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재경 파격화보, 새빨간 립스틱에 과감 등노..
정다은 아나, 벨리댄서 변신 ‘섹시 파격의..

 

女아이돌A, 스폰서 잘 물었더니 뒤바뀐 위상[연예가뒷담화]

A 스타병 구설수 “꽃남B 타는 럭셔리 밴 사달라”[연예가뒷담화]

섹시스타B 남몰래 동성애자 클럽에 왜?[연예가뒷담화]

톱스타A “하룻밤 보내면 집 한채” 재력女 은밀한 유혹에..[연예가뒷담화]

베카 애프터스쿨 전격 탈퇴, 하와이 집 돌아간다 ‘첫 1기 졸업생 배출’
  2011-06-17 08:31:25

 

베카 애프터스쿨 전격 탈퇴, 하와이 집 돌아간다 ‘첫 1기 졸업생 배출’

[뉴스엔 이민지 기자]

애프터스쿨 베카가 팀을 떠난다.

입학과 졸업이라는 독특한 시스템으로 데뷔 때부터 관심을 모았던 걸그룹 애프터스쿨이 오는 7월 1기 첫 졸업생을 배출한다. 지금까지 입학만 진행됐던 애프터스쿨이 졸업생을 배출하는 것은 처음있는 일이다.



애프터스쿨 1기 첫 졸업생은 초창기 멤버인 래퍼 베카다.

소속사 플레디스 측에 따르면 "베카의 요청으로 멤버들, 가족, 회사 식구들과 오랜 고민과 상의 끝에 애프터스쿨을 졸업하고 하와이로 돌아가 평소 꿈이였던 디자인 공부에 전념하기로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베카를 포함하여 멤버들과 함께하는 졸업 사진 촬영도 계획 중이며, 베카의 졸업 작품도 곧 발표할 예정으로 졸업 전까지 팬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베카는 소속사를 통해 "지금까지 함께했던 행복했던 시간과 경험을 떠올리며 졸업 작품을 준비하고 있다"며 "나중에 디자인 실력이 많이 늘게 되면 애프터스쿨의 앨범을 디자인해 선물하고 싶다"고 애프터스쿨과의 인연을 이어갈 뜻을 전했다.

한편 베카의 졸업 작품은 그가 직접 가사를 쓴 솔로곡인 것으로 전해진다.



이민지 기자 oing@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제시카 논란..소녀 아닌 소녀시대 어디로 가야 하나

‘진짜사나이’ 맹승지 “지나 혜리, 화생방훈련 때 비호감”

故 최진실 아들 환희 근황, 엄마처럼 배우가 꿈

‘무한도전’ 라디오, 정형돈 유재석 하하 현장 뒷이야기

혜리, 군복 벗고 핫팬..

드라마가 이래도 되나..

남규리, 파격 뒤태노..

미녀스타H 이불로 엉..

과감한 미란다커 속옷..

사유리, 전신 시스루..

오연서, 뒤태 뻥 뚫린..

소이, 망사스타킹에 ..

제시카 알바 ‘한 쪽만 내렸어요~’ 좌&우 ..

이날 할리우드 스타 제시카 알바가 참석해 패션쇼를 ..

‘별그대 vs 비밀의문’ 김창완 무서울 정..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의궤살인사건'..

손흥민 골, 분데스리가 ‘이주의 골’ 선정

손흥민은 독일 슈트트가르트와 벌인 리그 8라운드에..

단발미녀 고준...

패셔너블 김나...

애교혜리 각선...

대륙여신 류시...

성민 열애, 김사은 누구? 바나나걸 출신 청순 배우

‘비긴어게인’ 250만명 돌파, 의문의 흥행 저력 뭐길래

태티서 태연 “저질체력, 졸면서 안무연습한 적도..”(올드스쿨)

조정석 “아직 미혼, 결혼은 또다른 인생의 시작”(나의사랑나의신부)

전혜빈 호피무늬 속옷 노출, 풍만 몸매에 야성미까지

‘왔다장보리’ 이유리 “‘후’ 바람부는 악녀연기, 대본에 없었다”

이혜영 근황 공개, 파리지앵도 울고갈 패션센스

‘마담뺑덕’ 정우성 “이유있는 노출..망가져야 했다”(인터뷰)

장위안, 에네스 제치고 가장 매력적인 ‘비정상회담’ 출연자 1위

김성균 “살인마 범죄자 연기..정신 황폐해졌다”(우리는형제입니다)

윤계상 ‘이하늬가 질투할 고..

영화 '레드카펫'(감독 박범수) CGV 스타 라이브톡 행사가 10월 21일 오후..

장동민 “악플에도 막말개그 계속 하는..

이솜 “노출위한 몸매관리? 필요성 못..

솔비 ‘후덕해진 모습으로 패션쇼 참석..

비스트 “5년간 무사고그룹? 비결은 소..

채림, 남편 가오쯔치에 시선을 뗄줄 몰..

장윤주 ‘톱모델도 신경쓰이는 트임의..

패션쇼 나들이 온 이청아-이기우 커플 ..

손연재 ‘로맨틱한 상황연출, 연기자 ..

차승원, 강산이 변해도 변함없는 10년..

미쓰에이 수지 ‘너무 당황해서...’