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사랑하는 사이” 홍상수-김민희, 8개월만 위험한 관계 인정(종합)
2017-03-13 16:27:34

 

[뉴스엔 글 배효주 기자 / 사진 김혜진 기자]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드디어 연인 관계임을 인정했다.

3월 13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감독 홍상수) 언론 시사회가 열렸다. 시사회 후 개최된 간담회에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서영화, 권해효, 송선미, 박예주가 참석했다.

현재 대한민국에서 가장 뜨거운 영화인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홍상수 감독의 19번째 장편영화다. 게다가 지난해 6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불륜'설'이 불거진 후 선보이는 두 사람의 협업. 영화의 내용 또한 논란거리다. 유부남과 불륜에 빠진 여배우 영희(김민희 분)가 여행을 하며 사랑에 대한 고민을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날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불륜설 이후 약 8개월여만에 국내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가장 먼저 홍상수 감독은 "(전작과) 만드는 방식, 자세가 좀 바뀌었다"며 "영화에서 중요한 것은 어떤 배우와 함께 하느냐다"고 말하며 김민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민희는 지난달 개최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은곰상 여우주연상(Silver Bear for Best Actress)를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에 대해서 "함께 작업하고 함께한 스태프들께 보람이 돼 기분이 좋다. 영화로만 관심과 집중을 받을 수 있을까 하는 바람이 생겼다. 무엇보다 기뻤던 것은, 영화가 예술적 가치를 인정받는 순간들이 많았고 좋은 평들이 쏟아져 나왔던 것"이라고 말했다.

두 사람의 '진짜 관계'가 무엇인지에 대한 질문에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입을 모아 "우리는 사랑하는 사이"라고 고백했다. 홍상수 감독은 "김민희 씨와 저는 사랑하는 사이다"며 "개인적인 부분이고 책임져야 할 부분"이라고 밝혔다.

김민희 역시 "저희는 만남을 귀하게 여기고 있다. 진심을 다해서 만나고 사랑하고 있다"며 "저에게 놓여진 다가올 상황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사회적 비난도 감수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홍상수 감독은 대중의 비난에 대해 "저도 보도를 읽어봤다"며 "전국민이 비난한다기 보다는 (비난하는 사람들이) 어떤 처지나, 개인 성격때문에.."라며 "사안에 대해서 의견이 다르지 않나? 전체 사람들이 (비난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김민희 씨 주변 반응은 전혀 다르다"고 말했다.

또 그는 "사람들은 모두 성격이 다르지 않나. 처지나 성격이 복합적으로 작용해서 서로 다른 의견을 가질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다. 받아들여야 하는데, 어떻게 받아들이나가 문제다. 저는 동의할 수 없어도, 구체적으로 제게 피해를 주거나 법에 저촉된 행위가 아니면 그 사람의 의견을 존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대중의 반응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오는
23일 개봉한다.


뉴스엔 배효주 hyo@ / 뉴스엔 김혜진 jini@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십상시 문건’ 박관천 “‘할배’ 김기춘, ‘할매’ 박근혜 지시로 청와...
‘그것이 알고 싶다’ 故 이내창 의문사, 용의자-목격자 말 들어보니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존레논 아내 오노 요코에 전자발찌 린제이 로한까지, 희대의 악녀 TOP 11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한류스타 A 홍콩 호텔 진상짓의 끝은 그 놈의 라면 때문에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윤현민 백진희 3번째 열애설, 양측 소속사 묵묵부답

‘십상시 문건’ 박관천 “‘할배’ 김기춘, ‘할매’ 박근혜 지시로 청와대 떠나”(스포트라이트)

존레논 아내 오노 요코에 전자발찌 린제이 로한까지, 희대의 악녀 TOP 11(종합)

‘그것이 알고 싶다’ 故 이내창 의문사, 용의자-목격자 말 들어보니(종합)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JLPGA가 공개한 신지애 미담 ‘택배 업체에 예의 발라’

우승자 이미림이 챔피언 퍼팅 하지 않은 이유는?

[TV와치]‘은위’ 사람 목숨으로 장난친 불쾌한 몰카, 재를 뿌렸다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TV와치]‘무한도전’ 폭소 더한 김태호PD 권력남용 자막

[어제TV]‘당신은 너무합니다’ 장희진, 구혜선 대신 첫등장부터 삼각로맨스 폭발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어제TV]‘그알’ 故이내창 의문사, 또 안기부 간첩조작 사건인가

‘썰전’ 유시민X전원책 예측한 朴 전 대통령 구속영장 ‘극과 극’(종합)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 적이야’ 농담, 항상 응원해”(인터뷰②)

美 진출 2주차 박성현 “샷 만족, 퍼트 안 따라줘 답답”(현장인터뷰)

‘힘쎈여자 도봉순’ 박형식, 박보영에 “좋아해” 고백 (종합)

차주혁 누군가 했더니 열혈강호 ‘데뷔초부터 논란의 연속’[이슈와치]

‘프리즌’ 김래원, 한석규와 ..

청소년 관람 불가임에도 불구하고 흥행세가 남다르다. 정식 개봉 4일 만에 100만 돌..

전인지 “갤러리들 응원이 큰힘, 기운..

임시완 “입대? 숙제 못한 기분..미루..

120야드 샷이글 박인비 “럭키죠, 복귀..

美 진출 2주차 박성현 “샷 만족, 퍼트..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