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레오나르도 다빈치 예언, 인류는 정말 4006년 대홍수로 멸망할까(서프라이즈)
2017-04-16 11:00:00

[뉴스엔 김명미 기자]

레오나르도 다빈치는 정말 예언가였을까.

4월 16일 방송된 MBC '신비한TV 서프라이즈'에서는 레오나르도 다빈치에 대한 사연이 공개됐다. '모나리자' '최후의 만찬' '성모와 아기 예수' 등 수많은 작품을 남긴 15세기 이탈리아 화가 레오나르도 다빈치. 그는 미켈란젤로 라파엘로와 함께 르네상스 시대 3대 거장이자 최고의 천재 화가로도 유명하다.

그런데 2009년 뜻밖의 주장이 제기됐다. 다빈치가 미래를 예언하는 예언가였다는 것. 이렇게 주장하는 사람은 이탈리아의 역사학자 파비오 드 아라우조였다. 그의 책 '예언과 예언서'에 따르면 1990년 그는 이탈리아 고서적을 연구하던 중 한 권의 책을 보게 됐다. 그 책은 16세기 이탈리아어로 적힌 다빈치의 연구를 묶어놓은 것. 해당 책을 읽어본 그는 충격을 금할 수 없었다. 놀랍게도 다빈치의 원고에 훗날 일어날 일들이 그대로 묘사돼있었던 것.

그의 원고에는 "인류는 피부가 벗겨지고 손톱이 상하는 끔찍한 질병으로 공격받을 것이다. 수많은 사람들이 죽으며 국가에 구멍이 많아질 거다"는 내용이 담겨있는데, 파비오의 주장에 따르면 이는 1차 세계대전의 화학무기와 2차 세계대전의 원자폭탄 공격을 의미한다. 또 "아프리카 어린이들이 아프리카의 손에 의해 잔인한 일을 당할 것"이라는 글은 현재까지도 끊이지 않는 아프리카 내전을 의미한다. 이외에도 "사람들은 아주 먼 나라에서 질문하고 응답할 것"이라는 내용은 서로 다른 국가에서 대화가 가능해진 통신장비의 발달을 의미한다는 것.

실제로 다빈치의 그림에는 당시에는 실존하지 않았던 낙하산 헬리콥터 자동차 등을 연상케하는 것들이 그려져 있었다. 이에 계속해서 다빈치가 어떻게 미래의 사물을 스케치했는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기도 했다. 무엇보다 다빈치는 앞으로 일어날 지구의 종말 역시 예언했다. 그의 원고에는 "아프리카의 하늘이 유럽에, 유럽의 하늘이 아프리카에 떠 있을 것이다. 바닷물이 사람들의 집을 덮칠 것이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이에 사람들은 이것이 지각변동 과정에서 대홍수가 일어나 인류가 멸망한다는 뜻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미국 예언가 에드거 케이시 역시 1933년 비슷한 예언을 한 적이 있었다. 초능력자로도 유명했던 그는 1929년의 세계 대공황을 비롯, 2차 세계대전과 소련의 몰락 등을 예언한 것으로 유명하다. 그의 유명한 예언 중 하나가 바로 지구 극이동설로 인해 대재앙이 발생해 인류가 멸망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이 모든 것들이 우연의 일치에 불과하다는 주장을 했다. 이후 바티칸 연구원 사브리나 스포르차 갈라치아는 다빈치의 1498년작 '최후의 만찬'에 그의 예언이 숨겨져 있다고 주장했다. 반원 모양 창문에 별자리와 라틴어 알파벳으로 암호가 새겨져있다는 것. 암호 분석 결과 그 내용은 인류가 4006년 3월 21일 시작하는 대홍수로 인해 4006년 11월 1일 종말을 고한다는 것이었다. 하지만 암호 해석 과정이 명확하지 않아 사람들의 궁금증만 증폭됐을 뿐, 수수께끼는 아직까지도 풀리지 않은 상태다.(사진=MBC 방송 캡처)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그것이 알고싶다’ 이명박의 남자 원세훈, 무엇을 지켰나
‘그것이 알고 싶다’ 김규리 눈물 “청산가리로 왜곡, 죽으란 악플에 시도...
강민경, 입 쩍 벌어지는 비키니 몸매 ‘시선강탈 애플힙’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안민석 의원 “故 김광석 딸 장례도 안 치르고 화장, 해명 필요”
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김규리 ‘그알’ 출연 후 SNS 악성댓글 폭격..청산가리 언급까지 ‘눈살’

‘언니는 살아있다’ 사이다 진지희, 동생은 살아있다

강민경, 입 쩍 벌어지는 비키니 몸매 ‘시선강탈 애플힙’

로베르트 엔케, 딸 잊지 못해 기차에 치여 숨진 비운의 축구선수

‘파티피플’ 박진영 “장난꾸러기 선미, 매일 레슬링 했었다” 애정 듬뿍

머슬퀸 김시아 가슴노출 사고, 우승 수상 순간 너무 기뻤나?

‘그것이 알고싶다’ 이명박의 남자 원세훈, 무엇을 지켰나(종합)

‘그것이 알고 싶다’ 김규리 눈물 “청산가리로 왜곡, 죽으란 악플에 시도”

‘미우새’ 손지창 “다음 생에도 오연수와 결혼? 아내 의견 존중”

‘황금빛 내인생’ 동생바보 박시후, 이런 오빠라면 1인 1보급 시급

[이슈와치]“만남은 계속, 결혼은 연기” 박유천, 끊이지 않는 파혼설

[무비와치]‘범죄도시’ 윤계상, 악역에 올인하느라 놓쳐버린 한가지

[이슈와치]콜린퍼스는 뭔 죄? ‘킹스맨2’ 논란 낯부끄러운 참사

[TV와치]‘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3인방에게 배우는 여행자의 자세

[TV와치]‘내 방 안내서’ 박신양, 국민배우의 두번째 예능 도전

‘다시 만난 세계’ 해피엔딩도 새드엔딩도 아니었다[종영기획③]

범인 쫓다 시청자 놓쳐버린 ‘다시 만난 세계’[종영기획①]

자신만만 ‘왕은 사랑한다’ 왜 제2의 해품달 되지 못했나[종영기획]

[스타와치]‘불한당→살기법’ 설경구, 지천명에 맞이한 반전

‘사랑의 온도’ 믿고 보는 서현진, 오해영은 풀어야 할 숙제[첫방기획②]

공형진 “톱스타는 못됐지만 ..

"난 윗공기가 어떤지 모른다." 비록 폭발적인 인기를 끄는 한류스타나 톱스타는 아..

‘도봉순→학교2017’ 설인아, 20대 여..

‘이름없는여자’ 최윤소 “배종옥, 얼..

공형진 “가성비 대비 연기 잘하는 배..

‘구해줘’ 홍자매 전여빈 “드라마 데..

“더이상 사고 없다” 고개 숙인 신정..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