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박민영 “10주년 ‘하이킥’, 내겐 잊지 못할 데뷔작”(인터뷰)
2017-08-13 07:00:01

[뉴스엔 황수연 기자]

배우 박민영이 10주년을 맞은 데뷔작 '거침없이 하이킥'을 추억했다.

박민영은 최근 진행된 KBS 2TV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 종영 인터뷰에서 "얼마 전 하루 쉴 시간이 있었다. 맥주 한 캔을 들고 어떤 예능을 볼까 찾아봤는데 MBC '라디오스타'에 하이킥 특집이 있는 걸 봤다. (서)민정 언니가 나왔는데

예전 모습과 똑같으시더라. 저도 예능을 보면서 '하이킥'을 떠올렸다"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민정 언니가 그런 말씀을 하시더라. 본인은 아직 '하이킥' 촬영 현장이 하나하나 생생한데 다른 분들은 다 잊었을 것 같다고. 보통 데뷔작은 평생 기억에 남는다는 말이 있다. 제게는 '하이킥'이 그렇다. 아직도 첫 장면을 찍던 날, 그때의 분위기, 냄새 모든 게 다 기억이 난다. 배운 것도 참 많았고. 오래 기억할 애정이 많이 가는 작품이다. 언니의 말에 깊이 공감했다."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은 2006년부터 2007년까지 약 9개월가량 방영된 '하이킥' 시리즈 1탄으로 이순재, 나문희를 비롯해 박해미, 정준하, 김혜성, 정일우, 최민용, 서민정 등이 출연했다. 세 편의 하이킥 중 가장 탄탄한 팬층을 보유하며 현재까지 회자되는 명작 중의 명작으로 꼽힌다.

당시 박민영은 김혜성(이민호 분)의 여자친구 강유미 역을 맡았다. 초반 개성댁의 죽음과 관련한 비밀스러운 인물이었다. 후반부에는 유미의 집안이 간첩에서 남측으로 전향했다는 사실이 공개됐다. 무엇보다 유미의 매력은 해맑은 무식함. 미국의 수도를 LA이라고 하고, 국보 1호를 청와대라고 답하는 캐릭터로 큰 웃음을 줬다.

"요즘 10주년이라고 아침에 '하이킥'을 틀어준다고 하더라. 친구들이 자꾸 캡처해서 메시지를 보낸다(웃음). 가장 재밌는 에피소드는 뭐니 뭐니해도 '달려라 유미'가 아닐까. 제가 참 열심히 달리더라. 지금 하라면 그렇게까지 못 할 것 같다. 또 민용 쌤과 케미가 좋았던 것 같다. 유혹하면 무시당했던 장면도 기억이 난다."

미스터리 했던 캐릭터에는 "저도 제가 무슨 역할인지 몰랐다"고 답했다. 박민영은 "어느날 갑자기 감독님이 '너 스무살이야'라고 하시는 거다. 인물 소개에도 새로운 항목이 하나씩 추가됐다. 갑자기 요트를 달리는 장면도 있었고. 지금 생각하면 너무 재밌었다. 다양성을 보여줄 수 있으니까. 데뷔작이었던 어린 저에겐 유미는 너무 좋은 역할이었다"고 웃음을 지었다.

시트콤에 다시 도전하고 싶다는 바람도 드러냈다. 박민영은 "이번 '7일의 왕비'에서 원 없이 울어봤다. 다음 작품에서는 바닥을 길만큼 웃긴 걸 해보고 싶다. 저는 평소에 눈물이 없는 사람이다. 이번에 양껏 쏟아냈으니 이제는 미친 사람이어도 좋으니 재밌는 캐릭터를 하고 싶다. 망가지는 것도 상관없다. 오히려 개그는 환영이다"라고 강조했다.

'하이킥' 동료들과의 재회도 언급했다. 박민영은 "범이는 아직도 친하게 지낸다. 찬성이는 '7일의 왕비'에서 10년 만에 만났는데 어제 만난 것처럼 친근하고 편했다. 만일 '하이킥'이 다시 뭉친다면 당연히 참석할 거다. 당시에 제가 팀에서 막내였는데 이제 다시 막내 자리가 그리울 때가 됐다. 다들 보고 싶다"며 애틋함을 전했다.

(사진=문화창고 제공)

뉴스엔 황수연 suyeon9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민경, 입 쩍 벌어지는 비키니 몸매 ‘시선강탈 애플힙’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안민석 의원 “故 김광석 딸 장례도 안 치르고 화장, 해명 필요”
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완벽한 베이글女’ 양정원, 비키니 입고 수분 충전
김성주 논란, 자업자득인가 마녀사냥인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추블리네가 떴다’ 추사랑, “아들 갖고 싶다”는 야노시호 탓 눈물 펑펑

강민경, 입 쩍 벌어지는 비키니 몸매 ‘시선강탈 애플힙’

머슬퀸 김시아 가슴노출 사고, 우승 수상 순간 너무 기뻤나?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아형’ 김희철, 방탄소년단 진 윙크에 “얼굴 빨개지면 큰일”

‘배틀트립’ 김숙 “에이핑크 하영, 푸드파이터처럼 먹어”

“이런 훈훈한 케미” 태진아X워너원, ‘소리바다어워즈’ 대기실 단체샷

‘SNL9’ 김생민 “금요일 스케줄 탓 생방송, 너무 감사하다”

‘명불허전’ 김남길, 김아중에 아침부터 뽀뽀 “모닝키스라던데”

[이슈와치]“만남은 계속, 결혼은 연기” 박유천, 끊이지 않는 파혼설

[무비와치]‘범죄도시’ 윤계상, 악역에 올인하느라 놓쳐버린 한가지

[이슈와치]콜린퍼스는 뭔 죄? ‘킹스맨2’ 논란 낯부끄러운 참사

[TV와치]‘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3인방에게 배우는 여행자의 자세

[TV와치]‘내 방 안내서’ 박신양, 국민배우의 두번째 예능 도전

‘다시 만난 세계’ 해피엔딩도 새드엔딩도 아니었다[종영기획③]

범인 쫓다 시청자 놓쳐버린 ‘다시 만난 세계’[종영기획①]

자신만만 ‘왕은 사랑한다’ 왜 제2의 해품달 되지 못했나[종영기획]

[스타와치]‘불한당→살기법’ 설경구, 지천명에 맞이한 반전

‘사랑의 온도’ 믿고 보는 서현진, 오해영은 풀어야 할 숙제[첫방기획②]

‘구해줘’ 홍자매 전여빈 “..

사이비 종교 구선원에 잠입해 취재하던 반전 정체의 소유자. 전여빈은 이 홍소린 캐..

공형진 “가성비 대비 연기 잘하는 배..

‘이름없는여자’ 최윤소 “배종옥, 얼..

“더이상 사고 없다” 고개 숙인 신정..

박경혜 “영화 ‘1987’ 촬영, 김태리..

‘왕사’ 윤아 “조교된 임시완 면회, ..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