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TV와치]독종마녀 정려원vs티똘이 남궁민, 만나면 누가 이길까 황수연 기자
2017-11-14 12:14:29

[뉴스엔 황수연 기자]

여느 드라마에 등장하는 히어로들과는 다르다. 빈틈이 많은 허당이다가도 도저히 예측불가한 방법으로 통쾌한 '사이다'를 선사한다. 유일한 두 자릿수로 월화극 1위를 달리고 있는 '마녀의 법정' 정려원이 그렇고, 상반기 수목극을 접수한 '김과장' 남궁민이 그랬다.
11월 14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마녀의 법정'에서는 '데이트 강간 약물' 사건을 다룬 에피소드가 그려졌다. 불미스러운 일로 검사를 그만둔 마이듬(정려원 분)은 변호사 개업에 어려움을 겪었고 힘들게 사건을 잡았지만 유명 셰프인 피고인은 마이듬을 속이고 버젓이 범죄를 저지르는 파렴치한 행동을 했다.

극 후반에는 마이듬다운 반전이 펼쳐졌다. SNS에 올린 자신의 셀카를 담당 검사 여진욱(윤현민 분)이 보게끔 했고 '#이제막나온따끈따끈한전관출신 #상상그이상의결과로보답 #현금카드모두환영 #만인의변소하 #연락기다리겠습니다 #필요할때연락주세요'라는 태그를 덧붙였다. 태그 앞 글자만 모으면 '이상현만연필', 즉 '이상한 만년필'이라는 사건의 단서였다.

이후 법정에서 여 검사가 약물 의혹을 제기했고, 마이듬이 모르는 척 직접 먹어 증명하라는 등 폭풍 연기로 범인의 추악한 실체를 밝혀냈다. "내가 뒤통수치지 말라고 했지"라며 변호사를 사임하고 돌아서는 모습은 통쾌하다 못해 짜릿함까지 줬다. 첫 '몰래카메라' 사건 때도 자신의 영상을 공개하는 빅피처로 반전을 만들어냈던 마이듬은 여전했다.

상반기 비슷했던 드라마가 있었다. 말투부터 표정까지 유쾌한 웃음을 주며 남궁민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던 '김과장'이다. 당시 김과장은 '눈에는 눈, 이에는 이'라는 '개김의 철학'을 구사하며 퇴사 압력을 넣게한 대기실을 없앴고, 임금체불 편의점 알바들과 합심해 그룹 회장의 대국민 사과를 받아냈다. 김과장 특유의 '똘끼'가 만들어 낸 사이다 드라마였다.

마이듬과 김과장은 모두 평소엔 허당 매력이 넘치는 캐릭터지만 위기 상황을 해결하는 능력만큼은 먼치킨' '슈퍼히어로'급이라는 점에서 공통점이 있다. 명예와 복수, 돈에 대한 강한 집착도 비슷하다. 매 회 반전으로 등장하는 주인공 기질까지, 과연 독종마녀 마이듬과 티똘이 김과장이 만나면 누가 이길까 궁금증을 자아낸다.

덕분에 정려원과 남궁민은 코믹 연기까지 능청스럽게 소화하며 각각 새로운 인생 캐릭터를 썼다는 찬사를 받고 있다. 정려원은 "내가 잘해서라기보다는 캐릭터에 대한 호감 덕에 좋게 평가해주시는 것"이라고 겸손함을 드러냈지만 정려원이 아니면 '마녀의 법정'이 가능했을까 싶을 정도다. 남궁민 역시 마찬가지. 남궁민 아닌 김과장은 감히 상상하기 어렵다. KBS가 상반기, 하반기 제대로 된 사이다 드라마를 만들었다.(사진=뉴스엔DB)

뉴스엔 황수연 suyeon9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나혼자산다’ 기안84, 초고층 新싱글하우스 방송 최초 공개
‘마이웨이’ 이경애 “교통사고→혹→암 진단→갑상샘, 47kg까지”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그것이 알고싶다)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무한도전’ 土 예능 시청률 1위, 조세호 시청률 잭팟 ‘17.3%’

‘송중기와 프랑스行’ 송혜교, 화보같은 일상 공개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4강 기적’ 박항서 감독 눈물, 베트남 언론 “U-23의 영웅”

‘복면가왕’ 황금독은 데뷔 49년차 김도향..이근희 아니었다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결정적장면]황금빛내인생 이태성, 박주희 낙태 막고 “애낳고 이혼해”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김해숙의 '국민엄마' 타이틀을 위협할 배우가 나타났다. 바로 영화 '..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기, 하차 ..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