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ATM-나폴리-BVB 조 3위 UEL행, 울고 싶은 아스널
2017-12-07 12:21:02


[뉴스엔 김재민 기자]

아스널이 유로파리그에서도 험난한 여정을 밟아야 한다.

'2017-2018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가 12월 7일(이하 한국시간) 종료됐다. 아스널은 비보를 접했다.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유로파리그 우승 후보급 강팀 다수가 각 조 3위로 유로파리그 토너먼트에 합류했다.

4개 팀 8개 조 32강으로 열리는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는 조 1, 2위가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진출한다. 조 3위는 유로파리그 토너먼트로 떨어진다. 유로파리그 토너먼트는 48강으로 진행되는 조별리그에서 각 조 1, 2위를 차지한 24개 팀과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각 조 3위 8개 팀이 만나 32강부터 진행된다.

유로파리그 조별리그까지만 해도 이번 시즌 우승 후보 1순위는 역시 프리미어리그 강호 아스널이었다. 변수가 많고 이변이 많은 유로파리그이지만 객관적 전력에서 AC 밀란과 함께 가장 강한 팀이다. 조별리그에서도 일찌감치 H조 1위를 확정했다. 지난 2015-2016시즌 리버풀(준우승), 2016-2017시즌 맨유(우승)에 이어 프리미어리그의 유로파리그 3연속 결승 진출도 바라볼 만했다.

그런데 챔피언스리그에서 강팀이 대거 유로파리그로 떨어졌다. 이탈리아 세리에 A에서 우승 경쟁을 벌이는 SSC 나폴리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독일 분데스리가 명문 보루시아 도르트문트가 각 조 3위에 그친 것. 세 팀 외에도 RB 라이프치히, 스포르팅 리스본 등도 유로파리그에 합류한다. 어느 팀 하나 만만하지 않다.

이에 따라 아스널이 2년 전 리버풀이 겪었던 '죽음의 행진'을 이어갈 가능성도 충분하다. 2015-2016시즌 유로파리그 준우승팀 리버풀은 32강에서 아우크스부르크, 16강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8강에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4강에서 비야레알을 만났다. 결승에서 만난 세비야도 유로파리그 역대 최다 우승팀이다. 16강부터는 모두 우승 후보급 팀이었다.

아르센 벵거 감독도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위해 리그 4위 진입을 택할지, 유로파리그 우승을 택할지 고민에 빠지게 됐다. 지난 두 시즌 유로파리그 결승에 오른 두 팀과는 입장이 조금 다르다. 리버풀과 맨유는 리그 순위로 4위 입성이 어려운 상황이었기에 반강제적으로 유로파리그에 올인할 수 밖에 없었다. 아스널은 다르다. 아직은 리그 4위 진입을 포기할 단계가 아니다. 아스널이 리그 순위를 우선시한다면 유로파리그를 과감하게 버려야 할 수도 있다.(자료사진=아르센
벵거 감독)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휘재♥문정원, 훌쩍 큰 서언X서준 학예회 참석 “참 잘했어요”
인교진♥소이현, 딸 하은과 미리 크리스마스 ‘워너비 가족’
일본 언론 “63년만 안방서 한국에 참패 굴욕”..감독 “교훈 삼겠다”
송혜교의 젓가락 각선미 ‘결혼 후 깊어진 우아함’
‘같이삽시다’ 그리운 故김자옥 추억 “웃음 많고 당찼던 언니”
‘그것이 알고 싶다’ 사토시 나카모토 제보 받는다 “비트코인 창시자”
‘워너원고’ 이대휘, 日오사카 아버지 묘에서 눈물 “아빠, 데뷔했어”
강소라, 반려견과 늦은 밤 공원 산책 ‘꿀 뚝뚝 눈맞춤’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이휘재♥문정원, 훌쩍 큰 서언X서준 학예회 참석 “참 잘했어요”

인교진♥소이현, 딸 하은과 미리 크리스마스 ‘워너비 가족’

[2017 MBC결산②]장수예능부진+폐지속출 ‘나혼자산다’ 없었으면 어쩔뻔

‘돈꽃’ 장혁, 박세영 불행에 말없이 절망 엔딩 ‘전율’

[결정적장면]‘황금빛내인생’ 최귀화 위궤양, 첫사랑 정소영 붙잡나

박준형, 붕어빵 딸 꽁꽁이 눈웃음에 심쿵 “뭐가 더 필요해”

한일전 완패 본 日 전 대표 “월드컵 데려갈 선수가 없다”

피겨선수 김진서, 절친 워너원 김재환과 다정샷 “제일 멋있어”

송혜교의 젓가락 각선미 ‘결혼 후 깊어진 우아함’

‘황금빛 내인생’ 신현수 싸늘한 표정 변화 포착, 잔망막내 돌변하나

[무비와치]강동원 vs 김동욱 vs 조우진, BIG3 비밀병기였다

[뮤직와치]너무 앞서가는 엄정화, 그래서 좋지 아니한가

[포토엔화보]아이린 ‘골든글러브 시상식 빛낸 미모’

[포토엔HD화보] 배정남 ‘이 패션 실화야?, 시선 올킬’

[무비와치]‘1987’ 故박종철 후배 김윤석, 그래서 더 아픈 이 대사

[뮤직와치]씨스타 떠난 소유, 섹시함도 썸머퀸도 내려놓으니

[뮤직와치]자아 찾은 B.A.P, 전무후무 ‘센 캐릭터’ 역대급 귀환

[무비와치]‘신과함께’ 차태현, 만장일치 캐스팅엔 이유가 있다

[무비보고서]‘1987’ 김윤석 하정우, 반토막 분량에도 또 옳았다

여배우 A “김기덕 감독, 첫 날부터 내게 감정 안 좋았다”

‘고백부부’ 감독X작가 “인..

'고백부부' 감독과 작가가 손호준을 신의 한 수라고 극찬했다. KBS 2TV ..

‘이번생’ 김가은 “김민석과 커플 연..

‘신과함께’ 차태현 “원작 팬들에 미..

‘고백부부’ 감독 “드라마 망해도 배..

우도환 “연극배우 출신 父, 부담 안 ..

정우성이 ‘빅3’ 영화 빅매치를 대하..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