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예순’ 샤론 스톤, 180도 몰라보게 달라진 근황[파파라치컷]

반기문 전 총장 “내 진정성 짓밟는 행태 용납할 수 없어” 귀국메시지 이민지 기자
이민지 기자 2017-01-12 17:58:54


반기문 전 UN 사무총장이 귀국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1월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 후 귀국 메시지를 전달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대단히 감사하다. 날씨도 춥고 저녁 늦은 시간에 이렇게 따뜻하게 환영해주셔서 감사드린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10년간 UN 사무총장직을 마치고 그토록 그리워하던 고국의 품에 돌아왔다. 따뜻하게 환영해주셔서 거듭 감사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는 "저는 UN 사무총장으로서 인류의 평화와 약자의 인권보호, 가난한 나라의 개발, 기후변화 대처, 양성평등을 위해 지난 10년간 열심히 노력했다. 지난 10년은 나에게 많은 것을 가르쳐줬다. 전쟁의 참화를 통해 우리의 안보가 얼마나 중요한가를 느꼈다. 이런 것이 국민의 삶에 얼마나 중요한가를 몸소 터득했다. 성공한 나라는 왜 성공했는지, 실패한 나라는 왜 실패했는지를 가까이서 지켜봤다. 지도자의 실패가 민생을 파탄으로 몰고가는 것도 보고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나라를 둘러싼 국제정세는 우리의 안보, 경제 등에 많은 영향을 미칠 것이다. 북한 핵문제를 비롯해 미국, 중국, 러시아, 일본 등 주변 국가들과의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해 여기에 따르는 대책을 수립하는 것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국민 여러분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 10년만에 고국에 들어와서 조국 대한민국의 모습을 보고 내 마음은 대단히 무겁다. 가슴이 아프다. 우리가 이룩한 국제적 위상 뒤에는 그만큼 길게 드리워진 그림자가 있는 것을 알았다. 나라는 갈갈이 찢어지고 경제는 활력을 잃고 사회는 부조리와 부정으로 얼룩져 있다. 젊은이의 꿈은 꺾이고 폐습은 일상처럼 우리 곁에 버티고 있다. 총제적 난국이다. 민생이 흔들리면 발전이 무슨 소용이 있겠나. 부의 양극화, 이념, 지역 세대간 갈등을 끝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 대통합을 이뤄내야 한다. 패권과 기득권, 더이상 안된다. 우리 사회 지돚자 모두가 책임이 있다. 이들 모두 책임감, 남을 먼저 생각하는 배려, 희생정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우리 젊은이들이 희망을 가지고 자신감을 가지고 미래의 진정한 지도자가 될 수 있도록 우리가 노력하고 내가 UN 사무총장으로서 겪은 경험과 식견을 가지고 젊은이의 밝은 미래를 위해 길잡이 노릇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모두가 힘을 합친다면 반드시 이 난국을 이겨낼 수 있다. 우리 민족에게는 국난을 당할 때마다 이겨낸 유전자가 있다. 그간 나는 유엔 사무총장으로서 쌓아온 국제적 경험과 식견을 어떻게 나라를 위해 활용할 수 있을까 진지하게 고민했다"고 말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많은 분들이 나에게 권력 의지가 있느냐 물어봤다. 그분들이 말하는 권력 의지가 분열된 나라를 하나로 묶어서 다시 세계 일류국가로 만드는데 노력하는 의지라면 나는 분명히 내 한몸을 불사를 각오가 돼있다고 말씀드렸고 그 마음에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그분들이 말하는 권력의지가 남을 헐뜯고 무슨 수단을 써서라도 정권을 쟁취하겠다라는 것이라면 나는 권력 의지가 없다. 오로지 국민을 위해, 국가를 위해 몸을 불사를 의지라면 얼마든지 여러분과 함께 하겠다"고 강조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또 "그간 지극히 편파적인 이익을 앞세워 일부 인사들이 보여준 태도, 유엔과 내 가슴에 큰 상처를 안겨줬다. 실망을 안겨줬다. 이 어려운 시기에 헌신하고자 하는 나의 진정성, 명예, 또 유엔의 이상까지 짓밟는 행태는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뉴스엔 글 이민지



기자/사진 장경호 기자]

뉴스엔 이민지 oing@ / 장경호 ja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임동신 “주현미 에이즈 감염설 사망설 처음엔 화났지만..”
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아버지 자연분만 요구에 눈물
“엉짱 스쿼트 도전” 레이양 같은 애플힙 만드려면
‘정승우 골퍼 누구?’ 왕빛나, 결혼부터 이혼까지
김희정, ‘고등래퍼2’ 김하온-이병재와 생일파티 의외 친분샷
‘추적60분’ 이시형 마약스캔들 보도, 시청자 뿔난 이유
‘PD수첩’ 파헤친 김학의 성접대 로비 영상, 상상초월 내용들
윤진서, 코스타리카에서 뽐낸 아찔한 비키니 자태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추리의 여왕2’ 왜 시즌2 만들었는지 알겠다[종영기획]

[결정적장면]임동신 “주현미 에이즈 감염설 사망설 처음엔 화났지만..”(마이웨이)

‘정승우 골퍼 누구?’ 왕빛나, 결혼부터 이혼까지

[결정적장면]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아버지 자연분만 요구에 눈물(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박세미, 시어머니 육아방식에 안절부절

[TV와치]‘추적60분’ 이시형 마약스캔들 보도, 시청자 뿔난 이유

‘마이웨이’ 주현미 “아들 딸 임준혁 임수연 모두 싱어송라이터”

‘PD수첩’ 파헤친 김학의 성접대 로비 영상, 상상초월 내용들

“엉짱 스쿼트 도전” 레이양 같은 애플힙 만드려면

김희정, ‘고등래퍼2’ 김하온-이병재와 생일파티 의외 친분샷

[이슈와치]이효리 참석하면 가볍다고? 4.3사건 추념식 더 뭉클했다

[TV와치]‘현지에서 먹힐까’ 아무리 봐도 ‘윤식당’ 오버랩

[뮤직와치]위너 컴백 D-DAY, 매일듣는 더블 1억 스트리밍 ‘띵곡’ 탄생할까

[스타와치]‘드라마·예능 동시 출격’ 구재이, 빠른 복귀 통할까

[TV와치]‘키스 먼저’ 현실이라면 공포스러운 사랑 이야기

[이슈와치]김생민 ‘영수증’ 방송중단, 물거품된 25년의 꿈

[이슈와치]고현정·이진욱, 번갈아가며 ‘해명 품앗이’한 사연

[스타와치]‘우리가 만난 기적’ 김명민 이름 세 글자에 거는 기대감 셋

[이슈와치]잘나가는 ‘곤지암’ 시즌2는?

[무비와치]‘곤지암’ 배우들에 실제 이름 쓰게 한 이유

‘와이키키’ 정인선 “시즌2,..

"내부적으로 긍정적으로 논의 중이에요. 마음만 맞는다면 시즌2도 가능하지 않을까..

임팩트 “‘더유닛’ 처음엔 망했다고 ..

임수정 “‘예쁜누나’ 팬, 나도 드라..

류현진 “제구 잘 됐고, 팀 점수 많이..

‘2승’ 류현진 “실투는 홈런, 또 한 ..

소방차 “불화설? 소설 쓰지 말길, 답..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