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몽블랑, PRE-SIHH 2018 신제품 컬렉션 공개 김소라 기자
김소라 기자 2018-01-04 11:29:01


[뉴스엔 김소라 기자]


몽블랑(MONTBLANC)이 2018년 1월에 개최되는 스위스 고급 시계 박람회 SIHH(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 이하 SIHH)에서 선보일 컬렉션 2종을 공개한다.

몽블랑이 이번에 선보이는 ‘스타 레거시 컬렉션’과 ‘타임워커 컬렉션’은 1908년부터 정밀하고 탁월한 품질의 크로노그래프를 제작해 온 미네르바 매뉴팩처(현 몽블랑 빌르레 매뉴팩처)의 유산과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우선 몽블랑 스타레거시 컬렉션은 19세기 후반과 20세기 초에 걸쳐 제작한 시계의 장인정신을 되살려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감각의 디자인을 선보인다.

몽블랑 스타 레거시 뤼섹 크로노그래프는 천재적인 워치메이커이자 크로노그래프의 창시자인 ‘니콜라스 뤼섹’을 기리기 위해 제작한 작품으로 미네르바의 포켓워치에서 영감을 받아 조약돌같이 둥근 라운드 케이스가 특징이다. 실버 화이트 컬러의 다이얼에 조화를 이루는 기요세 패턴과 가독성이 뛰어난 아라비아 숫자와 세련된 블루 컬러의 시침과 분침이 인상적이다.

몽블랑 스타 레거시 크로노그래프 오토매틱은 미네르바 타임피스를 재해석한 디자인에 실용적인 크로노그래프 기능을 더한 모델이다. 보다 가독성이 좋아진 아라비아 숫자의 다이얼, 잎사귀 모양의 핸즈, 몽블랑 가죽 공방인 펠레테리아에서 스푸마토 기법을 적용한 악어 가죽 스트랩으로 우아한 품격을 한층 살렸다

몽블랑 타임워커 컬렉션은 모터 스포츠 역사의 정신과 뛰어난 기술을 바탕으로 레이싱 전성기의 영광을 재현한다. 1960년대와 1970년대 높은 인기를 누린 ‘판다’ 다이얼과 “리버스 판다” 다이얼과 V12 엔진을 덮고 있는 유리창에서 영감을 얻은 반투명 유리 케이스백, 차의 대시보드를 연상시키는 카운터 등 여러 요소를 통해 과거 모터 스포츠의 영광을 시계에 담았다.

몽블랑 타임워커 매뉴팩처 크로노그래프는 3개의 카운터로 구성된 다이얼과 크로노그래프가 결합한 모델이다. 43mm의 스테인레스 스틸 케이스와 최상의 견고함과 내구성을 자랑하는 블랙 컬러의 베젤은 일상에서 사용하는 화학 물질에도 부식되지 않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화이트 다이얼의 배경으로 3개의 블랙 카운터의 대비가 돋보이는 “판다” 다이얼은 독특한 디자인은 레이킹 카의 대시보드를 떠올리게 한다.

몽블랑 타임워커 랠리 타이머 크로노그래프 리미티드 에디션 100은 50mm의 케이스는 뛰어난 품질의 2등급 티타늄으로 제작됐으며, 리버스 팬더 다이얼 위에 뛰너난 가독성을 자랑하는 시침과 분침, 크로노그래프 기능과 제품 뒷면에 차 그릴 모양의 오픈 케이스백을 적용해 레이싱 디자인 코드를 그대로 담았다. 12시 방향의 크로노그래프 30분 카운터와 6시 방향 스몰 세컨즈 서브 다이얼이 수직으로 배열되어 역사적인 미네르바의 랠리 타이머를 연상시킨다.

한편 SIHH는 해마다 유행을 선도할 최고급 시계 브랜드들이 그 해의 신제품을 발표, 혁신적 기술력과 장인정신을 공개하며 저마다의 기량을 선보이는 자리로 1월 15일부터 19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뉴스엔 김소라 sod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신동욱 ‘썰전’ 시청평 “나경원, 유시민에 놀아난 꼴”
‘썰전’ 나경원 드루킹 언급에 유시민 빵터진 이유
‘블랙하우스’ 서지현 검사 “주변서 김어준과 인터뷰하지 말라고..”
임동신 “주현미 에이즈 감염설 사망설 처음엔 화났지만..”
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아버지 자연분만 요구에 눈물
‘정승우 골퍼 누구?’ 왕빛나, 결혼부터 이혼까지
‘추적60분’ 이시형 마약스캔들 보도, 시청자 뿔난 이유
‘PD수첩’ 파헤친 김학의 성접대 로비 영상, 상상초월 내용들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썰전’ 나경원 드루킹 언급에 유시민 빵터진 이유

신동욱 ‘썰전’ 시청평 “나경원, 유시민에 놀아난 꼴”

‘블랙하우스’ 서지현 검사 “주변서 김어준과 인터뷰하지 말라고..”

‘런닝맨’ 지석진 “방탄소년단 진과 친해, LA서 사진도 보내줘”

[결정적장면]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아버지 자연분만 요구에 눈물(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TV와치]김도균 여친 해명? 이미 깨져버린 ‘하트시그널2’

[결정적장면]임동신 “주현미 에이즈 감염설 사망설 처음엔 화났지만..”(마이웨이)

봄의 여신 박민영, 꽃다발이 묻히는 미모

‘정승우 골퍼 누구?’ 왕빛나, 결혼부터 이혼까지

[포토엔HD화보] 정소민 ‘선글라스 벗으니 물오른 단발미녀’

[이슈와치]이효리 참석하면 가볍다고? 4.3사건 추념식 더 뭉클했다

[TV와치]‘현지에서 먹힐까’ 아무리 봐도 ‘윤식당’ 오버랩

[뮤직와치]위너 컴백 D-DAY, 매일듣는 더블 1억 스트리밍 ‘띵곡’ 탄생할까

[스타와치]‘드라마·예능 동시 출격’ 구재이, 빠른 복귀 통할까

[TV와치]‘키스 먼저’ 현실이라면 공포스러운 사랑 이야기

[이슈와치]김생민 ‘영수증’ 방송중단, 물거품된 25년의 꿈

[이슈와치]고현정·이진욱, 번갈아가며 ‘해명 품앗이’한 사연

[스타와치]‘우리가 만난 기적’ 김명민 이름 세 글자에 거는 기대감 셋

[이슈와치]잘나가는 ‘곤지암’ 시즌2는?

[무비와치]‘곤지암’ 배우들에 실제 이름 쓰게 한 이유

‘와이키키’ 정인선 “시즌2,..

"내부적으로 긍정적으로 논의 중이에요. 마음만 맞는다면 시즌2도 가능하지 않을까..

임팩트 “‘더유닛’ 처음엔 망했다고 ..

임수정 “‘예쁜누나’ 팬, 나도 드라..

류현진 “제구 잘 됐고, 팀 점수 많이..

‘2승’ 류현진 “실투는 홈런, 또 한 ..

소방차 “불화설? 소설 쓰지 말길, 답..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