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진지희가 밝힌 빵꾸똥꾸 “내 애칭이자 넘어야할 산”(인터뷰)
2017-09-13 13:59:47


[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사진 표명중 기자]

진지희가 '빵꾸똥꾸'란 타이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영화 ‘이웃집 스타’에 출연한 배우 진지희는 9월13일 오후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의 인터뷰에서 '빵꾸똥꾸' 캐릭터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이날 아직까지 '빵꾸똥꾸'라 불리는 것에 대해 "아무렇지 않다"고 말문을 연 진지희는 "내 애칭같고, 그 작품을 만난 게 정말 다행인 것 같다. 그 애칭에 대해 기쁨과 감사함을 갖고 있어서 난 늘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다만 걱정이 되는 건 배우로서 한 역할에 고정돼 있으면 배우로서 한계가 있는 것이다. 그건 내가 넘어야 될 산이니까 그걸 넘겨야 한다는 막중함도 갖고 있다"고 털어놨다.

이어 진지희는 "내가 좋은 성장을 하고 좋은 연기를 보여주면 '빵꾸똥꾸'보다 성장된 내 연기를 봐주실 때가 오지 않을까란 생각을 항상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진지희는 8년 전 기억이라 가물가물하지만 요즘 인터넷에 '빵꾸똥꾸' 영상이 많이 돌아다녀 가끔 찾아본다고 근황을 전했다.

"볼 때마다 사람들이 귀엽다고, 연기 잘했다고 하는데 난 너무 어색하더라. 어떻게 내가 이런 연기를 했지? 싶다. 내 성향이랑 굉장히 다른 연기다. 평소에 그렇게 화를 내지 않는다. 다른 아이를 보고 있는 것 같다. 내 또 다른 모습을 보는 것 같다. 어떻게 이렇게 연기했지?, 어떻게 이렇게 소리질렀지? 이렇게 신기해하면서 본다. 어떻게 그런 힘이 나왔는지 참 놀랍다."

또한 진지희는 연기를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선 "5살 때부터 했는데 '하이킥'이 첫 작품은 아니었다. 그땐 엄마가 원해서가 아니라 자연스럽게 하게 됐다. 3~4살 때 사진관에서 사진을 찍었는데 아역 콘테스트에 사진을 보내게 됐다. 그 중에 내가 뽑힌 거다. 해맑게 웃고 있다고 뽑혔다. 그냥 뽑혀서 좋은 게 아니라 연기학원이랑 연결이 돼 무료로 연기 연습을 시켜준다길래 연기를 배웠는데 나도 즐기면서 재밌게 잘했다. 그러다가 오디션이 들어온 거다. 그게 '노란 손수건'이었다. 그 작품이 잘 돼 데뷔를 하게 됐다. 그 길로 연기학원을 그만두고 쭉 드라마를 하면서 여기까지 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채영 진지희 주연의 ‘이웃집 스타’(감독 김성욱)는 스캔들 메이커 톱스타 ‘혜미’(한채영)와 ‘우리 오빠’와의 열애로 그녀의 전담 악플러가 된 여중생 ‘소은’(진지희)의 한집인 듯 한집 아닌 이웃살이 비밀을 그린 코믹 모녀 스캔들이다.
9월 21일 개봉한다.


뉴스엔 박아름 jamie@ / 표명중 acep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이상호 기자 “김광석 처 서해순 과거 영아 살해..증거있다”
‘완벽한 베이글女’ 양정원, 비키니 입고 수분 충전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
김성주 논란, 자업자득인가 마녀사냥인가
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그것이 알고 싶다’ 측 “이목사와 김 전 신부, 계속 협박문자 보내”
미스 비키니 김지연, 섹시 자태 앞태 옆태 뒤태 360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결정적장면]‘백년손님’ 문현아 “소속사 사장 남편, 7년 전 옆집 인연”

‘도시어부’ 이덕화 “교통사고로 3년 입원, 지금의 아내가 대소변 받아내”

[결정적장면]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어제TV]넘어진 신정환 일으켜 세운 건 12세 연하 아내였다(악마의 재능기부)

[결정적장면]‘병원선’ 왕지원, 강민혁 몰래 바람난 과거사 ‘키스’

이상호 기자 “김광석 처 서해순 과거 영아 살해..증거있다”

‘완벽한 베이글女’ 양정원, 비키니 입고 수분 충전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충청샘물, 악취논란에 공식사과 “문제 제품 회수-환불 진행”

‘도시어부’ 이덕화X이경규 도발한 이태곤 등장 “꽃게나 잡아”(종합)

“故 김광석-서연 부녀 타살의혹 밝혀달라” 이상호 기자, 고발장 접수

김영철 ‘킹스맨2’ 인터뷰 진행논란 “영화사에서 시킨대로 했다”

[이슈와치]“무대인사 돌연취소” ‘킹스맨2’ 파행, 상처는 어떡하나

[TV와치]‘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3인방에게 배우는 여행자의 자세

‘2017 SOBA’ 엑소, 대상까지 거머쥔 3관왕..워너원도 2관왕(종합)

[무비와치]‘범죄도시→부라더’ 마동석 묵직 존재감, 하반기 스크린에 저장

[무비와치]‘킹스맨2’ 시즌1만 못하다? 그래도 떨고있는 국내영화들

[뮤직와치]‘Piece of BTOB’ 이대로 썩히기 아까운 비투비의 5개월

[스타와치]‘불한당→살기법’ 설경구, 지천명에 맞이한 반전

‘2017 SOBA’ 엑소, 대상까지 거머쥔 3관왕..워너원도 2관왕(종합)

“더이상 사고 없다” 고개 숙..

신정환이 "더 이상 사건 사고는 없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는 대중의 용서를 받을 ..

‘왕사’ 윤아 “조교된 임시완 면회, ..

‘이름없는여자’ 최윤소 “배종옥, 얼..

박경혜 “영화 ‘1987’ 촬영, 김태리..

‘데뷔 10주년’ 소녀시대 윤아 “지난..

‘언니는 살아있다’ 박광현 “데뷔 20..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