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리즈 닮은’ 키버스 샘슨, 어떤 활약 보일까 안형준 기자
안형준 기자 2017-11-13 13:47:28


[뉴스엔 안형준 기자]

샘슨은 어느정도의 활약을 할까.

한화 이글스는 11월 12일 외국인 투수 키버스 샘슨과의 계약을 공식 발표했다. 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40만 달러 등 총액 70만 달러 규모다.

아직 다른 구단들의 외국인 선수 영입이 마무리되지 않았지만 1991년생으로 오는 1월 27세가 되는 샘슨은 현 시점에서 KBO리그 역대 최연소 외국인 선수다. 한화는 "'건강하고 젊은 선발투수'를 원했고 샘슨이 이 기준에 부합했다"고 밝혔다.
샘슨은 올시즌 메이저리그 마운드를 한 번도 밟지 못했다. 애리조나 다이아몬드 백스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고 새해를 맞이했지만 트리플A에서 시즌을 치르는 도중 방출됐고 마이애미 말린스와 다시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고 뛰었다.

샘슨은 2015년과 2016년 신시내티 레즈에서 빅리그를 경험했다. 통산 31경기(14경기 선발)에 등판해 91.2이닝을 투구했고 2승 7패, 평균자책점 5.60을 기록했다. 탈삼진 84개를 기록하는 동안 볼넷은 53개를 허용했다. 이닝 당 출루허용율(WHIP)은 1.75였고 피안타율은 0.283이었다. 땅볼/뜬공 아웃 비율은 0.80이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통산 190경기에 등판했고 그 중 141경기를 선발로 나섰다. 748.1이닝을 투구했고 48승 43패, 평균자책점 4.16을 기록했다. 탈삼진은 780개를 기록했고 볼넷은 383개를 허용했으며 통산 WHIP는 1.36, 피안타율은 0.229였다. 땅볼/뜬공 아웃 비율은 0.90이었다.

브룩스베이스볼에 따르면 샘슨은 올시즌 평균 94.17마일(약 시속 151.5km)의 포심패스트볼을 던졌다. 최고 구속은 96.38마일(약 시속 155km)이었다. 샘슨은 빠른 공을 가졌고 준수한 탈삼진 능력을 가진 투수다. 하지만 볼넷이 지나치게 많다는 단점이 있고 땅볼유도형이 아닌 뜬공투수라는 특징이 있다.

샘슨과 미국 무대 모습이 비슷한 투수가 있다. 2011년부터 2013년까지 LG 트윈스에서 활약한 '광속구 투수' 레다메스 리즈다. 리즈는 빅리그에서 4시즌을 활약하며 42경기(21경기 선발)에 등판해 133.2이닝, 7승 12패, 평균자책점 6.94를 기록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통산 165경기(145경기 선발), 792.1이닝을 소화하며 49승 43패, 평균자책점 3.50을 기록했다.

리즈는 메이저리그에서 통산 땅볼/뜬공 아웃 비율 0.66을 기록했고 9이닝 당 탈삼진 7.34개, 9이닝 당 볼넷 5.93개를 기록했다(샘슨 8.25개/5.20개). 마이너리그에서는 통산 땅볼/뜬공 비율 0.84, 9이닝 당 탈삼진 9.48개, 볼넷 3.76개를 기록했다(샘슨 9.38개/4.61개). 리즈와 샘슨은 '빠른 공과 좋지 못한 제구력을 가진 뜬공투수'라는 점이 매우 비슷하다.

샘슨은 리즈보다 빅리그에서 근소하게 더 좋은 성적을 냈다. 하지만 빅리그에서 타석 당 3.98구, 마이너리그에서 타석 당 2.13구를 던진 리즈는 각각 4.19구, 3.18구를 던진 샘슨보다 공격적인 투구를 했다. '100마일 투수'였던 리즈는 샘슨보다 평균구속 2마일, 최고구속 4마일 더 빠른 공을 던졌다.

리즈는 한국 무대에서 3년 동안 94경기에 나서 518.2이닝을 투구하며 26승 38패 5세이브, 평균자책점 3.51의 준수한 성적을 거뒀다. 벤자민 주치키와 리즈의 원투펀치는 두산 베어스의 절대적 에이스 더스틴 니퍼트와 비교되기도 했다. 다만 리즈가 활약한 2011-2013시즌은 심각한 타고투저 현상이 시작되기 전이라는 점에서 큰 차이가 있다.

한화는 최근 에스밀 로저스, 알렉시 오간도, 카를로스 비야누에바 등 검증된 외국인 투수들을 영입해 효과를 봤다. 빅리그에서 상당한 커리어를 가진 이들은 비록 건강이 완벽하지는 못했지만 기량만큼은 문제가 없었다. 하지만 한화는 '젊은 외국인 투수'를 원했고 기량이 검증되지 않은 샘슨을 영입했다.

리즈와 닮은 샘슨이 과연 리즈만큼의 활약을 펼치며 성공 신화를 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자료사진=키버스



샘슨)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동원X한효주 오늘 열애설 후 첫 공식석상에 쏠리는 관심
D라인 혜박, 남편이 임신 선물로 억대 외제차 “아기랑 타고 다니라고”
올스타 추신수, 가족과 레드카펫 5인5색 표정 좀 봐!
추신수♥하원미 패밀리, 화이트 패션 맞춤에 아빠 엄마 닮은 아들 딸
‘추신수♥’ 하원미, 붕어빵 자녀들과 ‘CHOO’ 응원 티셔츠 착용
“이거 꿈 아니지?” 하원미, 추신수 ML 올스타전 입성에 감격
김민지 아나, 월드컵 끝나자 박지성에 “박서방 집에 오라”
유소영 “고윤성, 손흥민 얘기하는거 싫어해”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주간아’ 이상민, 청하와 세대 차이 실감 “룰라 ‘3!4!’ 몰라”

D라인 혜박, 남편이 임신 선물로 억대 외제차 “아기랑 타고 다니라고”

강동원X한효주 오늘(18일) 열애설 후 첫 공식석상에 쏠리는 관심

추신수♥하원미 패밀리, 화이트 패션 맞춤에 아빠 엄마 닮은 아들 딸

트리플H 후이 “현아, 생각과 고민 많은 아티스트”

올스타 추신수, 가족과 레드카펫 5인5색 표정 좀 봐![포토엔]

‘추신수♥’ 하원미, 붕어빵 자녀들과 ‘CHOO’ 응원 티셔츠 착용

‘레옹’ 재개봉 결국 무기한 연기 “뤽베송 성추행 논란 여파”(공식)

김민지 아나, 월드컵 끝나자 박지성에 “박서방 집에 오라”

더 과감해진 트리플H, 이토록 섹시한 ‘RETRO FUTURE’라니[뮤직와치]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의 작품 보는 눈 삽니다[스타와치]

‘사자’ 제작사vs장태유PD 핵심쟁점 #미지급 #예산초과 #작가교체[이슈와치]

‘변산’ 아버지의 얼굴을 때릴 수 있는 용기[무비와치]

최지우 남편, 개명까지 하고도 신상 공개 ‘엇갈린 반응’[이슈와치]

“역사는 실수하지 않는다” 대기록 세운 김세영, 외신의 극찬

‘김비서가 왜 그럴까’ 강홍석 “박서준♥박민영, 보기만 해도 설레”(인터뷰)

장근석 조울증 고백, 질병도 공개해야 하는 스타의 숙명[스타와치]

어김없이 마의7년 깨부순 비투비, 완전체 재계약이 값진 이유[뮤직와치]

‘청량하거나 섹시하거나’ 서머퀸 노리는 걸그룹 전쟁[뮤직와치]

[무비와치]‘마녀’ 낯선 얼굴 김다미, 감독의 선택은 옳았다

‘변산’ 살 찌우고 사투리 쓰..

영화 '변산'(감독 이준익)은 배우 김고은의 스펙트럼을 한 단계 넓힌 작..

‘미스 함무라비’ 이엘리야 “류덕환,..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 “문유석 판..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 “아이돌 선..

논란 아는 김학범 감독 “책임은 내가 ..

“청춘, 생을 증명하는 것” 이준익은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