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터널’ 허성태 “살인마 이미지 벗는 것? 전혀 걱정 없어요”(인터뷰)
2017-05-15 21:06:01

[뉴스엔 글 김예은 기자/사진 이재하 기자]

허성태가 이번엔 사이코패스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난해 영화 '밀정'으로 눈도장을 찍었던 그가 이번엔 안방극장에 서늘한 기운을 불어넣었다.

허성태는 5월 15일 뉴스엔과 만나 OCN 주말드라마 '터널'(극본 이은미, 연출 신용휘) 관련 인터뷰를 진행했다. '터널'은 1980년대 형사 박광호(최진혁 분)이 2017년으로 타입슬립해 살인사건을 해결해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허성태가 연기한 정호영은 극 중 목진우(김민상 분)의 살인을 목격한 후 모방범이 된 인물로 지난달 30일 방송된 12회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그는 연쇄살인범 연기를 위해 다른 작품, 다른 배우의 연기를 참고하지 않으려 노력했다. 대신 두 가지에 집중하며 연기를 했다고. 그는 "'공공의 적', '추적자', '보이스' 등 여러 작품이 있지 않나. 일부러 생각을 안 하려고 했다"며 "그냥 나쁜 놈, 못된 놈으로 보이기가 싫었다. 그냥 나쁜 놈이 아니라 '왜 살인자가 될 수밖에 없었나'를 보여드리고 싶었다. '어떻게 하면 과하지 않게 보여드릴 수 있을까'를 생각하게 되더라"고 말했다.

이어 "시청자들의 속을 뻥 뚫어줄 역할도 해내고 싶었다. 제가 주연배우들을 움직여야 했지 않나. 시청자분들이 저를 보면서 느끼는 게 있지만, 그건 안 좋은 감정이다. 박광호(최진혁 분), 김선재(윤현민 분)를 보면서 카타르시스를 느끼기 때문에 '어떻게 하면 움직일 수 있을까'를 고민했다"고 털어놨다.

그렇게 정호영을 연기하며 가장 크게 느낀 건 '가정교육의 중요성'이었다. 정호영은 엄마 탓 살인자가 된 인물. 그의 모친(이용녀 분)은 살인 혐의로 수감된 아들에게 "넌 살아서든 죽어서든 쓸모없는 놈이다. 여기서 죽을 때까지 나오지 마"라고 독설까지 했다. 이 장면은 허성태가 이용녀와 유일하게 대면하는 장면이기도.

허성태는 "그 한 신을 찍으면서 가정교육의 중요성을 느꼈다. 엄마가 '넌 죽었어야 될 놈이다'라고 하지 않나. 진짜 우리 엄마가 나한테 그런 얘기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니 숨을 못 쉬겠더라"며 해당 신을 찍을 때 당시의 감정을 되짚었다. "'우리 엄마가 저랬으면 나도 슬펐겠다'는 생각도 들었다. 살인까지는 아니겠지만 다른 돌파구를 찾을 수밖에 없었을 것 같다"는 말도 덧붙였다.

또 그는 "정호영에게 연민을 느끼기도 했냐"는 질문에 "안타까우면 안 되는 거다. 신재이(이유영 분)의 대사에서도 그런 내용이 나온다. 어쨌든 그 사람의 죄는 나쁜 거고 용서받으면 안 된다. 하지만 주변에 대해, 우리나라에서 고질적으로 보여지는 불운을 한 번쯤 생각해봤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했다"며 "정호영은 엄마의 사랑을 못 받고 자란 것에 대한 무언가가 있었을 거다. 그게 여러 가지 생각을 하게 만드는 것 같다. 그게 신용휘 감독님의 의도였을 수도 있다. 휴머니즘을 건드리는 거다"고 답했다. 캐릭터에 대한 안타까움보다는 큰 그림을 봤던 것.

사이코패스, 살인마가 된 데에 어느 정도 사연이 있는 인물을 연기하기는 했지만 배우 허성태를 보는 시청자들은 당분간 그 두 단어를 떠올릴 수밖에 없다. 이에 대한 걱정과 부담은 없을까. 허성태는 이에 대해 "NO"라고 고민 없이 대답했다.

그는 "주변 분들은 걱정이 많다. 그런데 저는 걱정이 안 된다. 그 역할을 지금 안 했으면 또 언제 해보겠나. 배우 입장에서는 이미지가 굳혀진 게 먼 훗날의 것이라고 생각한다. 저에게 주어지는 것들이 지금 아니면 못할 수도 있는 연기이기 때문에 그런 걱정을 갖고 다가가지는 않는다"며 "올해 보여드릴 역할이 다 개성이 강하고, 다양한 모습이다. 그에 대한 기대를 많이 하고 있다. 약간 보험 같은 느낌이랄까. 판단은 관객, 시청자분들이 하겠지만 더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며 웃어 보였다.

한편 OCN 주말드라마 '터널'은 오는 21일 16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뉴스엔 김예은 kimmm@ 이재하 rush@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민경, 입 쩍 벌어지는 비키니 몸매 ‘시선강탈 애플힙’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안민석 의원 “故 김광석 딸 장례도 안 치르고 화장, 해명 필요”
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완벽한 베이글女’ 양정원, 비키니 입고 수분 충전
김성주 논란, 자업자득인가 마녀사냥인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추블리네가 떴다’ 추사랑, “아들 갖고 싶다”는 야노시호 탓 눈물 펑펑

강민경, 입 쩍 벌어지는 비키니 몸매 ‘시선강탈 애플힙’

머슬퀸 김시아 가슴노출 사고, 우승 수상 순간 너무 기뻤나?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아형’ 김희철, 방탄소년단 진 윙크에 “얼굴 빨개지면 큰일”

‘배틀트립’ 김숙 “에이핑크 하영, 푸드파이터처럼 먹어”

“이런 훈훈한 케미” 태진아X워너원, ‘소리바다어워즈’ 대기실 단체샷

‘SNL9’ 김생민 “금요일 스케줄 탓 생방송, 너무 감사하다”

‘명불허전’ 김남길, 김아중에 아침부터 뽀뽀 “모닝키스라던데”

[이슈와치]“만남은 계속, 결혼은 연기” 박유천, 끊이지 않는 파혼설

[무비와치]‘범죄도시’ 윤계상, 악역에 올인하느라 놓쳐버린 한가지

[이슈와치]콜린퍼스는 뭔 죄? ‘킹스맨2’ 논란 낯부끄러운 참사

[TV와치]‘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3인방에게 배우는 여행자의 자세

[TV와치]‘내 방 안내서’ 박신양, 국민배우의 두번째 예능 도전

‘다시 만난 세계’ 해피엔딩도 새드엔딩도 아니었다[종영기획③]

범인 쫓다 시청자 놓쳐버린 ‘다시 만난 세계’[종영기획①]

자신만만 ‘왕은 사랑한다’ 왜 제2의 해품달 되지 못했나[종영기획]

[스타와치]‘불한당→살기법’ 설경구, 지천명에 맞이한 반전

‘사랑의 온도’ 믿고 보는 서현진, 오해영은 풀어야 할 숙제[첫방기획②]

‘구해줘’ 홍자매 전여빈 “..

사이비 종교 구선원에 잠입해 취재하던 반전 정체의 소유자. 전여빈은 이 홍소린 캐..

공형진 “가성비 대비 연기 잘하는 배..

‘이름없는여자’ 최윤소 “배종옥, 얼..

“더이상 사고 없다” 고개 숙인 신정..

박경혜 “영화 ‘1987’ 촬영, 김태리..

‘왕사’ 윤아 “조교된 임시완 면회, ..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