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반듯한 B vs 갑질 매니저 극과극,지킬박사와 하이드인가?[여의도 휴지통]

6세대 신형 그랜저 오늘(25일) 첫공개, 11월2일부터 사전계약 받아 내달 출시 김재민 기자
김재민 기자 2016-10-25 19:10:40


[뉴스엔 김재민 기자]

세단 '신형 그랜저'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현대자동차(주)는 10월 25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자동차 담당 기자를 대상으로 11월 출시 예정인 '신형 그랜저'의 사전 미디어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 현대차는 신형 그랜저의 개발철학을 비롯해 디자인, 성능, 안전성 등에 대한 주요 특징을 설명하며 성공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그동안 베일에 가려졌던 신형 그랜저의 외관 렌더링 이미지도 전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기아차 총괄 PM 담당 정락 부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랜저는 1986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현대차의 기술 독립과 혁신을 이끌어온 국내 최고급 준대형 세단"이라며 "높은 완성도를 향한 끊임없는 혁신을 통해 탄생한 신형 그랜저가 전세계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랜저는 1986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올해 9월까지 30년간 전세계에서 총 185만 여대가 판매됐으며 '신형 그랜저'는 지난 2011년 이후 5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6세대 모델이다.

기존 그랜저의 가치와 명성을 이어받은 신형 그랜저는 '현대차 고유의 철학과 혁신을 통해 시대를 앞서가는 프리미엄 세단'을 목표로 완성됐다.

현대차는 '최고의 완성도'라는 제품 개발철학을 바탕으로 '웅장, 위엄, 위대함'이라는 그랜저만의 차별화된 개성 및 감성을 구현함으로써 고객에게 최상의 감동과 경험을 전달하고자 했다고 전했다.

특히 젊은 감각의 디자인과 파워풀한 동력성능, 균형잡힌 주행감, 동급 최고 수준의 충돌 안전성, 사고 예방을 위한 첨단 능동안전사양을 적용해 신형 그랜저의 경쟁력을 한층 끌어올렸다고 현대차는 자평했다.

'신형 그랜저'는 기존 모델의 고급스러움을 바탕으로 강인하고 웅장한 디자인을 완성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전면부는 고급차에 걸맞은 프리미엄 이미지의 대형 캐스캐이딩 그릴을 적용했으며 미래지향적이고 차별화된 형상의 헤드램프를 적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강인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캐스캐이딩 그릴은 용광로에서 녹아내리는 쇳물의 웅장한 흐름과 한국 도자기의 우아한 곡선에서 영감을 받았으며 현대차의 새로운 디자인 시그니처로 향후 모든 차종에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또한 측면부의 독창적인 캐릭터라인이 후드에서 리어램프로 자연스럽게 연결돼 신형 그랜저만의 역동적이면서도 불륨감 넘치는 외관 이미지를 완성했다.

후면부는 5세대에 걸친 그랜저의 헤리티지를 물려받아 가로로 연결된 감각적인 리어램프로 인해 강인하고 웅장한 '신형 그랜저'의 이미지가 극대화됐다.

실내 디자인 또한 수평형으로 안정된 느낌의 넓은 공간구성, 완성도 높은 디테일과 고급스럽고 섬세한 컬러 및 소재 적용을 통해 고객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제공한다.

현대차는 신형 그랜저에 지능형 안전기술 브랜드 '현대 스마트 센스'를 처음 적용했다.

'현대 스마트 센스'는 '보편적 안전과 선택적 편의를 제공하는 지능형 안전 차량'이라는 개발 철학 아래 신형 그랜저를 시작으로 향후 현대차의 전 차급에 적용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 스마트 센스는 운전자 뿐만 아니라 다른 운전자나 보행자까지 모두를 위한 보편적 안전과 함께 운전자를 덜 귀찮고 덜 지루하게 해 줄 수 있는 자동화 기반의 선택적 편의를 추구한다"며 "향후 지능형 안전기술 브랜드에 보다 안전한 차량, 궁극적으로 사고 없는 사회를 위한 현대차의 노력이 담길 것이다"고 밝혔다.

'신형 그랜저'에는 ▲충돌 위험이 있을 시 제동제어를 통해 충돌 방지를 보조하는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AEB)' ▲차로 이탈 시 조향제어를 통해 차로 유지를 돕는 '주행 조향보조 시스템(LKAS)' ▲사각지대의 충돌 위험을 감지해 안전하게 차로 변경을 돕는 '후측방 충돌 회피 지원 시스템(ABSD)' ▲주행중 운전자의 피로, 부주의 운전패턴을 단계별로 분석해 휴식을 권유하는 '부주의 운전경보 시스템(DAA)' ▲주행 중 설정된 속도로 차량 속도 유지를 돕는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 ▲운전자가 안전하게 주차할 수 있도록 차량 주변 상황을 시각적으로 보여주는 '어라운드 뷰 모니터(AVM)' 등 현대 스마트 센스 기술이 탑재됐다.

한편 현대차는 이날 외관 렌더링 이미지 공개를 시작으로 11월 2일부터 사전계약을 개시하고 고객 대상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신형 그랜저'의 출시 전 다양한 사전 마케팅에 돌입할 계획이다.

신형 그랜저는 내달 국내를 시작으로 현대차의 글로벌 시장 공략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그랜저는 '국민 고급 세단'으로 자리잡은 대한민국 대표 고급 세단이자 현대차의 미래를 이끌어갈 핵심 모델이다"며 "올해 국내 자동차 시장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신형 그랜저'가 국내를 넘어 전세계 준대형 세단 시장의 판도를 바꿀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사진=신형 그랜저 이미지/현대기아차 제공)

뉴스엔 김재민 j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故 염호석 아버지 “삼성, 돈 줘서 고맙게 생각”
‘그것이 알고싶다’ 故 염호석 시신탈취, 삼성의 분노유발 첩보전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
양예원은 침묵, 카톡 공개에 새국면 맞은 성추행 사건
‘엘렌쇼’ 엘렌, 방탄소년단에 “여자친구 있는 멤버 있냐” 또 돌직구 질...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故 염호석 아버지 “삼성, 돈 줘서 고맙게 생각”(그것이 알고싶다)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지통]

[포토엔HD] 진서연 ‘수줍은 미소’(독전 무대인사)

‘그것이 알고싶다’ 故 염호석 시신탈취, 삼성의 분노유발 첩보전(종합)

[어제TV]‘1박2일’ 정준영 영어실력 포스텍 지지않는 뇌섹美

‘라디오스타’ 측 “안정환 김정근 서형욱 감스트 출연 확정”(공식)

[이슈와치]양예원은 침묵, 카톡 공개에 새국면 맞은 성추행 사건

‘같이 살래요’ 유동근, 딸 한지혜 욕하는 최정우에 분노.. 장미희 패닉 (종합)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여의도 휴지통]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스타와치]‘독전’ 조진웅, 지긋지긋 흥행부진 씻어내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효리네2’ 이효리♥이상순, 영화·시트콤 넘나드는 부부[종영기획①]

[포토엔HD화보] 정해인 ‘누나들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스타와치]이성경 고아라, 20대 여배우 기근 이겨낼 수 있을까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이슈와치]지상파 일베 논란, 반복된 실수는 변명의 여지 없다

‘오작두’ 김강우 “연기할때..

배우 김강우가 스스로에 대해 "연기할 때만 쓸모있는 인간"이라고 밝혔다. 김강우..

빅톤, 5월 보이그룹 대전 출사표 “차..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신, 윤시..

‘독전’ 술 끊고 살 뺀 조진웅, 독하..

‘금의환향’ 방탄소년단 밝힌 #새앨범..

‘버닝’ 전종서 “김태리와 비교? 의..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