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김영광 “시크한 도시 남자? ‘뱃고동’ 속 허당이 실제 내 모습”(인터뷰②)
2017-07-17 10:00:02

 
[뉴스엔 김명미 기자]

김영광이 예능프로그램 속 허당미 가득한 캐릭터가 자신의 실제 모습이라고 밝혔다.

배우 겸 모델 김영광은 MBC 월화드라마 '파수꾼'(극본 김수은/연출 손형석 박승우)에서 겉과 속이 다른 검사 장도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김영광은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장르물을 선택한 이유가 있냐"는 질문에 "예전부터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하고 싶었다. 원래 이것저것 안 가리고 도전하는 걸 좋아한다"며 "장르에 국한돼있지 않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 앞으로도 다양한 역할에 도전하고 싶다"고 답했다.

지난해 지상파 첫 주연작 KBS 2TV '우리 집에 사는 남자'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은 김영광은 '파수꾼'을 통해 '인생 캐릭터'를 만났다는 큰 호평을 얻었다. 다양한 표정으로 인해 '표정 부자'라는 별명까지 생겨났다. 김영광은 "연기를 할 때 얼굴을 많이 쓰는 편이다. 특히 풀샷에서는 얼굴 표정이 안 보이니까, 디테일하게 보여드리려고 했다"며 "어떻게 해야 소름 돋는다는 말이 나올까 고민을 많이 했다. 지문보다는 살짝 꼬아서 연기한 게 많다"고 밝혔다.

'파수꾼'은 김영광에게 연기의 재미를 알려준 작품이었다. 김영광은 "되도록 빠른 시일 내에 작품을 해서 재밌는 캐릭터를 보여드리고 싶다"며 '열일'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특히 김영광은 최근 SBS 예능프로그램 '주먹쥐고 뱃고동'에 출연해 '순수영광' '살뜰영광' '대게식가' 등 각종 수식어를 얻으며 허당미를 뽐내기도 했다. 드라마 영화에 이어 예능프로그램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고 활약 중인 김영광이다.

"열일의 원동력은 뭐냐"는 질문에 김영광은 "뭐든 다 잘하고 싶다. 그동안 제가 의사나 실장님 같은 역할을 많이 하지 않았나. 사실 제가 가만히 앉아서 얘기하는 건 성격상 안 맞다. 오히려 '뱃고동'처럼 노동을 하고 노동의 대가를 받는 그런 게 재밌다"고 밝혔다. 특히 김영광은 "저는 잘 몰랐는데, 출연자분들이랑 팬분들께서 가끔 제 이미지가 도시형이라고 하시더라. 사실 저는 그렇지 않다. 어릴 때 산동네에서 살았고, 자연 이런 걸 좋아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영광은 "'뱃고동' 속 이미지를 보면 허당에 모자란 면이 있지 않나. 원래 제가 그런 캐릭터다. 절대 시크하고 이런 캐릭터가 아니다"며 "가끔 예능프로그램에 나가면 저라는 사람에 대해 사실적으로 보여드릴 수 있는 것 같아서, 가끔씩 나가는 건 좋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특히 김영광은 활발해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낯을 꽤 가리는 성격이라고. "늘 힘쓰는 예능프로그램에 나오는 것 같다"는 말에 김영광은 "말없이 노동을 하는 게 더 좋다. 그런 데 나가면 울렁증이 생겨서 아무 말도 못 하고 가만히 서 있다가 올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영광은 "예전에는 낯을 많이 가렸는데, 지금은 많이 나아졌다. 인터뷰도 마찬가지다. 처음에는 너무 어렵고 울렁증 때문에 긴장됐다. 예전에는 인터뷰를 하면 손에 땀이 너무 많이 났다. 지금은 덜하다"며 "항상 걱정이 많다. 작품을 준비할 때도 생각보다 많은 준비를 한다. 어떻게 될지를 몰라서 무서워하는 경향이 있다"고 의외의 면모를 드러냈다.

한편 MBC '파수꾼'은 지난 7월 11일 32회를 끝으로 종영했다.(사진=와이드에스 컴퍼니 제공)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재은 아나운서 “벽만 보고 있다 떠난 동기 김소영” 결국 눈물
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추정男 “父 폄훼행위 두고보지 않을 것”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이재은 아나운서 “벽만 보고 있다 떠난 동기 김소영” 결국 눈물

한서희 “대마초 먼저 권유한 건 탑, 잃을게 많아 내게 넘긴듯” 주장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추정男 “父 폄훼행위 두고보지 않을 것”

‘죽어야사는남자’ 최민수, 딸 강예원 시집살이 복수 ‘통쾌’

[포토엔HD] 워너원 강다니엘 ‘손가락 부상으로 보호대 착용’

천만 ‘택시운전사’ 쭉쭉 달린다, 1100만 돌파까지 무리없이

[포토엔HD] 워너원 강다니엘 ‘입술이 도톰도톰’

류현진 PS 활약 인정? 美기자 “귀중한 공헌자 가능”

굿데이 “함께 연습한 배진영 워너원 데뷔, 좋은 자극제 됐다”(인터뷰)

‘남편상’ 송선미 측 “큰 충격과 슬픔, 자극적 보도 자제해달라”(공식)

[TV와치]이재명 시장, 아내와 소통안되는 막무가내 일방통행 어쩌나(동상이몽2‘)

[포토엔스토리] 5년만에 내한, 리암 갤러거 ‘팬들에게 고함지른 생생한 사연’

[스타와치]“워낙 솔직해서..” 이종석, 논란에 대처하는 자세

[뮤직와치]30대 동방신기도 계속 K팝 지존일 수 있을까

[무비와치]영화에 뛰어든 김어준, 대선→MB 비자금→세월호

[무비와치]천만 ‘택시운전사’ 장훈 감독 차기작에 쏠리는 관심

[뮤직와치]‘데뷔만 4번째’ 절치부심 이기광, 8년만 솔로에 거는 기대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포토엔화보]‘화보 인생’ 한은정 ‘완벽한 미모와 몸매’(해피투게더3)

‘택시운전사’ 최귀화 “사복..

"이게 사실 지난해 정권 당시 들어간 작품이라 개봉도 쉽지 않을 거라 생각했다. 근..

‘장산범’ 염정아 “고작 7살 신린아..

‘브이아이피’ 장동건 “흥행 좀 했으..

‘품위녀’ 김선아 “풍숙정 김치세수 ..

‘품위녀’ 김희선 “우아진의 불륜 대..

‘천만배우’ 송강호 “‘변호인’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