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제니퍼 송 첫 우승 도전, 열혈 응원단 된 박성현·이민지
2018-04-03 08:47:55


[뉴스엔 주미희 기자]

제니퍼 송의 LPGA 투어 첫 우승 도전에 친한 동생인 박성현과 이민지가 열혈 응원단이 됐다.

재미 교포 제니퍼 송(29)은 4월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란초 미라지의 미션 힐스 컨트리클럽(파72/6,763야드)에서 열린 2018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첫 번째 메이저 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총상금 280만 달러, 한화 약 29억9,000만 원) 최종 4라운드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아 5언더파 67타를 쳤다.
왼쪽부터 이민지 박성현
▲ 왼쪽부터 이민지 박성현
제니퍼 송
▲ 제니퍼 송
최종합계 15언더파 273타를 기록한 제니퍼 송은 박인비, 퍼닐라 린드베리(스웨덴)와 동타를 이뤄 연장전에 진출했지만, 연장 3차전에서 파를 기록해 탈락했다. 결국 제니퍼 송은 박인비와 함께 공동 준우승을 기록했다.

2011년 LPGA 투어에 데뷔한 제니퍼 송은 아직 LPGA 우승이 없다. 이번 대회에서 연장전이 제니퍼 송의 LPGA 첫 우승을 차지할 수 있는 기회였다. 제니퍼 송의 도전에 절친한 동생들인 박성현과 호주 교포 이민지가 열혈 응원단으로 나섰다. 재미 교포인 송과 호주 교포인 이민지는 한국말도 유창하게 구사하고 한국 선수들과 돈독한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

특히 제니퍼 송은 박성현의 언니와도 친해, 자매와 가까운 관계를 맺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성현은 연장 1차전에서 제니퍼 송의 세 번째 샷이 그린에 올라오지 못 하자 머리를 부여잡고 안타까워 했고, 제니퍼 송의 플레이를 열심히 휴대폰 사진으로 찍는 등 절친한 언니의 첫 우승을 응원했다.

LPGA에 따르면 박성현과 이민지는 송이 연습 그린을 떠나 연장전으로 향할 때에도 함께 하며 힘을 불어넣었다.

송은 LPGA와의 인터뷰에서 "(성현이가) 즐기라고 말한 게 전부였다. 우린 좋은 친구이기 때문에 어떤 말도 필요치 않았다"며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송은 "LPGA 대회에서 우승하고 싶다는 마음이 더 강해졌다. 그리고 오늘 경기를 통해 언젠가 나도 그 자리에 올라갈 수 있다는 걸 배웠다. 우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현은 송만 응원한 게 아니다. 연장전에서 그린으로 연결된 다리 입구에 이민지와 함께 서 있었던 박성현은 송과 함께 연장전 승부를 펼친 박인비가 다리를 지나가자 박인비에게 응원의 말을 건넸다. 박인비도 잠시 멈춰 박성현을 향해 살짝 미소지으며 고개를 끄덕였다.

결국 ANA 인스퍼레이션 우승은 1박2일, 연장 8차전까지 간 접전 끝에 린드베리가 차지했다.(사진=위부터 이민지와



박성현, 제니퍼 송/뉴스엔DB)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박은혜 “8살 쌍둥이 아들 교육 한창, 덧셈 몰라 화났다”
이병헌 아들 얼굴 공개, 비판의 목소리 나오는 이유
나한일-전처 유혜정 미모의 딸 나혜진 “아빠 원망한 적 없다”
‘마이웨이’ 나한일 “30년 전 동거했던 정은숙 유산, 잘못된 선택이었다...
나한일 “10년 수감생활, 이혼에 母 별세까지 다 잃었다”
방탄소년단 뷔X제이홉, 나이아가라 폭포서 뽐낸 청량미소
마미손 ‘소년점프’ 피처링 캔 배기성의 미친 존재감
‘최현준♥’ 신소이, 애엄마 맞아? 아이돌 센터급 청순美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나한일-전처 유혜정 미모의 딸 나혜진 “아빠 원망한 적 없다”(마이웨이)[결정적장면]

이병헌 아들 얼굴 공개, 비판의 목소리 나오는 이유

나한일 “10년 수감생활, 이혼에 母 별세까지 다 잃었다”(마이웨이)

‘마이웨이’ 나한일 “30년 전 동거했던 정은숙 유산, 잘못된 선택이었다”

‘창궐’ 15세이상관람가 확정 “아기 잡아먹는 좀비, 폭력성 높지만..”

박은혜 “8살 쌍둥이 아들 교육 한창, 덧셈 몰라 화났다”(해투)[결정적장면]

방탄소년단 뷔X제이홉, 나이아가라 폭포서 뽐낸 청량미소[SNS★컷]

[포토엔HD] 여주영 ‘사랑스러운 눈빛’(일진)

양세종X선미, 초밀착 화보 ‘관능미 폭발 커플케미’[화보]

방시혁의 치명적 자충수, 이제 방탄 팬덤은 호락호락하지않다[뮤직와치]

방시혁의 치명적 자충수, 이제 방탄 팬덤은 호락호락하지않다[뮤직와치]

미스터션샤인 김태리 살린 다섯 아무개, 김은숙표 애국의 역사[TV와치]

연속성에 차별화 둔 ‘보이스2’ 시즌제 드라마의 좋은 예[종영기획]

‘강남미인’ 찰떡 캐스팅, 임수향♥차은우 아니면 어쩔 뻔했나[종영기획]

‘물괴’에 귀 기울이면 김인권 목소리가 들린다[무비와치]

티아라 지운 효민 ‘망고’ 중독성 살리고 음색 알리고[들어보고서]

구하라 측 “연인과 다툼으로 본인도 다쳐, 병원 입원 치료 중”(공식입장)

반민정 vs 조덕제 성폭력 공방 안 끝났다? 판결나고도 시끌시끌[이슈와치]

“이혼→책임 다할 것” 쌍둥이母 박은혜에 쏟아지는 응원[이슈와치]

‘오늘의 탐정→손 the guest’ 전배수, 공포엔딩 장식한 소름유발자[스타와치]

현빈, 얼마나 바쁘기에 연애도..

올 하반기 가장 바쁠 배우는 누가 뭐래도 현빈이다. 9월 19일 개봉한 영화 '협..

임창정 “‘하그사’ 초고음? 녹음하다..

‘물괴’ 이혜리 “조선시대 괴물이? ..

‘물괴’ 감독 “물괴가 중간부터 나오..

‘미션’ 김용지 “말 못하는 호타루 ..

‘강남미인’ 조우리 “토 나온다는 메..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