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통산 8승’ 고진영이 밝힌 #한라산 #박성현 #할아버지
2017-08-13 17:05:21

 

[제주=뉴스엔 주미희 기자]

고진영이 10개월 만에 KLPGA 투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시즌 첫 우승을 거뒀다.

고진영(22 하이트진로)은 8월13일 제주시 오라 컨트리클럽(파72/6,545야드)에서 열린 2017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19번째 대회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총상금 6억 원, 우승상금 1억2,000만 원) 최종 3라운드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잡아 6언더파 66타를 쳤다.

▲ 고진영
최종 합계 17언더파 199타를 기록한 고진영은 2위 김해림을 4타 차로 제치고 우승을 확정지었다.

지난 2016년 10월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우승 이후 10개월 만에 시즌 첫 우승을 거둔 고진영은 KLPGA 통산 8승을 올렸다.

고진영은 우승 후 공식 인터뷰에서 "멋진 한 주를 보냈다. 항상 골프만 하고 4년 동안 앞만 보고 달려왔는데 지난 토요일에 처음으로 가족 여행을 갔다. 상반기 때 우승도 없고 힘든 시간을 보냈는데 부모님께서 스트레스 받지 않게 많이 도와주신 것 같다. 한라산 백록담에 올라갔는데 좋은 기운을 받고 이번 주에 우승까지 할 수 있었던 것 같다. 또 삼다수와 3년 동안 서브 스폰서를 했는데 더욱 의미 있는 우승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진영은 "한라산 높이가 1,950미터인데 마지막 150미터는 가파르고 계단으로 돼 있다. 150미터 올라가기 전에 쉬는 공간이 있는데 그날 날씨가 정말 좋았다. 멀리 시내가 다 보였고 구름이 저랑 같은 높이에 있었다. 멀리 바라보는데 눈물이 좀 났다. 아등바등 살아왔는데 앞으로는 인생을 즐기면서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돌아봤다.

지난 2016년 메이저 대회 우승을 포함해 3승을 기록했던 고진영은 박성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로 떠난 뒤 2017시즌 KLPGA 투어의 1강으로 떠올랐다. 미디어에서도 고진영을 주목했고 고진영은 부담감을 느꼈다. 이것이 상반기 무승으로 이어졌다.

고진영은 "(박)성현이 언니가 작년에 좋은 성적을 냈다. 전 언니를 따라가야 되는 입장이었기 때문에 채찍질 하면서 가혹하게 투어 생활을 했다. 올 시즌에 언니가 미국을 가면서 제가 쫓아갔던 대상이 없어졌고 미디어나 주변의 기대를 많이 받았다. 저는 아직 부족한데 기대를 많이 받아 부담감이 컸던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또 할아버지에 대한 질문을 받은 고진영은 할아버지를 떠올리며 눈물을 펑펑 쏟기도 했다. 고진영은 "통산 7승을 했을 때만 해도 할아버지 기억이 괜찮으셨다. 제가 큰 손녀인데 할아버지가 저를 엄청 예뻐하셨다. 올 초부터 할아버지께서 저를 기억을 못 하시더라. 할아버지가 TV로 골프를 보고 계셨는데 언뜻 제가 골프를 한다는 건 알고 계셨던 것 같다. '골프 채널 왜 틀었어?'라고 물어봤더니 '너 나오잖아'라고 하셨다. 내가 잘 하면 할아버지께서 기억을 하실까 해서 더 열심히 했다"고 밝혔다.

전날 8연속 버디를 잡으며 KLPGA 투어 최다 연속 버디 타이 기록을 세운 고진영은 그 기운을 이어 최종 라운드 우승까지 확정지었다. 고진영은 "지난 4년 동안 미디어 인터뷰도 많았고 제 시간이 없었다. 상반기 때 그렇게 나쁜 성적이 아니었는데 아무도 안 찾아주셔서 제 시간이 너무 많아졌다"며 웃은 뒤 "어쩔 수 없는 이치라고 생각했고 제 스스로를 돌아보면서 여가 활동도 했다. 조금 더 골프에 대해서 시야가 넓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통산 8승을 했으니 9승을 하고 싶다"는 고진영은 "작년에 우승했던 대회에서 타이틀 방어를 하고 싶고 스폰서 대회에서도 우승하면 좋을 것 같다"고 바랐다.

2승만 더 하면 통산 두자릿수 승수에 도달한다. 고진영은 "10개월 전에도 그런 생각을 했는데 (이번 우승까지) 굉장히 오래 걸렸다. 골프는 자만하면 안 된다는 생각을 특히 올해 상반기에 많이 했다.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시고 응원해 주셔서 1년을 넘기지 않고 우승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미소지었다.(사진=고진영/KLPGA 제공)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미운우리새끼’ 김희선 “임신 당시 하루 여덟끼 먹어, 80kg”
어셔, 2012년 이어 또 헤르페스 스캔들 ‘남녀 3명에 피소’
‘아는형님’ 블랙핑크 제니 “지수랑 몸을 트고, 베프됐다”
AOA 설현 “최근 살 쪘다..급격한 다이어트 중”

      SNS 계정으로 로그인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여배우 설리(최...

‘혜리 열애’ 류준열 노을 풍경 보며 “감사하고 소중하게 생각해”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인터뷰①)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류현진, 20일 ‘상대전적 최악’ DET전 원정등판..풀머와 맞대결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문재인 우표 구하려 새벽부터 줄선 사람들 ‘한정판 이니굿즈’

[결정적장면]‘이름없는여자’ 김서라 반전정체, 오지은과 손잡다

[어제TV]‘이름없는여자’ 배종옥-김서라 과거 악연, 대립 본격화

“기름 가득이요”..‘택시운전사’ 천만 돌파 머지않았다

‘타격 최약체’ SD 못넘은 류현진, 과연 긍정적인가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

배우 고보결에게 '7일의 왕비'는 감사하고 아쉬움이 많이 남는 작품이었..

염정아 “‘장화홍련’ 이후 연기 잘하..

‘군함도’ 소지섭 “소재가 주는 무게..

‘군함도’ 류승완 “친일영화? 오해의..

이희진 “간미연 ‘복면가왕’ 출연 대..

박민영 “10주년 ‘하이킥’, 내겐 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