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무비와치]군함도-눈길-귀향, 감동 넘어 사회적 움직임으로 ‘영화의 힘’
2017-06-16 15:18:27

 
[뉴스엔 김민주 인턴기자]

영화 ‘군함도’(감독 류승완) 개봉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이 영화는 1940년대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1940년대 비극적 역사의 실상을 꼬집는 영화는 지난해 ‘귀향’(감독 조정래)부터 올해 초 ‘눈길’(감독 이나정), 그리고 개봉을 앞둔 ‘군함도’까지 꾸준히 스크린에 오르고 있다. 아직 매듭짓지 못한 역사적 문제이자 국제적 이해관계까지 포함된 주제다 보니 세 영화는 정치색에 대한 의심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세 작품의 감독들은 입을 모아 영화의 취지는 정치적이거나 사사로운 감정이 아닌 문제의 본질에 있다고 말했다.

위안부 문제를 다룬 영화 ‘귀향’의 감독 조정래는 언론시사회에서 “이 영화가 한국과 일본의 문제가 아니라 인권 차원에서 이야기해야 한다고 생각했고 그렇게 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언급했다. ‘눈길’의 이나정 감독 역시 “조금이나마 더 많은 사람들이 (위안부) 문제를 알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마음이 시작이었다”며 “꼭 우리만의 이야기가 아니라, 세계 어디에서나 거대한 폭력 속에 고통받는 사람들이 있다. 그 약자들이 함께 손을 잡고 나아가는 연대를 전달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6월 15일 열린 ‘군함도’ 제작보고회에서 류승완 감독도 “이 영화는 보편적인 인간이라면 누구나 가질 수 있는 태도와 마음에 대한 이야기다. 보다 본질적으로 인간에 대한, 전쟁에 대한 이야기다. 전쟁이 얼마나 인간을 괴물로 만들어갈 수 있는가이다”고 말하며 정치성을 배제했다.

역사적 사실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하고 싶었던 것은 작품에서 열연한 배우들도 마찬가지. ‘눈길’의 두 주역, 배우 김향기와 김새론은 언론시사회에서 입을 모아 "위안부 문제는 모두가 알아야 하고, 또 누군가는 작품으로 표현해야 할 일이기에 용기를 내 작품에 임했다"는 출연 계기를 밝혔다. ‘군함도’에서 잠입 이전 임무를 받은 독립군 박무영 역을 맡은 배우 송중기도 제작보고회에서 “군함도라는 장소, 역사적 사실에 대해 잘 몰랐던 게 사실이다. MBC ‘무한도전’을 통해 안게 전부였다. 나도 모르는데 어린 친구들은 얼마나 더 모르겠나 하는 생각이 들더라”고 출연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감독과 배우의 진심은 관객들에게 그대로 전해졌다. ‘귀향’은 국민들의 마음이 모여 해외에서도 상영됐고, 해외 순회 상영으로 모인 기부금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쉼터인 ‘나눔의 집’에 전달됐다. ‘귀향’으로 위안부 문제를 접한 미국, 캐나다 지역 대학생들은 1년여 간 위안부 합의 재협상 서명 운동을 이어갔다. 아직 개봉하지 않은 ‘군함도’를 기다리는 네티즌들도 ‘군함도 전 국민 알리기’ 캠페인에 동참하며 유네스코 등재 당시 2017년 12월까지 강제징용 사실을 명시하기로 한 일본의 후속 조치 이행을 촉구하고 있다. 오는 7월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등장할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의 군함도 캠페인 광고에도 네티즌들의 후원이 이어지고 있다.

한일 문제를 떠나 인류애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세 영화. 세 영화는 감독, 배우, 그리고 관객에게도 잊지 말아야 할 역사적 사실을 더 깊이 새기는 계기를 마련했다. 그리고 영화에서 시작된 감동의 여파는 작은 움직임을 만들었다. 그것은 곧 영화가 가진 힘이었다. ‘귀향’, ‘눈길’에 이어 다시 한번 영화의 힘을 보여줄 ‘군함도’의 개봉이 기다려지는 이유다. (사진= 영화 포스터)


뉴스엔 김민주 jooovely@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제시, 비키니로 뽐낸 탄탄 글래머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자태’
유시민, 트럼프 노벨평화상? vs 박형준, 미중 밀약?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미운우리새끼’ 김희선 “임신 당시 하루 여덟끼 먹어, 80kg”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어제TV]역시 개그 유전자, 이봉원♥박미선 웃기는 딸 이유리(둥지탈출)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이효리, LA 사막 화보..인디언 인형같은 매력[포토엔]

‘언니는 살아있다’ 악녀 고부 김다솜X양정아, 빗속 석고대죄

제시, 비키니로 뽐낸 탄탄 글래머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자태’

‘혜리♥’ 류준열, 티셔츠 하나만 걸쳐도 넘치는 훈훈함

‘내 사람친구의 연애’ 부진설, 세븐틴 부승관 누나 ‘거푸집 부남매’

“내가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주장 SNS 등장 “확인 중”

[결정적장면]‘불후’ 황치열, 178cm 천단비에 키 굴욕당한 사연

[포토엔HD]이우진 ‘더 이스트라이트 합류하고 물오른 깜찍함’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천하의 장동건, 잘생김을 인정..

장동건은 잘생겼다. 불변의 진리다. 영화 ‘브이아이피’에 출연한 배우 장동건을 ..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서준 강..

‘군함도’ 류승완 “친일영화? 오해의..

이희진 “간미연 ‘복면가왕’ 출연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