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리사맘’ 장윤주, 톱모델다운 독보적 매력[포토엔] 김예은 기자
2017-09-21 10:20:25

[뉴스엔 김예은 기자]

장윤주가 독보적인 매력을 자랑했다.

20년간 정상에 있는 모델 장윤주가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 10월호를 통해, 그녀만의 분위기를 담은 화보를 공개했다.

원색의 슬리브리스 드레스를 입고 카메라에 선 장윤주의 모습은 모델 그 자체였다. 절제된 표정과 그녀의 패션은 선선한 가을과 너무도 닮아 있었다. 그녀는 시즌에 맞춰 멜란지 그레이 터틀넥 니트톱과 블랙 팬츠로 가을 분위기를 연출했고, 무심한 듯 걸친 오버사이즈 핀 스트라이프 패턴 블레이저로 그녀의 시크한 눈빛에 어울리는 룩을 완성했다.
최근 그녀는 tvN의 예능 프로그램 ‘신혼일기2’에 남편 ‘정승민’과 딸 ‘리사’와 함께 출연하고 있다.

모델 장윤주의 다양한 매력을 담은 화보는 마리끌레르 10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사진=마리끌레르)

뉴스엔 김예은 kimm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나혼자산다’ 기안84, 초고층 新싱글하우스 방송 최초 공개
‘마이웨이’ 이경애 “교통사고→혹→암 진단→갑상샘, 47kg까지”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그것이 알고싶다)

‘베트남 히딩크’ 박항서호, 이라크 꺾고 사상 첫 4강 달성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그것이 알고싶다’ 거룩한 무리와 가평 목사부부 사망 사건

英언론 손흥민 스텟 분석 특집 “토트넘 공격의 핵심 파트”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수아레즈-메시’ ESPN 파워랭킹 TOP10, 손흥민 아깝게 빠져

‘슬기로운 감빵생활’ 법자 김성철, 종방연 현장 사진 대방출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무한도전’ 유재석, 하정우 저리가라 김먹방 ‘1시간전 특집’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김해숙의 '국민엄마' 타이틀을 위협할 배우가 나타났다. 바로 영화 '..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기, 하차 ..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