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톱스타 H양, 고향에 섹시 여친있는 흑인선수에 밀애를[여의도 휴지통]

방송인 D의 산후조리원 추태, 세상 그렇게 살지 맙시다[여의도 휴지통]

크리스틴 스튜어트, 새 동성연인과 쇼핑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샤론스톤, 새 남친 생겼다 ‘해변 수영복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남자보는 눈 꽝” 여친 꽃길에 X물 뿌리는 개차반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2017-02-08 13:57:52

 

○…여배우 B양은 어린 나이에 비해 겸손하고 예의바른 성품으로 찍는 작품마다 스태프들의 칭찬을 독차지하는 보기 드문 신인인데요.

독특한 외모와 괜찮은 연기력으로 앞길이 창창합니다. 최근 막을 내린 드라마에서 남자 주인공 둘다 B양에게 들이대는 등 인기 만발이었다죠.

B양에게 들이댄 C와 D 모두가 B보다 열 살 이상 많은 '아재'들이었는데요.

C에게는 살갑게 대한 B가 유독 D에게는 철벽을 쳐 급기야 D가 빈정이 심하게 상했다는군요.

알고보니 B양은 C와 이미 몰래 연인 사이가 된 까닭이었지요. 그런데 문제는 C가 주제도 모르고 톱스타 놀이에 빠져 주위를 피곤하게 만드는 '개차반'인 거죠. B양의 한 측근은 "흠잡을 데 없이 괜찮은 사람인데 남자보는 눈은 꽝"이라고
안타까운 반응을 나타냈습니다.

[뉴스엔 엔터테인먼트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남편 빚보증에 200억 날렸다” 혜은이♥김동현 굴곡진 27년 결혼사
‘뉴스룸’ 이재명 성남시장 “민주당 경선? 1위 문재인..안희정은 꺾어야...
‘썰전’ 안철수의 말말말 #1,500억원#장단점#왜곡정치#문모닝당
에릭♥나혜미 3년만 열애인정, 서현진과 열애설 초고속 부인 이유있었네
G 재기 성공하더니 과거 읍소했던 기자들과 연락두절 뒷말
왕따 따돌림 아이돌그룹 E, 멍청하게 당하는 F 불쌍해라
이다해 집 공개, 호텔 같은 침실+명품관 같은 드레스룸
한채영 실제 프러포즈 반지, 5억원 물방울 다이아몬드

      SNS 계정으로 로그인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상큼발랄 레드...

행복한 신혼부...

[어제TV]“남편 빚보증에 200억 날렸다” 혜은이♥김동현 굴곡진 27년 결혼사(마이웨이)

[스타와치]에릭♥나혜미 3년만 열애인정, 서현진과 열애설 초고속 부인 이유있었네

[포토엔]혼다LPGA타일랜드 ‘천둥 번개로 2라운드 중단’

‘아궁이’ 임채무, 주영훈에 분노 “이윤미, 꼭 며느리 삼고 싶었는데..”

‘부상’ 피겨 김나현, 세계선수권 기권..최다빈 출전할 듯

서인국 측 “3월28일 입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공식)

[TV와치]‘김과장’ 준호, 우병우가 모델이라더니..‘시청자 분노유발 ’

‘김과장’ 남궁민, 강예원 한채아 커피차 선물에 싱글벙글 “고마워”

‘썰전’ 안철수의 말말말 #1,500억원#장단점#왜곡정치#문모닝당

‘뉴스룸’ 이재명 성남시장 “민주당 경선? 1위 문재인..안희정은 꺾어야죠”

안소희, ‘싱글라이더’ 전과 후로 나뉠 배우[윤가이의 별볼일]

[스타와치]‘은밀하게..’ 김수현, 원작 싱크로율 100% ‘인생 캐릭터’

방탄소년단 밝힌 #선주문70만장 #세월호기부 #유리천장가사논란(일문일답)

좋은 배우 김민희 VS 나쁜 사람 김민희[윤가이의 별볼일]

류화영, 악플러들에 일침 “진흙탕 개싸움 만들어야 속 시원하실 것”

[TV와치]‘화랑’ 발연기 걱정 무색, 방탄소년단 뷔 연기에 눈물날줄이야

[포토엔화보]소진-효린-가인-현아 ‘4人4色, 시상식 방불케한 미모 대결’

‘화랑’ 이다인 “견미리의 딸, 몇배 더 잘해야 한다는 부담”(인터뷰)

나란히 선 홍상수-김민희, 허리에 손 올린 다정한 포즈[포토엔]

美 빌보드, 방탄소년단 ‘봄날’ 극찬 “빌보드 新기록 핫100 진입 기대”

애드리브 장인 이병헌 ‘싱글..

"모히또 가서 몰디브 한잔 하자"던 껄렁한 건달도, 공허함과 쓸쓸함을 잔뜩 안은 ..

‘루시드 드림’ 고수 “제 뱃살이 그..

‘화랑’ 도지한 “‘빠스껫볼’ 잘 안..

‘싱글라이더’ 안소희 “이병헌처럼 ..

‘루시드드림’ 김준성 감독 “박유천,..

‘눈길’ 김새론 “원빈 ‘아저씨’ 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