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여교사’의 허세, 문제작이 아니라서 문제[윤가이의 팝콘중독] 윤가이 기자
2017-01-05 13:30:01

너무도 익숙한 풍경, 학교다. 누구나 인생의 꽤 긴 시기를 보내는 곳. 물론 학력 차이는 존재하지만, 우리 대한민국도 2004년부터는 초등학교에 이어 중학교까지 무상 의무교육이 실현됐으니, 작금을 살며 학교 안 다녀본 사람은 없다고 해도 과언은 아닐 것.

그래서 많은 이들이 교정, 교실, 체육관(운동장) 또는 강당 같은 공간에서의 추억을 하나쯤은 갖고 있을 것이다. 지나와 생각해보면 유치할수도 그러나 찬란했을지 모를 학창시절의 기억들. 개중엔 아프고 힘들어 죽어도 돌아가고 싶지 않은 상처가 남아있을지도 모른다.
적어도 영화 '여교사'(감독 김태용)에서 이 학교라는 공간은 모두에게 '돌이킬 수 없이 끔찍한' 공간이다. 남녀주인공 김하늘(효주 역) 유인영(혜영 역) 이원근(재하 역) 누구에게도 학교란 곳은 유치했으나 찬란한 장소도, 슬프도록 아름다운 배경도 아니다. 많은 이들에게 평범하고 익숙한 그 학교가, 이토록 무시무시한 실체(?)를 드러낼 줄이야.

4일 개봉한 '여교사'는 계약직 여교사 효주가 재단 이사장의 딸 혜영으로 인해 정교사 자리를 놓치고, 자괴감과 질투로 몸부림치다 혜영과 남학생 재하의 은밀한 관계를 알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여교사'란 자극적 타이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까지, 자연스럽게 선정적인 이미지가 떠오르지만 이는 사실 외피(外皮)일뿐. 영화는 성인물이라기엔 부족하고, 차라리 심리 드라마라고 보는 편이 맞다. 계급차, 연령차, 입장차에서 오는 결핍과 부족, 그래서 발생하는 현실적 문제들이 압축됐다.

가진 게 거의 없어서 욕망은커녕 체념이 익숙한 한 여자가, 다 가진 라이벌과 맞닥뜨려 어떻게 변모하는 가를 기록한다.(효주) 또 나이가 어리고 미숙하다고 해도 남다른 욕망만 있다면 어디까지 영악해질 수 있는 가를 펼쳐놓는다.(재하) 또 해사한 얼굴로 선의를 베푸는 것이 상대에 따라 악행으로 수용될 수 있다고 얘기한다.(혜영) 때문에 학교란 공간은 그저 수업을 듣고 시험을 보고 점심을 먹거나 운동을 하는 곳이 아니라, 욕망의 늪일수도, 피냄새 진동하는 전쟁터일 수도 있다.

'거인'(2014)으로 제36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을 수상했을 뿐 아니라 이보다 앞서 '얼어붙은 땅'(2011)으로 칸 국제영화제에 국내 최연소 진출하는 등 입봉 후 많지 않은 작품으로도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를 맛본 김태용 감독은 스스로 남성임에도 여성들의 내밀한 감정에 천착하는 도전을 해냈다. 영화는 여성 입장에서 보고 있으면, 감정의 굴레에 빠져들수 있게끔 중반부까지의 내러티브가 꽤 세밀하고 리얼하다. 굳이 여성이 아니어도 인간이라면 누구나 경험할 질투, 경계, 욕망같은 '빨간색' 감정들이 흉측하게 펼쳐진다. 보는 이에 따라 모멸감을 느낄 만한 대목들도 즐비하다. 1987년생(비교적 젊은) 남성 감독이 어떻게 여성들의 심리에 이토록 가까이 현미경을 갖다댈 수 있었는지, 그 용기나 시도는 박수받을 만.

하지만 도리어 두 여교사 사이 재하의 행동에 개연성이 부족하고, 재하 캐릭터 자체가 설득력이 떨어지면서 영화 전체의 축이 흔들리는 느낌은 내내 남아 아쉽다. 재하의 말과 행동은, 단순히 이성에 대한 갈구로 보기엔 어딘가 어색하다. 그렇다고 재하 캐릭터를 그저 그릇된 욕망이 창궐한 악역으로 두고보기도 애매해 문제다. 시나리오의 허점이 연출의 미덕까지 가려버린 사례.

홍보 과정에서 자칭 '문제작'이라고 주장했지만, 정작 문제작이 될만한 명분이 없어 문제다. '여교사'의 문제작 행세는 영화를 본 관객들에게 쉽게 들통나고 말 것으로 보인다.

결말로 가면서 공포물의 인상마저 주는 데, 애초의 톤을 뒤흔드는 심각한 몇 장면들이 생뚱 맞다. 공포 장치를 굳이 쓰지 않아도 디테일한 심리변화를 따라가면 그것만으로도 충분한 파장이 가능했을 듯. 김하늘 유인영 이원근의 연기력은 크게 흠잡을 데가 없다. 하지만 특별한 찬사도 보내긴 어렵다. 96분. 청소년 관람불가. 4일 개봉. (사진=필라멘트 픽쳐스)



[뉴스엔 윤가이 기자]
뉴스엔 윤가이 issu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지금이 천국”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운 뒤 과메기 파티
백종원♥소유진 자녀, 욕조서 목욕하는 붕어빵 남매 ‘러블리’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강원래♥김송 부부, 붕어빵 아들 음악발표회 참석 “기특해”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결정적장면]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지금이 천국”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운 뒤 과메기 파티

백종원♥소유진 자녀, 욕조서 목욕하는 붕어빵 남매 ‘러블리’

‘하지원 동생’ 故전태수 누구? 일주일전 SNS 업데이트 했는데..

강원래♥김송 부부, 붕어빵 아들 음악발표회 참석 “기특해”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송혜교 명품 패션쇼 포착, 런던 홀린 오프숄더 드레스 자태[파파라치컷]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그것이 알고싶다)

‘수아레즈-메시’ ESPN 파워랭킹 TOP10, 손흥민 아깝게 빠져

김신영, 셀럽파이브 무대 100만뷰 돌파에 “눈물나”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김해숙의 '국민엄마' 타이틀을 위협할 배우가 나타났다. 바로 영화 '..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기, 하차 ..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