37:44


[뉴스엔 김재민 기자]

소문난 로마 더비에 즐길 거리가 많지 않았다.

SS 라치오와 AS 로마가 4월 16일(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만난 '2017-2018 이탈리아 세리에 A' 32라운드 로마 더비는 0-0 무승부로 종료됐다.

많은 기대를 받았던 로마 더비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AS 로마와 SS 라치오가 18승 6무 7패 승점 60점으로 동률이었다. 한 경기를 더 치르고 승점 동률인 인터 밀란을 포함해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걸린 4위를 두고 경쟁을 펼치는 상황에서 '승점 6점짜리' 로마 더비가 열렸다. 그만큼 치열한 경기를 기대할 만했다.
기대와는 달리 경기력이 좋지 않았다. 두 팀 모두 패스 성공률 80%가 안 되는 부정확한 공격 전개 탓에 답답한 경기가 이어졌다. 전반전 두 팀이 만든 슈팅을 합산해도 5개에 그쳤다.

본래 스리백 포메이션을 기반으로 최전방 공격수 치로 임모빌레의 라인 브레이킹 능력을 활용하는 라치오가 볼 점유율을 낮게 유지하는 것은 예상 가능한 일이었지만 AS 로마가 60%대 점유율을 찬스로 전혀 치환하지 못하며 슈팅을 보기 힘든 경기가 됐다.

지난 시즌 득점왕 에딘 제코와 이번 시즌 득점 1위 임모빌레의 스트라이커 경쟁도 허무했다. 두 선수 모두 후반전이 돼서야 첫 번째 슈팅을 기록할 정도로 잠잠했다. 특히 제코는 최전방에서 고립돼 힘겨운 경기를 펼쳤다. 상대 수비수와 경합하며 볼을 받고자 했지만 한계가 뚜렷했다. 임모빌레는 날카로운 침투를 수차례 보여줬지만 동료의 퇴장 변수로 경기장을 빠져나가야 했다.

후반전 들어서는 양 팀 선수의 신경전이 거세졌고 후반 34분에는 스테판 라두가 퇴장당하는 큰 변수도 있었다. 마지막 10분간 경기 템포가 올라가면서 결정적인 찬스가 수차례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결국 경기는 득점 없이 마무리됐다. 로마 더비다운 혈투도, 챔피언스리그 경쟁다운 치열함도 없어서 아쉬움이 남는 한판이었다.(사진=왼쪽부터 스테판 데 브리



, 에딘 제코)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PD수첩’ 박봄 마약사건 재점화, 암페타민이 뭐길래?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아이맥스 명당자리 수학적 원리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
‘사람이 좋다’ 전진주 “배동성 딸 수진 결혼, 당연히 母에게 양보해야”
MBCX감스트 손잡았다, 러시아 월드컵 프로젝트 진행
이장희 “수학 0점 맞고 연세대 입학, 나머지 거의 만점”
박기량 부산 집 공개, 톱 치어리더의 친근한 침실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아이맥스 명당자리 수학적 원리

베일벗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폭발적 화력

[이슈와치]박봄 마약 봐주기 의혹? 당시 양현석이 해명하지 못한 ‘젤리’

래퍼 정상수 성폭행 의혹, 112 신고→경찰 수사

‘PD수첩’ 박봄 마약사건 재점화, 암페타민이 뭐길래?

[어제TV]‘재혼’ 배동성, 아내 전진주 행복한 인생2막 이래서 천생연분(사람이좋다)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종합)

[결정적장면]‘사람이 좋다’ 전진주 “배동성 딸 수진 결혼, 당연히 母에게 양보해야”

‘괴물vs최고’ 오타니와 포지의 수싸움 명승부

[뮤직와치]‘亞가수 최초’ 방탄, 장벽깨고 美빌보드서 컴백하는 ‘슈스’ 클래스

[스타와치]“왜 이제 나타났나” 이창동도 확신케 한 ‘버닝’ 전종서

[무비와치]‘어벤져스3’ 공개, 기승전결 파괴했다..모두가 클라이맥스

[뮤직와치]처절함 버린 황치열, 생애 가장 밝은 곡으로

[이슈와치]‘7개월만에..’ 신수지 장현승, 열애도 결별도 초고속 인정

[이슈와치]김경란 김상민, 결혼부터 파경까지 파란만장 3년史

[이슈와치]“靑청원까지” 한예슬 의료사고, 대중들이 분노하는 건

‘슈츠’ 장동건 6년만 복귀, ‘신사의 품격’을 넘어라[첫방기획]

‘키스 먼저’ 40대 끝자락, 감우성은 여전히 멜로를 한다[종영기획②]

‘PD수첩’ 변호사 “투애니원 박봄 마약사건, 입건유예 정말 이례적인 일”

이엘 “정우성, 편하게 말 먼..

이엘이 사람 냄새 나는 캐릭터에 욕심이 생긴다고 고백했다. 영화 ‘바람 바람 바..

이유영 “평생 배우할 것, 조급함 내려..

‘컴백’ 이기찬 “조급하고 불안했던 ..

한선화 “배우 활동으로 예능 쉬어, 이..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아니었지..

‘무도리’ 유일용 PD가 집어낸 ‘1박..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