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폭탄 테러 충격’ 아리아나 그란데 위로하는 남친 맥밀러, 애틋한 재회[...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부부→이웃사촌’ 졸리, 피트 동네로 이사..호화저택 들여다보니[파파라...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前남친과 재결합..레스토랑서 입맞춤 포착[파파...

[무비보고서]홍상수X김민희 ‘밤해변’ 무엇이 영화를 우습게 만들었나
2017-03-14 06:05:01

 
[뉴스엔 배효주 기자]

이쯤 되면 다큐멘터리라고 봐야 할 것 같다. 너무 사실적이다. 뚜껑을 열어본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예상보다 더 적나라하게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관계를 담아냈다.

3월 13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감독 홍상수) 언론 시사회가 열렸다. 감독과 주연배우가 시사회에 참석, 상영이 끝난 후 간담회를 통해 기자와 질답을 나누는 것은 지극히 일반적인 일이다. 하지만 이날만큼은 달랐다. 불륜설 후 두문불출하던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과연 시사회장에 등장할지 부터가 초미의 관심사였기 때문이다.

지난해 6월 두 사람이 부적절한 관계를 맺고 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온 이후 약 9개월 만의 국내 공식 석상,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피하지 않았다. 두 사람은 대중과의 정면승부를 택했다. 그러더니 수십 명의 취재진 앞에서 당당하게 "우리는 사랑하는 사이다. 앞으로 닥칠 상황도 겸허히 수용할 각오가 돼 있다"고 공개 발표까지 했다. 한편으로는 "영화를 정상적으로(?) 만들었으니 사생활보단 작품에 집중해 달라"고 주문했다.

그러나 의문이 든다. 나이 든 유부남 감독과 사랑에 빠진 젊은 여배우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이 영화, 과연 홍상수 감독-김민희의 관계와 이 작품을 분리해서 생각할 수 있을까? 홍상수 감독은 지난달 열린 베를린 영화제에서도, 이날 기자간담회에서도 "영화에 자전적 이야기를 담지 않았다. 물론 개인적인 경험이 들어가긴 했지만, 내 속의 무언가를 끌어올리기 위한 과정이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영화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사랑, 그리고 그 사랑을 입방아에 올리는 사람 때문에 이들이 얼마나 고통받고 있는지 연상케 한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 감독 상원(문성근 분)과 사랑에 빠진 여배우 영희(김민희 분)가 여행을 하며 진짜 사랑에 대해 고민하는 내용을 담았다. 총 1부와 2부로 구성됐다. 1부는 이 관계에 스트레스를 받은 영희가 독일 함부르크로 도망치듯 떠나, 두 사람의 사랑에 대해 사색하는 내용이 담겼다. 그곳에서 영희는 혹시나 상원이 자신을 따라 함부르크로 올까 기대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안 올 거야"하고 애써 그 기대를 놓아버리려 노력한다. 쓸쓸한 공원에 앉아 영희는 말한다. "나 하고 싶은 대로 하고 살 거야." 일종의 선전포고로 들린다.

2부에서는 '왜 소중한 여배우 영희, 즉 김민희가 영화계에 돌아와야 하는지'를 관객에게 끊임없이 주입하고 설득한다. 독일에서 돌아온 후 친한 선배들을 만나러 강릉으로 떠난 영희는 그곳에서 천우(권해효 분), 명수(정재영 분), 준희(송선미 분) 등을 만나 술을 마신다. 이들은, 특히 천우는 영희를 비난하는 사람은 '남을 헐뜯는 데만 집중하는 할일 없는 사람들'이며, 유부남과의 열애는 영희의 연기를 그만두게 만들 일이 아니라고 말한다. 영희가 얼마나 아름답고 또 매력적인 여배우인지 어색할 정도로 강조한다.

잠시 등장하는 상원 역시 영희에게 "넌 너무나 아까운 배우"라며 하루빨리 영화계로 돌아오라 말한다. 그런 그에게 영희는 답한다. "저 영화 할거에요. 시나리오도 들어왔어요."

언론시사회는 경건한(?) 분위기에서 진행되는 게 보통이지만 이날 만큼은 객석에서 여러 차례 웃음이 터져 나왔다. 물론 홍상수 감독 특유의 유머코드가 순수한 폭소를 불러내기도 했지만, 대부분은 사실과 너무나도 맞닿아있는, 노골적인 대사와 상황들이 다소 우스꽝스럽게 느껴졌기 때문으로 추측된다. 등장인물들이 주고받는 대사는 마치 스크린 너머 영화를 보고 있는 관객에게 하는 말처럼 느껴진다. 영화 속 인물이 얼마나 교감하느냐는 뒷전이고 홍상수 김민희가 우리, 곧 대중에게 하고 싶은 말만 남았다. 때문에 열애니 불륜이니 사생활에 집중하지 말고 영화에 관심을 보여달라는 이들의 부탁은 모순이 될 수밖에 없다. 23일 개봉.(사진=영화 스틸)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한밤’ 소유 “집에서 옷 안입어..가장 맘에 드는 건 엉덩이”
소유, 발리 태양보다 화끈한 비키니 화보
이효리♥이상순 제주도 집, 넓은 마당에 문없는 화장실까지
정혜성, 무더위 이긴 래시가드 몸매 끝판왕
‘그알’ 김기동 목사 X파일 내용보니 “토막 시체 꺼낸 기분”
이 연애중독 아이돌 H 어찌할꼬, 연상녀와 밀월 스캔들 임박
과거 탤런트킬러 중견 K, 요즘 딸뻘 걸그룹에 마수 “밥 한번”
설리, 노래방서 신나는 엉덩이춤 삼매경 ‘걸그룹 출신다운 끼’

      SNS 계정으로 로그인             

톡톡 귀여움 다...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서정희, 20대도 울고 갈 청순미 ‘앉아만 있어도 화보’

장윤정♥도경완, 결혼 4주년 맞아 감자탕+소주 “몇십년 같이 살건데”

‘한밤’ 소유 “집에서 옷 안입어..가장 맘에 드는 건 엉덩이”

[결정적장면]이효리♥이상순 제주도 집, 넓은 마당에 문없는 화장실까지

소유, 발리 태양보다 화끈한 비키니 화보[포토엔]

안신애 화보 공개에 손연재 “우리 언니 예쁘다”

ML 데뷔 황재균 “류현진이 7월 시리즈 때 LA로 오라고”

日언론 “안신애 섹시 샷 도전, 화보 11페이지 공개”

크리스틴 스튜어트, 오랜만 동성연인과 포착 ‘여전히 달달’[파파라치컷]

‘박열’ 최희서, 이준익 감독도 반한 신비로움

[TV와치]‘써클’ 여진구 복제인간이었다, 끝없는 반전드라마 묘미

[스타와치]‘옥자’ 스티븐 연, 송강호와 스크린 만남 기대해도 될까

[TV와치]‘냉장고’ 안정환 잡는 김용만, 유재석 강호동 뺨치는 예능神 강림

[무비와치]‘리얼’ 김수현X설리 19禁 노출·베드신 어땠나

[뮤직와치]‘7년차’ 에이핑크가 후배 걸그룹과의 비교에 임하는 자세

[포토엔화보]설리 ‘긴 생머리가 미모 포인트’(리얼)

[포토엔화보] ‘그렇게 좋아?’ 송중기 다정다감함에 다리 풀린 여성팬(군함도)

김어준 “안철수, 이유미와 사제지간..정치적 책임 미칠만한 사안”(뉴스공장)

[포토엔화보]군함도 ‘송중기 인기에 장충체육관은 난리법석’

[스타와치]김수현이 원톱물 ‘리얼’에 임한 자세

‘프듀2’ 유회승 “군대서 본..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유쾌한 성격으로 '유쾌승'이라..

‘형 ♥’ 이우진 밝힌 ‘프로듀스101 ..

신현빈, 현빈에 권상우까지 복받은 여..

‘옥자’ 봉준호 감독 “대한극장, 저 ..

‘리얼’ 김수현 밝힌 설리 논란 “제..

이승우 “내 미래는 내가 결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