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공동선두 박성현 “세계 1~3위 맞대결, 크게 부담감 없었다”(일문일답) 주미희 기자
2017-10-12 16:44:46

[인천=뉴스엔 글 주미희 기자/사진 표명중 기자]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1라운드 공동 선두에 오른 박성현이 세계 랭킹 1~3위 맞대결에 대한 반응을 내놨다.

박성현(24 KEB하나은행)은 10월12일 인천 스카이72 골프 앤 리조트 오션코스(파72/6,313야드)에서 열린 2017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8번째 대회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한화 약 22억9,000만 원) 1라운드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골라 6언더파 66타를 쳤다.
박성현
▲ 박성현
1라운드 결과, 박성현은 김민선, 호주 교포 이민지와 함께 공동 선두에 올랐다.

세계 랭킹 2위인 박성현은 세계 1위 유소연, 3위 톰슨과 동반 플레이를 펼쳤다. 박성현이 공동 선두에 올랐고, 톰슨이 공동 13위(3언더파), 유소연이 공동 40위(이븐파)를 기록했다. 박성현은 세계 1~3위의 맞대결에 대해 "부담감이 없었다"고 밝혔다.

다음은 박성현과의 일문일답.

- 1라운드 소감은?

▲ 시작이 좋아서 기분이 좋다. 마무리까지 잘 됐으면 좋겠다.

- 오늘 잘 된 점?

▲ 퍼팅이 생각보다 잘 따라줬던 것 같다. 중거리 퍼트가 몇 개 들어갔다. 라이를 잘 못 봤던 게 있어서 라이 보는 것에 중점을 둬야할 것 같다.

- 세계 랭킹 1~3위의 동반 플레이였다. 메이저 대회 같은 기분이 들지 않았는지?

▲ (유)소연이 언니, 톰슨 선수랑 이전에도 플레이한 경험이 많았기 때문에 크게 부담감은 없었다. 경기에만 집중했다.

- 마지막 18번 홀 두번째 샷 아슬아슬하게 그린에 올라갔는데 당시 상황을 설명하자면?

▲ 핀까지 183미터 남았고 3번 아이언으로 쳤다.

- 치고 나서 잘 안맞은 표정이었던 것 같은데?

▲ 탑볼성으로 맞았다. 핀 왼쪽을 공략했는데 밀리는 구질이 나왔다. 해저드에 빠졌다고 생각했는데, 럭키 샷이라고 할 정도로 운 좋은 샷이 나온 것 같다. 마지막 홀 퍼트 라이를 잘못 읽어서 아쉬웠다. 훅을 보고 쳤는데 거의 똑바로 가더라.

- 3번 아이언 클럽 구성이 특이하다.

▲ 50도, 58도 웨지를 쓴 지 3달 쯤 된 것 같다. 원래 50도, 54도, 58도 웨지를 주로 썼는데 54도는 잡히는 일이 거의 없더라. 미국에서 3번 아이언 쓸 일이 많아서 50도, 58도 구성이 맞다고 생각했다.

- 루키 시즌에 잘 하고 있는 키 포인트를 꼽자면?

▲ 쇼트 게임이 약하다는 것을 저도 알고 있었다. 그렇지만 쇼트 게임에 전부 매진하진 않았다. 샷에 자신있었기 때문에 자신있는 부분을 부각하려고 더 연습을 많이 했다. 올해도 샷이 흐트러지지 않아서 경기력이 많이 올라온 것 같다. 포인트는 샷인 것 같다.

- 한국에서 LPGA 대회 치르는 느낌이 어떤지?

▲ 한국에서 플레이하는 것이 굉장히 편하다. 오늘 플레이하면서 정말 많은 분들이 응원을 해주셨기 때문에 많은 힘을 받았다.

- 1라운드 역대 최다 갤러리(5,772명)가 모였다. 국내 투어 열기 어떤지?

▲ 오늘 아침 날씨가 너무 쌀쌀해서 많은 분들이 오시려나 생각했다. 첫 홀부터 깜짝 놀랐다. US 오픈도 치러봤지만 한국의 열기가 전혀 뒤처지지 않고 뜨거웠다. 외국 선수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는 모르지만 저는 경기할 때 불편함을 별로 못 느꼈고 재밌고 응원소리가 크면 클수록 재밌다고 생각한다.

- 3일이 남아있지만, 만약에 우승한다면? 우승 욕심 나는지?

▲ 1라운드 끝나고 우승에 대한 얘기하는게 부담스러운데, 메인 스폰서 대회인 만큼 잘 하고 싶은 마음이 크고 우승한다면 굉장히 좋을 것 같다. 메이저 대회 못지 않게 열기가 뜨거운 대회다. 한국에서 개최되기 때문에 제 마음도 편하고 아쉽게 우승을 놓친 적도 있기 때문에 욕심이 큰 대회다.

(사진=박성현)

뉴스엔 주미희 jmh0208@ / 표명중 acep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나혼자산다’ 기안84, 초고층 新싱글하우스 방송 최초 공개
‘마이웨이’ 이경애 “교통사고→혹→암 진단→갑상샘, 47kg까지”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그것이 알고싶다)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무한도전’ 土 예능 시청률 1위, 조세호 시청률 잭팟 ‘17.3%’

‘송중기와 프랑스行’ 송혜교, 화보같은 일상 공개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4강 기적’ 박항서 감독 눈물, 베트남 언론 “U-23의 영웅”

‘복면가왕’ 황금독은 데뷔 49년차 김도향..이근희 아니었다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결정적장면]황금빛내인생 이태성, 박주희 낙태 막고 “애낳고 이혼해”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김해숙의 '국민엄마' 타이틀을 위협할 배우가 나타났다. 바로 영화 '..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기, 하차 ..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