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신세경 “20년차 배우? 할수록 복잡하고 어려워”[포토엔] 김명미 기자
김명미 기자 2018-02-14 07:59:49


[뉴스엔 김명미 기자]

신세경이 싱그럽고 화사한 핑크빛 메이크업을 선보였다.

신세경은 2월 14일 발간된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에서 각각 다른 분위기의 핑크 메이크업을 연출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신세경은 KBS 2TV 드라마 '흑기사'의 해라를 떠나 보내는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해라는 굉장히 독립적이고 진취적인 인물이다. 누군가에게 의지해야 할 때와 오롯이 혼자 견뎌야 할 때를 잘 판단하는 사람이랄까. 사랑할 땐 멋지게 사랑하고, 특히 받기만 하는 게 아니라 사랑을 줄 줄 아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며 "지난 해 '하백의 신부 2017'부터 '흑기사'까지 가장 더운 때와 추운 때를 오가며 한 해를 꽉 채웠다. '흑기사'가 끝나면 당분간은 푹 쉬면서 에너지를 보충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번 드라마를 촬영하면서 어떤 '신세경(인터넷 용어로 신세계라는 뜻)'을 경험했는지 묻자 "'신세경(신세계)'이라는 표현은 나도 물론 들어봤다. 우리 회사 스태프들도 종종 쓴다(웃음). 나름 겨울 촬영에 노하우가 많다고 자부했는데 '흑기사' 촬영 때는 정말 고개를 절레절레 저었다. 사극은 옷을 많이 껴입을 수 있는데 현대극은 쉽지 않거든. 덕분에 요즘 기능성 내의의 다양함과 따뜻함이라는 신세계를 만났다! 붙이는 핫 팩도! 이 두 가지 덕분에 얼어 죽지 않고 촬영을 마칠 수 있었다"며 웃었다.

서태지의 ‘Take 5’ 포스터 모델로 시작해 올해로 데뷔 20년차인 신세경. 데뷔 초를 회상하며 "그땐 정말 아무것도 몰랐고 지금은 삼분의 일도 모르는 것 같다. 하면 할수록 이 일이 복잡하고 어렵다는 생각을 지우기 힘들다. 한 가지 확실한 건 앞으로 내 일의 방향이 대부분의 사람들이 말하는 것처럼 정석대로 자알~ 흘러가지 않더라도, 나는 내 삶을 감사한 마음으로



살 것"이라고 밝혔다.(사진=하이컷 제공)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룸’ 조재현 성추행 피해자 “뒤에서 손 넣고…봉투로 입막음”
최율, 조재현 성추행 의혹 제기? “더 많은 쓰레기들 남았다”
‘슈가맨2’ 헨리, 이수만 조카 써니에 “너랑 결혼하면 SM 주식 받을수있...
구하라, 보고도 믿기지 않는 눈 크기 ‘러블리 미소’
오달수, 성추행 의혹에 채국희와 결별설까지 ‘묵묵부답’
장현성 “리틀 송중기 아들, 연기하겠다면 안 말려”
‘조민기→이재용’ 급한 불 끈 ‘작신아’ 액땜 제대로 했다
이휘재 아들 서언, 엄마와 새벽 꽃시장 “너무 신나보여”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울지마 톤즈’ 출연 천주교 신부, 성폭행 시도 ‘충격’

‘뉴스룸’ 조재현 성추행 피해자 “뒤에서 손 넣고…봉투로 입막음”

女 컬링 준결승 한일전, 불금에도 46.1% 시청률 폭발

‘슈가맨2’ 헨리, 이수만 조카 써니에 “너랑 결혼하면 SM 주식 받을수있어?”

‘황금빛내인생’ 오늘(24일) 결방, 지상파는 평창에 집중

최율, 조재현 성추행 의혹 제기? “더 많은 쓰레기들 남았다”

강릉에 뜬 김숙, 여자 컬링 대표팀 응원 “영미야 직접 듣다니”

오달수, 성추행 의혹에 채국희와 결별설까지 ‘묵묵부답’

팀 킴 vs 후지사와, 준결승다웠던 ‘아트 컬링’

“좋은 찬스 놓쳐” ESPN 손흥민에 최하점, 모우라-라멜라 고평점

[이슈와치]“탁치니 억하고” ‘도시어부’ 자막 故박종철 희화화 논란

‘뉴스룸’ 조재현 성추행 피해자 “뒤에서 손 넣고…봉투로 입막음”

[이슈와치]조민기·오달수에 조재현까지, CJ 드라마 줄줄이 비상

[무비보고서]‘궁합’ 심은경 남편찾기, 이렇게 앙큼한 사극을 봤나

[TV와치]‘마더’ 리메이크도 정서경이 하면 다르다

[TV와치]‘블랙하우스’ 강유미, 용기로 건넨 질문의 힘

[TV와치]‘무한도전’ 무려 3년, H.O.T. 토토가3에 공들인 시간

돌아온 ‘고등래퍼2’ 제2의 양홍원·최하민 나올까[첫방기획]

[이슈와치]연예계 성추문, 미투 운동으로 베일 벗길까

[포토엔화보] 김성령 ‘나이를 숫자에 불과하게 만드는 미모’

김태리 “스스로 칭찬 안 해, ..

(인터뷰①에 이어) '아가씨'부터 '1987' '리틀 포레스트..

‘언터처블’ 박지환 “정은지, 진경이..

산이 “서바이벌 장인? ‘더유닛’ 가..

류승룡 ‘7년의 밤’ 기다린 세월 “아..

‘흥부’ 정진영 “故 김주혁, 영화로..

한현민 “다문화재단 설립 꿈, 모두가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