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폭탄 테러 충격’ 아리아나 그란데 위로하는 남친 맥밀러, 애틋한 재회[...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부부→이웃사촌’ 졸리, 피트 동네로 이사..호화저택 들여다보니[파파라...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前남친과 재결합..레스토랑서 입맞춤 포착[파파...

최운정, ‘데뷔 8년만’ 팬클럽 창단식 성대히 마쳐
2016-12-06 22:41:39

 
[뉴스엔 글 김재민 기자/사진 표명중 기자]

최운정이 성황리에 팬클럽 창단식을 마쳤다.

LPGA 프로 골퍼 최운정(26 볼빅)은 12월 6일 오후 7시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남산에서 가족과 팬클럽 멤버가 함께 한 가운데 팬클럽 창단식을 열었다. 지난 2009년 LPGA투어에 입회한 최운정은 데뷔 8년 만에 열린 뜻깊은 자리에 참석했다.

창단식은 팬클럽 회장의 개회사로 시작됐다. 최운정은 팬들의 박수를 받으며 행사장에 들어서 간략하게 참석해준 팬들과 내외빈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간략한 레크리에이션 시간이 진행됐다. 최운정에 대해 얼마나 잘 아는지 누가누가 잘아나 퀴즈 시간이 진행됐다. '최운정 선수가 우승을 차지한 대회의 이름은?', '최운정 선수의 고향은?' 등 팬이라면 누구나 알만한 쉬운 문제가 출제됐고 정답을 맞춘 행운의 주인공들은 상품으로 골프볼을 받아가는 행운을 누렸다.

창단식의 백미인 케이크 커팅식이 진행되자 자리에 앉아있던 팬들이 삼삼오오 앞으로 나와 최운정의 사진을 찍기도 했다. "2017시즌 3승 따내자"는 팬들의 성원에 최운정은 함박웃음을 지었다.

이어진 저녁 식사 시간 최운정은 각 테이블을 찾아다니며 자리에 참석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폐회를 앞두고 최운정 선수의 아버지 최지연 씨도 창단식 소감을 밝혔다. 캐디로 딸의 투어를 함께 해온 것으로 유명한 최지연 씨는 "15년간 딸의 옆 자리를 지키며 자부심이 있었는데 아버지라면 그 정도는 다 하시더라"며 겸손한 태도를 보이고는 "이 자리를 빛내기 위해 와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도 팬클럽이 좀 더 보람된 아이템으로 성원을 해주시고 퀄리티 있는 팬카페가 되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선수 사인이 담긴 기념 플래그를 팬클럽 회장에게 전달하는 조촐한 수여식을 진행한 후 최운정과 팬들이 모여 단체사진을 찍으며 팬클럽 창단식은 마무리됐다. 최운정은 행사가 끝난 후에도 팬들의 셀카 요구에 성실히 응했고 또 손수 사인한 모자를 자리를 빛내준 팬들에게 전하며 내년에 개최하기로 약속한 송년의 밤을 기약했다.

창단식을 마친 후 최운정은 "한국에서 열리는 시합은 물론 투어 경기에도 원정 응원을 와주시는 것만으로도 감사한데 이런 자리까지 만들어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사진=오른쪽에서 두 번째 최운정)

뉴스엔 김재민 jm@ / 표명중 acep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MBC 예능PD 47명 성명 발표 “자막 한줄까지 간섭하는 사장 퇴진하라”
설리, 노래방서 신나는 엉덩이춤 삼매경 ‘걸그룹 출신다운 끼’
美언론 “프리먼 3루수? 류현진 위해 커쇼 불펜 보내는 셈” 냉소
강동호 성추행 의혹, 뉴이스트 예약된 꽃길에 영향 미칠까
‘컴백 임박’ 이효리 LA 쇼핑 포착, 요가로 다져진 각선미
‘그것이 알고싶다’ 캐릭터 커뮤니티, 17세 살인범의 충격 취미
안신애 우승 못해도 패션은 챔피언, 이런 섹시포즈 부럽지요?
前여친, 現여친까지 셋다 같은 아파트, 화병날 파트너체인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톡톡 귀여움 다...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포토엔HD] 최지우 ‘미모 더 돋보이게 하는 러블리한 미소’

바르셀로나 전담기자 “이승우, 바르사 미래 없다”

설리, 노래방서 신나는 엉덩이춤 삼매경 ‘걸그룹 출신다운 끼’

워너원 배진영 근황, 만화책 찢고 나온 비주얼 ‘지하철 광고 인증샷’

MBC 예능PD 47명 성명 발표 “자막 한줄까지 간섭하는 사장 퇴진하라”

‘수상한파트너’ 불붙은 지창욱♥남지현 로맨스, 아련한 백허그 포착

‘프듀2’ 이우진 “워너원 박우진 형, 처음부터 잘 될 것 같았죠”(인터뷰)

‘쌈마이웨이’ 박서준♥김지원 비하인드컷, 부산해수욕장서 만개한 웃음꽃

엄정화, 흠잡을데 없이 완벽한 옆선 ‘세월 거스르네’

美언론 “프리먼 3루수? 류현진 위해 커쇼 불펜 보내는 셈” 냉소

[이슈와치]설리는 골칫덩이? ‘리얼’도 감당하기 힘든 그녀

[스타와치]‘응팔’ 학주 어디로? 노선변경 유재명의 반가운 변신

[뮤직와치]눈물 삼킨 뉴이스트, 워너원 못잖은 꽃길 시작되나요

[뮤직와치]‘5년만에 1위’ 티아라, 눈물에 담긴 9년의 시간

[무비와치]‘악녀’ 사실상 100만 돌파, 女원톱 액션물 새 역사 썼다

[TV와치]‘프로듀스101 시즌2’ 국프도 연습생도 우롱한 중간순위 논란

인천 초등생 살인범 변호사만 12명, 피해자母의 호소 “가슴 찢어져”

[포토엔HD] 한예슬 ‘시선 사로잡는 타투’

[포토엔HD] 지드래곤 ‘등장부터 시선강탈’

[포토엔HD] 씨엘 ‘코트만 하나 걸친듯~’

‘프듀2’ 김상균 “4개월간 ..

김상균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탑독 멤버에..

‘박열’ 최희서 “이제훈, 계산이 필..

‘추리의 여왕’ 신현빈 “권상우 팬들..

‘프로듀스101 시즌2’ 김상균 “JBJ ..

황치열 “아침에 일어나면 모든게 꿈이..

이상윤 “정신적으로 지쳐, 표정을 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