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김진태 의원, 벌금형으로 의원직 상실 위기 ‘항소할 것’
2017-05-20 07:44:07

[뉴스엔 이민지 기자]

김진태 의원이 국회의원직 상실 위기를 맞았다.

춘천지법 제2형사부는 5월 19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

선거법 위반으로 대법원에서 1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직을 상실하고 5년간 피선거권이 발탁된다.


김진태 의원은 지난해 4.13총선 당내 경선 기간 선거구민들에게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공약 이행평가 71.4로 강원도 3위라는 내용의 문자 메시지를 발송, 허위사실을 공표했다는 혐의로 기소됐다.

김진태 의원은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하루종일 재판하고도 다 안 끝났습니다. 내일은 어찌됐건 결론이 날 거 같습니다. 이게 이렇게 1박 2일이나 재판할 일이 아닌데 참.."이라고 글을 남겼으나 200만원의 벌금형이 선고됐다.

김진태 의원은 1심 선고 후 항소의 뜻을 밝혔다. (사진=김진태 의원 페이스북)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녹화중 5분간 잠든 강다니엘, 졸음 아닌 진짜 수면 상태
고아라 어색한 할머니 분장 옥에티, 어이없어 빵터졌다
‘믹스나인’ 승리 립싱크 잡아낸 똑똑이, 양현석 반응은
빽가 센스있게 리모델링한 집 공개 “어머니들 극찬”
‘얼굴 부상’ 정보석, 긴급상황 넘겼다..안과·이비인후과·성형외과 수술...
아이유 보고 갑자기 눈물 터뜨린 연습생..아이유 반응은?
백종원, 처가 식구들에 짬뽕 대접하는 만점 사위 ‘소유진은 좋겠네’
정준호♥이하정 부부, 붕어빵 아들 첫 유치원 행사 참석 ‘훈훈’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결정적장면]녹화중 5분간 잠든 강다니엘, 졸음 아닌 진짜 수면 상태

[결정적장면]고아라 어색한 할머니 분장 옥에티, 어이없어 빵터졌다

[결정적장면]‘믹스나인’ 승리 립싱크 잡아낸 똑똑이, 양현석 반응은

[어제TV]‘내남자의비밀’ 송창의-박정아 부부 출생비밀 공범됐다

대만식짜장면부터 한우 불고기 무한리필까지, 초저가의 비밀 뭐길래(생생정보)

‘동상이몽2’ 박진희 5세 연하 판사남편 러브스토리에 시청률 상승 ‘9.8%’

박성현 “이상형 조진웅, 미래 남편 골프 80대 중반 쳤으면”

‘투깝스’ 지상파 1위했지만..월화극 시청률 도토리 키재기

이준호X원진아 ‘그냥 사랑하는 사이’ 2.409% 당찬 출발

김경진 측 “양해림과 최근 결별한 것 맞다”(공식)

[스타와치]‘슬기로운 감빵생활’ 갈수록 드러나는 박해수의 진가

[TV와치]‘이판사판’ 재판 중 삼각관계 진술이라니요

[스타와치]위너, 이서진 뒤이을 2017 tvN 공무원

[스타와치]‘라스’ 김구라가 찍은 손동운, 규현의 향기가 난다

[무비와치]‘군함도’ CJ의 아픈 손가락

[TV와치]‘로봇’ 유승호 원맨쇼인줄 알았더니..채수빈 로봇연기 볼만했다

[무비와치]설현 설리 나나, 영화계 빅3 연기돌 성적표

시청률 25% 목표 ‘로봇이 아니야’ 위기의 MBC 살릴까[첫방기획②]

[TV와치]대박난 ‘강식당’ 나PD 시청률 고민까지 해결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경제학 전공자로서 손 안대길 권해”[오늘TV]

‘이번생은’ 정소민 “원래 ..

배우 정소민이 윤지호 역할을 소화한 소감을 밝혔다. 최근 종영한 tvN 월화드라마 ..

장서희 “결혼 질문 늘 받지만 지금 삶..

양세종 “또래 배우들과 경쟁? 주위서 ..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의 스타 ..

‘매드독’ 우도환 “지상파 첫 주연, ..

나나 “연기하는 유이, 항상 부러웠다..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